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6-24 19:22
[MLB] 류현진, 카를로스 실바를 잡아라 [문상열 부시리그]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371  


류현진, 카를로스 실바를 잡아라 [문상열의 부시리그]


LA 다저스 류현진2014. 4.23.로스앤젤레스 (미 캘리포니아주)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취 재 일 : 2014-04-23취재기자 : 최승섭출 처 : 스포츠서울

[LA=스포츠서울 칼럼니스트] LA 다저스 류현진은 두 차례 원정과 홈 선발 등판하고 전반기를 마치게 된다. 등판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지난 주 선발 마에다 겐타에게 추가 휴식을 주면서 류현진은 올스타게임 내셔널리그 선발 가능성을 열어 놓았다. 일정 조정이 없었으면 전반기 마지막 날인 7월8일(한국 시간) 등판하게 돼 올스타로 발탁되더라도 선발 등판할 수 없는 상황이었다. 선발 투수의 경우 전반기 마지막 날에 등판할 경우 종종 이런 일이 벌어진다. 올 올스타게임은 7월10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 필드에서 열린다. 전반기를 마감하고 하루 휴식이다. 올스타게임 내셔널리그 감독인 다저스 데이브 로버츠 감독이 류현진의 선발을 고려해 사전에 마에다에게 추가 휴식을 주면서 자연스럽게 류현진의 일정을 조정했는지는 알 수 없다. 아무튼 류현진은 한국인 사상 최초의 올스타게임 선발 투수로 영광의 마운드에 설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24일로 전반기가 마감됐다면 내셔널리그 사이영상은 류현진의 몫이다. 워싱턴 내셔널스 출입기자들과 동부쪽 언론은 맥스 셔저가 전반기 사이영상 수상자라고 주장한다. 6승5패 방어율 2.62를 기록중인 셔저는 삼진(146개), 대체선수 승리 기여 WAR(4.3) 부문 1위다. 투구이닝(106.1)은 2위에 랭크돼 있다. 류현진은 다승(9승)과 방어율(1.27), WHIP(0.84) 1위다. 한 차례 부상자명단에 오른 터라 투구이닝(99), 삼진(90개) 부문에서 셔저와 차이가 있을 뿐 다른 투구내용은 압도적이다. 

올 시즌 류현진의 피칭에 메이저리그의 전문가들이 반색하고 깜짝 놀라는 이유는 에이스의 정형을 깼기 때문이다. 2019년판 그레그 매덕스의 출현으로 보고 있다. ESPN 선데이나잇 베이스볼 해설자 알렉스 로드리게스는 “젊은 투수들은 직구 구속 91마일(146㎞)을 던지는 류현진의 피칭을 보고 배워야 한다”는 지적을 하기도 했다. 귀담아 들을 만한 충고다. 최근 투수들은 빠른 볼을 앞세워 힘으로만 밀어 붙이는 스타일의 피칭을 한다. 체인지업을 바탕으로 한 탁월한 완급조절에 전문가들도 박수를 보내고 있다. ‘피칭 아트’다. 

사실 류현진은 볼넷 허용 기록에서 올 시즌 2019시즌 신기원에 도전하고 있다. 한 자릿수로 시즌을 마치기는 불가능하지만 지금의 페이스라면 역대 베스트 5에는 랭크될 수 있다. 올해의 류현진은 2008년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에서 사이영상을 수상한 좌완 클리프 리와 흡사하다. 그는 투구패턴이 매우 빠르고 제구가 뛰어나 몸쪽, 바깥쪽의 보더라인 피칭이 일품이었다. 구종도 비슷하다. 류현진도 빠른 템포로 볼을 던진다. 리는 2010년 시애틀 매리너스에서 트레이드 마감시한 때 텍사스 레인저스로 이적했다. 당시 리는 시애틀에서 103.2이닝 동안 볼넷 6개, 삼진 89개를 기록했다. 텍사스에서는 108.2이닝에 볼넷 12개, 삼진 96개로 두 팀에서 총 212.1이닝을 던져 볼넷 18개, 삼진 185개를 기록했다. 승수는 많이 올리지 못해 12승 9패 방어율 3.18이었다. 이 해 9이닝 기준 볼넷 허용 0.763개, 삼진-볼넷 비율 10.28, WHIP 1.003으로 이 부문 리그 1위였다. 

