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6-24 19:25
[MLB] 뉴욕포스트 슈어저 이닝·삼진 앞서지만 사이영상 류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595  


뉴욕포스트, "슈어저, 이닝·삼진 앞서지만 사이영상 류현진"


[OSEN=로스앤젤레스(미 캘리포니아주), 이동해 기자]마운드 위에서 LA 다저스 선발 류현진이 힘차게 공을 뿌리고 있다./ eastsea@osen.co.kr

[OSEN=이상학 기자] 맥스 슈어저(35·워싱턴 내셔널스)의 기세가 대단하지만 그래도 아직까지 사이영상 1순위는 류현진(32·LA 다저스)이다. 

미국 ‘뉴욕포스트’는 지난 23일(이하 한국시간) 올 시즌 메이저리그 MVP, 사이영상, 신인상, 감독상 레이스를 중간 점검했다.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1순위로는 슈어자가 아닌 류현진이 꼽혔다. 

뉴욕포스트는 ‘슈어저가 류현진보다 이닝과 삼진은 많지만 1.27의 평균자책점을 무시하기 어렵다. 99이닝 동안 90개 삼진을 잡으며 볼넷을 6개밖에 주지 않았다. 15경기 모두 2자책점 이하로 막았다’고 설명했다. 

슈어저는 내셔널리그에서 두 번째 많은 106⅓이닝을 던지며 최다 146개의 삼진을 잡아냈다. 류현진은 99이닝(6위), 탈삼진 90개(17위)로 슈어저에게 뒤지지만 평균자책점에서 부동의 1위(1.27)를 질주, 3위 슈어저(2.62)를 압도하고 있다. 

하지만 뉴욕포스트는 슈어저가 지난 6년간 사이영상 투표에서 1위, 5위, 5위, 1위, 1위, 2위에 올랐다고 덧붙였다. 아직까진 류현진이 앞서고 있지만 3차례 사이영상 수상에 빛나는 슈어저의 뒷심을 강조했다. 그에 비해 류현진은 지난해까지 사이영상 득표가 없었다. 

류현진과 슈어저가 1~2순위로 꼽힌 가운데 잭 그레인키(애리조나), 루이스 카스티요(신시내티), 커비 예이츠(샌디에이고)가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레이스 3~5위로 이름을 올렸다.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 1순위는 저스틴 벌랜더(휴스턴)가 꼽혔다. 이외 MVP는 아메리칸리그 마이크 트라웃(LA 에인절스), 내셔널리그 코디 벨린저(다저스), 신인상은 내셔널리그 피트 알론소(뉴욕 메츠), 아메리칸리그 브랜든 로우(탬파베이), 감독상은 아메리칸리그 애런 분(뉴욕 양키스), 내셔널리그 토레이 로불로(애리조나)가 선두주자로 거론됐다. /waw@osen.co.kr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6-24 19:26
   
 
 
Total 38,2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4251
38286 [MLB] 미네소타 지역 매체도 류현진(32) 영입을 강력 추천 (8) 태권부인 11-20 1524
38285 [기타] 야마다가 양현종에게 때려낸 홈런공, 日명예의 전당 … (2) yj콜 11-20 2087
38284 [MLB] 류현진 사인 공은 OK-종이는 NO..빅리거는 사인도 달라 (2) 러키가이 11-20 928
38283 [MLB] MLB.com "류현진, 단장 미팅서 충분한 관심 받았다" (1) 러키가이 11-19 2210
38282 [MLB] LA언론 류 SD 이적설에 화들짝 "그레인키 사례 잊어선 … (1) 러키가이 11-19 1627
38281 [잡담] "한국에도 있었으면" 31년된 도쿄돔..부러워한 선수들 (11) yj콜 11-19 1967
38280 [기타] 라오스에서 생긴일 in 2019 신비은비 11-19 849
38279 [MLB] [MLB gif] '이게 그 쓰레기통?' 美 누리꾼, 사인… 김님 11-18 1718
38278 [잡담] 오판! 돌발영상 (1) fymm 11-18 998
38277 [잡담] 대만·일본에 '전패' 한국야구…아시아 현미… (6) yj콜 11-18 2875
38276 [잡담] 내년 올림픽에서 좋은 성적 못내면... 신비은비 11-18 577
38275 [잡담] 류현진의 공격적인 피칭 (1) 그대만큼만 11-18 1502
38274 [잡담] 올림픽본선진출은 했으나, 경쟁관계인 일본 대만한… (5) yj콜 11-18 1081
38273 [기타] 진짜 승패를떠나 개짜증. 지팡이천사 11-17 1206
38272 [기타] 벌써 엔트리 나왔을때 이상한 기운을 느끼긴 했음 (2) 마마인계 11-17 977
38271 [잡담] 방사능 올림픽 가지말자 영원히같이 11-17 173
38270 [잡담] 어차피 홈앤 어웨이 경기도 아니고 일본에서 한 경기… 메시짱 11-17 405
38269 [잡담] 요기에 2~3달간 안보이던 아이디들 쪽바리넘들임.ㅋ… 웅영민 11-17 232
38268 [잡담] 일본은 직구로 승부해야 합니다. (7) 랏트 11-17 1093
38267 [잡담] 아이고 ㅋㅋ (3) Republic 11-17 523
38266 [잡담] 돌대가리 김경문. 끝까지 국거박을 중용하고 번트작… (1) 메시짱 11-17 938
38265 [잡담] 일본은 왜이렇게 쎌까요 (29) 헬페2 11-17 1532
38264 [KBO] 생각해보면 결국은 시작하기전 예상대로였.. (1) 아라미스 11-17 366
38263 [잡담] 사대회에 왜 올림픽 출전권이 있는건지.. (3) 사비꽃 11-17 306
38262 [잡담] 장훈씨 말이 맞았네요...ㅎㅎㅎ 러브사냥꾼 11-17 926
38261 [잡담] 너무나 압도적이어서 칠수있을것같지않네요 (1) 헬페2 11-17 654
38260 [KBO] 시원하게 끝났네요. 희라미르 11-17 36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