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8-14 21:16
[MLB] "145km 직구 류, 어떻게 ML 지배?" 美 매체 분석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914  


"145km 직구 류현진, 어떻게 ML 지배하지?" 美 매체 분석


[OSEN=한용섭 기자] LA 다저스의 데이브 로버츠 감독이 류현진의 피칭을 이야기할 때면 꼭 빠지지 않는 레퍼토리가 있다. “(구종을) 잘 섞어 던진다”, “(타자들이) 예측하기 어렵다”, “기복 없이 꾸준하다”, “어느 카운트에서도 스트라이크를 던질 수 있다” 등.

미국 매체 SB네이션의 ‘비욘드 더 박스 스코어’는 14일(한국시간) “류현진은 독특한 에이스(an unconventional ace)다. 90마일(144.8km) 직구의 투수가 올 해 최고 투수다”라며 집중 분석했다. 

매체에 따르면, 뛰어난 탈삼진 능력으로 윽박지르는 스타일이 아닌 류현진의 올 시즌 직구 평균 구속은 90.6마일(145.8km), 메이저리그 투수들 중에서 하위 9%라고 한다. 그럼에도 류현진은 메이저리그 유일의 1점대 ERA(1.45), 조정 평균자책점 2.84(역대 3위)이라는 놀라운 성적을 기록 중이다. 공은 빠르지 않지만, 류현진만의 특출난 장점이 있기에 가능하다. 

매체는 “현대 야구에서 탈삼진은 투수가 성공하기 위한 필요한 능력으로 꼽는데, 류현진은 맞혀잡기(피치 투 컨택) 스타일로 모든 투수들을 능가하고 있다. 어떻게 타자들의 밸런스를 무너뜨리는가”라고 놀라워했다. 

공은 빠르지 않지만, 류현진만의 특출난 장점이 있기에 가능하다. 매체가 꼽은 류현진의 그 특별한 능력으로는 ▲피치 믹스(구종 섞어던지기) ▲(다른 투수들과는 정반대인) 무브먼트 ▲(구종이 달라도) 일정한 릴리스 포인트로 분석했다. 

▲피치 믹스

매체는 “직구, 체인지업, 슬라이더, 커브를 구사하는 좌투수가 있다고 하면, 대부분의 좌투수는 좌타자에게는 체인지업을 잘 안 던지고 우타자에게는 슬라이더를 잘 안 던진다. 그러나 류현진은 전혀 다른 스타일이다. 5개의 구종을 던지는데. 좌우 타자에 상관없이 5개 구종을 모두 골고루 섞어 던진다”고 주목했다. 

류현진은 어떤 유형의 타자를 만나도 특정 구종의 비율이 28%를 넘지 않고, 어느 구종이든 11% 이상은 섞어 던진다. 포심패스트볼과 체인지업의 비율이 나란히 27.8%로 가장 높다. 커터와 투심패스트볼(싱커)는 각각 19.7%, 12.8%, 마지막으로 커브가 11.9%다.

또 매체는 베이스볼서번트의 자료를 인용해, 류현진의 볼카운트별 던지는 구종을 데이터로 보여줬다. 초구, 3볼의 불리한 카운트나 2스트라이크의 유리한 카운트나 언제든지 특정 구종에 의존하지 않고 자신이 던질 수 있는 5개 구종을 다양하게 던졌다. (3볼에서는 포심, 투심, 체인지업 3개 구종만 던졌다) 매체는 “타자가 어떤 공이 올지 예측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다"고 했다.

▲(다른 투수들과는 정반대인) 무브먼트.

구종을 5~6개 다양하게 던질 수 있는 메이저리그 투수는 류현진 외에도 많다. 구종만 다양할 뿐 공의 퀄리티가 없다면 아무 소용 없다. (6개의 구종을 던지는 애리조나의 마이크 리크는 지난 12일 류현진과 선발 맞대결을 펼쳤는데, 피홈런만 4방 맞고 5이닝 8실점했다)

류현진은 강속구와 탈삼진이 아닌 다른 방식으로 위력을 갖는다. 피치 무브먼트다. 그의 포심, 체인지업, 투심 등은 수직 무브먼트와 수평 무브먼트가 리그 상위권이거나, 정반대로 하위권의 낮은 수치를 보인다. 매체는 “평균보다 극단적으로 낮은 것도 낯설기에 타자들의 혼란시키기에 장점이 된다. 평균에 가까운 수치가 아닌, 높거나 아예 낮은 수치가 타자를 공략하는데 좋다”고 언급했다.  

일례로 류현진의 포심은 수직 무브먼트는 수치가 낮아 하위 5% 정도다. 포심 평균 구속은 145km이지만 타자의 눈에는 릴리스포인트에서 타석까지 수직 무브먼트가 낮기에 ‘라이징 패스트볼’로 보일 수 있다고 분석했다. 류현진의 구종 5개는 모두 수직/수평 무브먼트에서 상위(혹은 하위) 20%(몇 개는 5%)에 포함됐다. 커터의 수직 무브먼트만이 평균에 가까웠다.

즉, 류현진이 던지는 5개 구종은 다른 투수들과는 전혀 다른 궤적으로 보이고, 상대 타자들은 일년 내내 낯선 류현진의 공을 상대해야 하는 것이다. 

