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6-13 10:50
[MLB] 류평균자책점1위 지켜준 강정호 소로카에 멀티출루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656  


류현진 평균자책점 1위 지켜준 강정호, 소로카에게 멀티출루


강정호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킹캉' 강정호(32·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류현진(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평균자책점 1위 자리를 지켜줬다.

강정호는 13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컴벌랜드 선트러스트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원정경기에 6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해 상대 팀 선발 마이크 소로카(21)를 상대로 안타와 볼넷을 얻었다.

소로카는 류현진의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도전에 가장 큰 경쟁자로 꼽히는 선수다.

그는 이날 경기 전까지 7승 1패 평균자책점 1.38을 기록했다. 올 시즌 초반 어깨부상으로 많은 이닝을 소화하지 못했던 소로카는 피츠버그전을 통해 규정 이닝을 채우고 정식 순위싸움에 합류할 예정이었다.

피츠버그전 결과에 따라 류현진(9승 1패 평균자책점 1.36)을 제치고 내셔널리그 평균자책점 1위에 오를 가능성도 있었다.

마이크 소로카 [AP=연합뉴스]

그러나 강정호 등 피츠버그 타자들은 소로카를 호되게 몰아세웠다.

피츠버그 타선은 2회에만 4개의 안타를 몰아치며 2점을 올렸고, 4회 공격에서도 2득점하며 소로카의 평균자책점을 올렸다.

강정호는 4회 두 번째 타석에서 소로카에게 중전 안타를 터뜨렸다.

강정호는 5회엔 볼넷을 얻어 출루했는데, 후속 타선이 터지지 않아 득점으로 연결되지는 않았다.

소로카는 5회까지 홈런 1개를 포함해 10피안타 5실점(5자책점)을 기록한 뒤 마운드에서 내려왔다. 평균자책점은 1.92로 치솟았다.

한편 피츠버그는 6회 현재 5-6으로 뒤지고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6-13 10:50
   
무엇이냐 19-06-13 11:30
   
기사 제목만 보면 타점이라도 대량 올린듯;; 그냥 일조했다고만 적어도 될걸.
겨우리 19-06-13 12:23
   
이 친구 성적이 궁금하던 차였습니다. ^^
무수천 19-06-13 16:33
   
야구를 좋아하는 저에게
러키가이님은 항상 햇살이십니다.
항상 잘 보고 있구요.
항상 감사하게 보고 듣고 있습니다.
화이팅~
     
러키가이 19-06-13 22:01
   
앗 ㅋ^^ㅋ 감사합니다
달보드레 19-06-13 16:40
   
어이없다 기레기야!
 
 
Total 37,06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42897
37067 [MLB] 사이영상 후보1순위 류현진, 동료들과 BBQ 파티 (5) 러키가이 04:28 1182
37066 [MLB] [이현우의 MLB+] 류현진의 커브를 주목해야 하는 이유 (2) 러키가이 00:46 686
37065 [MLB] 다저스 전설의 수비.avi (4) 슈파 06-24 1287
37064 [잡담] 가만 보니까 로버츠 초롱 06-24 1301
37063 [MLB] 美 언론, "류현진의 폭주, 가려진 뷸러의 엘리트 시즌 (2) 러키가이 06-24 1689
37062 [잡담] 류현진 FA 1억불도 이제 현실적이네요. (5) VanBasten 06-24 1383
37061 [MLB] (현지해설) KANG 자기역할 잘해냈습니다 (3) 러키가이 06-24 786
37060 [MLB] 지독한 아홉수 류현진 여전히 ML사상 최고투수 톱5 (1) 러키가이 06-24 661
37059 [MLB] 뉴욕포스트 슈어저 이닝·삼진 앞서지만 사이영상 류 (1) 러키가이 06-24 437
37058 [MLB] 커쇼vs그레인키 2년만에 만나는 [옛다저스 원투펀치] (1) 러키가이 06-24 269
37057 [MLB] 류현진, 카를로스 실바를 잡아라 [문상열 부시리그] (1) 러키가이 06-24 232
37056 [MLB] 美 커쇼·류현진·잰슨만그대로 그래도 강한 다저스 (1) 러키가이 06-24 468
37055 [잡담] 다저스 프론트와 감독 ... 류현진 ... 그리고 커쇼 (8) 러키가이 06-24 961
37054 [잡담] 다저스의 약점은 (6) 수월경화 06-24 710
37053 [잡담] 어제 경기는 수비도 수비지만... (2) 수월경화 06-24 506
37052 [MLB] 오늘 다저스 내야진 무실책 (4) 어쩐지 06-24 905
37051 [잡담] 요즘 다저스 불펜들이... 당나귀 06-24 347
37050 [잡담] 어제 털린다고 했는데 안 털려서 화가 났쪄요. ㅋㅋ (7) 야코 06-24 995
37049 [MLB] 류 쿠어스에선 털릴 수도 있다고 봐요^^ (23) 오지미 06-24 968
37048 [MLB] 조정방어율 유일한 300대 류현진... (15) 아라미스 06-24 1882
37047 [MLB] [간단 기록+현지 반응] 류! 각종 지표 메이저 1위! 러키가이 06-24 2044
37046 [MLB] LA타임스 "류, 최고의 날 아니어도 훌륭했다" (1) 러키가이 06-24 1556
37045 [MLB] MLB닷컴 "류현진, 자책점 1점도 피할 수 있었다" (3) 러키가이 06-24 1241
37044 [MLB] 류현진 쿠어스에서 위태 美매체 연속QS유지 비관 (3) 러키가이 06-24 942
37043 [MLB] 100년사상 4위라는 류현진 ERA, 실질가치는 그 이상 (1) 러키가이 06-24 680
37042 [MLB] 다저스 최고령투수 류현진 맏형 퍼포먼스와 책임감 (2) 러키가이 06-24 549
37041 [MLB] 다른 선수 멘붕→와르르 무너질3회 류현진이라서 러키가이 06-24 67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