류현진은 24일 현재 9이닝 기준 볼넷 허용 0.5개, 삼진-볼넷 비율 15.00, WHIP 0.838로 압도적 1위다. 99이닝에 볼넷은 6개에 불과하다. 1900년 이후 역대 최고 기록은 미네소타 트윈스 카를로스 실바의 0.430개다. 베네수엘라 태생으로 월드베이스볼 클래식으로 국내에도 알려진 실바는 2005년 188.1이닝을 던지는 동안 딱 9개의 볼넷을 허용했을 뿐이다. 류현진은 실바의 기록에 접근하고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6-24 19:22
   
 
 
Total 38,2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4251
38286 [MLB] 미네소타 지역 매체도 류현진(32) 영입을 강력 추천 (8) 태권부인 11-20 1524
38285 [기타] 야마다가 양현종에게 때려낸 홈런공, 日명예의 전당 … (2) yj콜 11-20 2087
38284 [MLB] 류현진 사인 공은 OK-종이는 NO..빅리거는 사인도 달라 (2) 러키가이 11-20 928
38283 [MLB] MLB.com "류현진, 단장 미팅서 충분한 관심 받았다" (1) 러키가이 11-19 2210
38282 [MLB] LA언론 류 SD 이적설에 화들짝 "그레인키 사례 잊어선 … (1) 러키가이 11-19 1627
38281 [잡담] "한국에도 있었으면" 31년된 도쿄돔..부러워한 선수들 (11) yj콜 11-19 1967
38280 [기타] 라오스에서 생긴일 in 2019 신비은비 11-19 849
38279 [MLB] [MLB gif] '이게 그 쓰레기통?' 美 누리꾼, 사인… 김님 11-18 1718
38278 [잡담] 오판! 돌발영상 (1) fymm 11-18 998
38277 [잡담] 대만·일본에 '전패' 한국야구…아시아 현미… (6) yj콜 11-18 2875
38276 [잡담] 내년 올림픽에서 좋은 성적 못내면... 신비은비 11-18 577
38275 [잡담] 류현진의 공격적인 피칭 (1) 그대만큼만 11-18 1502
38274 [잡담] 올림픽본선진출은 했으나, 경쟁관계인 일본 대만한… (5) yj콜 11-18 1081
38273 [기타] 진짜 승패를떠나 개짜증. 지팡이천사 11-17 1206
38272 [기타] 벌써 엔트리 나왔을때 이상한 기운을 느끼긴 했음 (2) 마마인계 11-17 977
38271 [잡담] 방사능 올림픽 가지말자 영원히같이 11-17 173
38270 [잡담] 어차피 홈앤 어웨이 경기도 아니고 일본에서 한 경기… 메시짱 11-17 405
38269 [잡담] 요기에 2~3달간 안보이던 아이디들 쪽바리넘들임.ㅋ… 웅영민 11-17 232
38268 [잡담] 일본은 직구로 승부해야 합니다. (7) 랏트 11-17 1093
38267 [잡담] 아이고 ㅋㅋ (3) Republic 11-17 523
38266 [잡담] 돌대가리 김경문. 끝까지 국거박을 중용하고 번트작… (1) 메시짱 11-17 938
38265 [잡담] 일본은 왜이렇게 쎌까요 (29) 헬페2 11-17 1532
38264 [KBO] 생각해보면 결국은 시작하기전 예상대로였.. (1) 아라미스 11-17 366
38263 [잡담] 사대회에 왜 올림픽 출전권이 있는건지.. (3) 사비꽃 11-17 306
38262 [잡담] 장훈씨 말이 맞았네요...ㅎㅎㅎ 러브사냥꾼 11-17 926
38261 [잡담] 너무나 압도적이어서 칠수있을것같지않네요 (1) 헬페2 11-17 654
38260 [KBO] 시원하게 끝났네요. 희라미르 11-17 36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