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8-17 14:14
[MLB] 류 경쟁자 소로카, 불펜 난조 11승 불발..방어율 2.41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904  


'류현진 경쟁자' 소로카, 불펜 난조에 11승 불발..방어율 2.41


[마이데일리 = 이후광 기자] 류현진(32, LA 다저스)의 사이영상 경쟁자 마이크 소로카(22, 애틀랜타)가 또 다시 승리에 실패했다.

소로카는 17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 선트러스트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의 홈 3연전 1차전에 선발 등판해 6⅔이닝 7피안타(1피홈런) 3볼넷 4탈삼진 3실점 투구에도 6경기 연속 승리에 실패했다.

메이저리그 평균자책점 전체 2위 소로카가 시즌 22번째 선발 등판에 나섰다. 경기 전 기록은 21경기 10승 2패 평균자책점 2.32. 최근 등판이었던 11일 마이애미전에선 7이닝 무실점에도 승리에 실패했다. 7월 15일 샌디에이고전 이후 5경기 연속 승리가 없던 상황. 최근 3경기 연속 퀄리티스타트 플러스에도 승운이 없었다. 올해 다저스 상대로는 첫 등판.

1회 선두타자 작 피더슨에게 안타를 맞았지만 1사 1루서 저스틴 터너를 병살타 처리하며 이닝을 마쳤다. 첫 실점은 2회에 나왔다. 선두타자 코디 벨린저에게 우월 솔로홈런을 맞고 선취점을 헌납한 것. 이후 3-1로 앞선 3회에는 선두타자 맷 비티의 2루타에 이어 작 피더슨에게 1타점 우전 적시타를 허용했다.

4회부터 안정을 찾았다. 2사 후 에드윈 리오스의 볼넷에 이어 윌 스미스를 루킹 삼진 처리했고, 5회 첫 삼자범퇴 이닝을 치르며 시즌 11승 요건에 도달했다. 5회까지 투구수는 64개.

6회에는 위기관리능력이 빛났다. 1사 후 터너-벨린저(2루타)의 연속 안타와 시거의 볼넷으로 처한 1사 만루서 리오스를 병살타로 잡고 실점하지 않았다.

7회에도 마운드에 오른 소로카는 선두타자 스미스의 볼넷을 비티의 병살타로 지우며 순항했다. 그러나 대타 A.J. 폴락에게 안타를 맞으며 이닝을 끝내지 못한 채 션 뉴컴에게 마운드를 넘기고 경기를 마무리했다. 투구수는 95개.

한편 뉴컴이 후속타자로 나선 대타 카일 갈릭을 볼넷으로 내보낸 뒤 맥스 먼시에게 역전 3점홈런을 헌납하며 소로카의 자책점은 1점 오른 3점이 됐다. 승리 요건이 날아갔고, 평균자책점도 종전 2.32에서 2.41로 상승했다. 1.45의 류현진과의 격차가 더욱 벌어졌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8-17 14:14
   
어쩐지 19-08-17 17:58
   
경쟁자같은 소리하고있네 하튼 기레기들 수준이하 많어
 
 
Total 38,66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2830
38664 [기타] 나는 간절함을 믿는다. 前 LG트윈스 황목치승 '인… 푸른마나 07-05 605
38663 [KBO] 오늘자 꼴데 수비.gif (14) llllllllll 07-01 3504
38662 [MLB] MLB 토론토 "작년 ERA 1위 류현진 잊지 않았지?" (2) 러키가이 06-29 2932
38661 [잡담] 에그 한화도 참 재수도 없지.. (6) 야코 06-24 3163
38660 [KBO] 관중 입장 임박… KBO, 문체부ㆍ복지부에 재요청 (8) 여름좋아 06-24 2227
38659 [KBO] 황금사자기 고교야구 결승전, 역대급 시청률 터졌다 (1) 신비은비 06-24 1271
38658 [잡담] 장마철에는 돔구장을 적극 활용했으면.. (1) 여름좋아 06-23 1042
38657 [KBO] 2020 고교야구 랭킹 TOP 30 - 1차 (6) 신비은비 06-23 978
38656 [KBO] 마커스 스트로먼, NC 김진호 체인지업에 감탄…"당장 … 신비은비 06-23 930
38655 [KBO] 에디슨 러셀의 영상인사. 신비은비 06-22 945
38654 [KBO] 화나 오웃 (3) 달묘 06-20 1524
38653 [기타] 대한민국 스포츠 종목 관심도 (10) 신비은비 06-19 1635
38652 [잡담] 롯데는 완전히 메이져 로테이션 방식을 도입했군요 (6) 야코 06-17 2921
38651 [KBO] 궁금한게 있어요! (4) 엄청난녀석 06-16 639
38650 [잡담] 잡게에 추신수 까는 글이 베스트에 있던데 (10) 제나스 06-16 1228
38649 [KBO] ESPN도 한화를 무시하네. (4) 밥그릇95 06-15 3695
38648 [KBO] KIA타이거즈, 20~21일 ‘올드 유니폼 데이’ 개최 (1) 밥그릇95 06-15 838
38647 [KBO] 기아대 SK 9회말 KBO비디오 판독실의 판독결과 (3) 눌림목매수 06-14 1418
38646 [MLB] "류현진, 48G 단축시즌 강행시 올시즌 휴식" 美매체 예… (4) 러키가이 06-14 2786
38645 [잡담] 오늘 1차전 한화선발은 누가 좋을까요? (2) 여름좋아 06-14 510
38644 [잡담] 1사만루 세번에 0득점, 한화 (4) 야코 06-11 1901
38643 [KBO] 한화 팬인데.. 와.... (20) miilk 06-10 4272
38642 [KBO] 한용덕 한화감독사퇴 (5) 백전백패 06-07 2951
38641 [기타] 체코야구리그 6월6일 경기 결과. 신비은비 06-07 982
38640 [KBO] 심판과 충돌 크보는 진짜 별거 다 나오네요 (3) ByuL9 06-06 2312
38639 [KBO] 투수는 공던지는 손에 장갑끼고 던지면 안되나요? (11) 야놉스 06-04 2855
38638 [KBO] 형님들 espn kbo중계 주소좀알려주세요~ (3) 야놉스 06-04 124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