▲(구종이 달라도) 일정한 릴리스 포인트

직구와 팔꿈치를 비틀어 던지는 변화구는 약간씩 던지는 폼이 다르기 마련이다. 투수는 얼마나 그 차이를 줄이고 일관된 투구폼(투구 버릇)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폼이 다르면, 타자는 구종을 알아차리기 때문(2017년 월드시리즈에서 휴스턴 타자들은 다르빗슈 유의 투구 버릇에서 슬라이더 구종을 알아채 공략했다고 알려졌다) 

류현진의 구종별 릴리스 포인트는 거의 일정하다. 매체에 따르면, 대략 5.8피트(176.8cm) 높이에서 5개 구종을 던진다. 커브와 포심이 5.8피트 보다 조금 높고, 체인지업은 조금 낮은 수준. 매체는 "류현진이 공을 던지는 순간, 어떤 구종인지 전혀 노출되지 않는다"고 칭찬했다. 

매체는 "류현진은 독특한 무브먼트를 지닌 5개의 구종을 잘 섞어서 정확히 같은 릴리스 포인트로 던진다. 류현진의 공을 잘 치지 못하는 것은 놀랄 일이 아니다. 타자는 배트를 쥐고 기다릴 수 있는데, 문제는 류현진은 올해 볼넷 비율이 3.1%로 메이저리그 1위다"며 "류현진의 대응책은 공을 세게 치는 것이 유일하다. 그러나 어렵다. 류현진이 최고의 숫자(평균자책점)를 기록해도 전혀 이상할 것은 없다"고 평가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8-14 21:16
   
따야 19-08-15 02:04
   
매팅리의 말이 생각나네요 류현진은 90마일 이상만 던지면 충분하다고 했던
은근히 명장
suka 19-08-15 03:17
   
공인구까지 MLB사무국에서 홈런 양산형으로 제작했다는 소문(https://www.mbcsportsplus.com/msp/?mode=view&cate=17&b_idx=99908514.000 -> 이 기사보면 거의 사실은 듯...)이 파다한 현재, 강속구 투수도 아닌 류현진의 투구와 성적은 미국인들에겐 정말 불가사의 한 거지요...

사실, 며칠 전 MLB 투나잇에서 류현진을 내셔널리그 MVP로 선정해야 한다는 진행자 앰싱어 보면 MLB 사무국의 장난질에 무언의 항의를 하고 있는 걸로도 보인다능...(뇌피셜)
 
 
Total 37,75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48194
37757 [MLB] (풀 영상)‘탈삼진 1위 등극’ 벌랜더, 7이닝 11K 2실점… MLB하이랏 00:34 251
37756 [잡담] 최근 몇시즌 FA에서 30대 투수에 대한 대형 계약이 줄… (8) 수월경화 08-17 335
37755 [기타] 내일 류현진 방어율 테이블 표 (12) 행운7 08-17 926
37754 [MLB] 카스티요 사이영 경쟁 이탈 (2) 둥근나이테 08-17 596
37753 [MLB] 류 FA (1) 더러운퍼기 08-17 321
37752 [기타] [펌] 류 FA 영입후보 (NL 동부지구편) (9) 행운7 08-17 1800
37751 [MLB] (풀 피칭 영상) 소로카, 불펜 난조에 11승 불발…방어… (2) MLB하이랏 08-17 873
37750 [MLB] 류 경쟁자 소로카, 불펜 난조 11승 불발..방어율 2.41 (2) 러키가이 08-17 1340
37749 [MLB] RYU 내년 에인절스1선발옵션..오타니와 원투펀치 (1) 러키가이 08-17 822
37748 [MLB] 류현진, ERA 2위와 0.87 차이..1994 매덕스 이후 최고 (1) 러키가이 08-17 703
37747 [MLB] 대세는 류현진, 사이영 예상 또 1위 "NL 지배하는 투수 (4) 러키가이 08-17 536
37746 [MLB] [취재파일] 더 독특해진 후반기의 류현진 (1) 러키가이 08-17 542
37745 [MLB] 벨린저에 맞은 소로카, 류현진과 격차↑ (1) 러키가이 08-17 483
37744 [MLB] 지금까지 NL리그 war포함 류현진 1위지표입니다. 마이크로 08-17 482
37743 [잡담] 다저스는 윌 스미스 가 주전 이라고 봐야 됨? (2) 서클포스 08-17 401
37742 [MLB] 류현진의 사이영 & MVP (10) tpHolic 08-17 738
37741 [MLB] LA 다저스 최근 5경기 22홈런 (2) 행운7 08-17 636
37740 [MLB] [TB] 찰리 모튼 커브.GIF (4) 행운7 08-17 975
37739 [MLB] 다저스 타선 진짜 무섭네... ㄷㄷㄷ (3) 행운7 08-17 999
37738 [기타] ‘리틀야구 월드시리즈’ 한국vs베네수엘라 첫승 H/L 드라소울 08-17 510
37737 [MLB] 마에다 개불쌍하긴 하네 ㅋㅋ (12) 국뽕대일뽕 08-17 1945
37736 [MLB] 8/17 mlb 현황 비전 08-17 696
37735 [MLB] 양현종선수 망한시즌일줄 알았는데 대단하네요 비전 08-17 536
37734 [MLB] 휴스턴 알바레즈... 류현진 최악의 타자 등장.. ㄷㄷ… (6) 행운7 08-16 2712
37733 [MLB] 류는 작년 FA 안나간게 천만다행 (6) 더러운퍼기 08-16 1798
37732 [MLB] [야구는 구라다] 악마 에이전트의 우수 고객 Ryu (8) 러키가이 08-16 1875
37731 [MLB] 역대 메이저리그 역대 mvp / 류현진 전망 (3) 비전 08-16 218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