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8-22 08:23
[MLB] 예비FA 류 양키스 영입후보 "양키스가 탐내는 좌완"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063  


예비FA 류현진, 양키스 영입후보 "양키스가 탐내는 좌완"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뉴욕 양키스가 선발로테이션 상위 순번을 탐내는 왼손투수다."

메이저리그 정규시즌이 막바지로 향하면서 예비 FA 류현진(LA 다저스)의 행보에 대한 관심이 크다. CBS스포츠가 지난 20일(이하 한국시각) 보스턴 레드삭스의 관심을 받을 수 있다고 보도했다. 이번에는 보스턴의 라이벌이자 메이저리그 최고 명문구단 뉴욕 양키스의 영입후보로 떠올랐다.

SB네이션의 뉴욕 양키스 커뮤니티 핀스트라이프 앨리는 22일 뉴욕 양키스의 FA 시장 잠재적 타깃으로 류현진을 비롯해 앤서니 렌던(워싱턴), 게릿 콜(피츠버그)을 거론했다. 올 시즌 양키스는 아메리칸리그 승률 1위를 달린다. 그러나 선발로테이션은 상대적으로 취약하다.

핀스트라이프 앨리는 "류현진은 LA 다저스의 퀄러파잉오퍼를 받아들였다. 그 덕분에 큰 결실을 보게 됐다. 류현진은 지난 두 시즌에 230⅔이닝 동안 평균자책점 1.76으로 모든 메이저리그 선발투수를 큰 차이로 앞선다"라고 밝혔다.

계속해서 "류현진은 2013년 미국에 온 이후 꾸준히 부상과 싸웠지만, 32세의 나이에 최고의 시즌을 보내고 있다. 팀들이 그에게 서비스를 하기 위해 줄을 설 것이다"라고 내다봤다. 올 시즌 12승3패 평균자책점 1.64의 류현진이 FA 시장 대박을 예약했다는 의미다.


핀스트라이프 앨리는 류현진의 몸값이 콜보다 저렴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류현진보다 젊은 콜은 다가오는 FA 시장 투수랭킹 1위. "양키스가 콜과 같은 투수에게 올인할 의사가 없다면, 훨씬 저렴한 비용으로 류현진으로부터 비슷한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류현진의 나이와 부상경력이 수익성 있는 계약을 저지하지 못하겠지만, 콜에 비해선 현저히 가격을 낮출 수 있을 것이다"라고 전망했다.

끝으로 핀스트라이프 앨리는 "CC 사바시아가 시즌 후 은퇴하고, J.A 햅은 빠른 속도로 신뢰를 잃고 있다. 류현진은 뉴욕 양키스가 선발로테이션 상위순번을 탐내는 왼손투수일 수도 있다"라고 밝혔다.

뉴욕 양키스가 실제 올 겨울 FA 시장에서 류현진 영입을 시도할 것인지는 미지수다. 양키스가 선발진 보강의 필요성이 있는 만큼 이 매체의 주장은 일리 있다. 마침 류현진은 24일 뉴욕 양키스와의 홈 경기에 선발 등판한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8-22 08:23
   
 
 
Total 38,63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1681
38637 [기타] 강정호 다음주 귀국후 공개사과, 키움 "그 이후 결정" (6) 고구려거련 05-30 499
38636 [KBO] [무인퇴근길] 10대로 돌아갈 수 있다면..? 간다 vs 안 … ByuL9 05-30 130
38635 [KBO] 오재원 "나 혼자 비난받고 말겠다"의 진실 (1) ByuL9 05-30 671
38634 [기타] 이 시국의 미국 전역에서 본 스포츠.jpg (3) 신비은비 05-30 1003
38633 [기타] 4번째로 야구리그 시즌을 시작하는 나라. 신비은비 05-30 710
38632 [KBO] 투수들에게 고함. (17) 엄청난녀석 05-28 1461
38631 [KBO] SBS 'LG vs 기아' 예고 (1) 큐티 05-28 900
38630 [기타] 영화 "야구소녀" 예고편. (1) 신비은비 05-28 1215
38629 [MLB] [MLB클래식] 비운의 천재, 마이애미 에이스 호세 페르… MLB하이랏 05-27 403
38628 [잡담] 롯데가 1대0으로 이기는 날이 있다니..ㅋㅋㅋ (1) 야코 05-27 859
38627 [KBO] KBO강정호 징계 ㅋㅋㅋㅋㅋㅋ 어이가 없네 ㅋㅋㅋ (15) 레드민 05-25 3844
38626 [잡담] 어제 오심 심판진이 이군갔다온 심판진이라고.,, (1) 야코 05-25 1660
38625 [잡담] KT는 마무리가 무너지는 바람에 (2) 야코 05-25 501
38624 [MLB] [MLB클래식] "명예의 전당 확정적" 사바시아 BOS 8이닝 … MLB하이랏 05-24 707
38623 [KBO] LG 삼루심 오판으로 1점 날리고 ,ㅋㅋ (5) 야코 05-24 1447
38622 [기타] 체코야구리그 23일 경기 결과. 신비은비 05-24 631
38621 [MLB] 이게 야구.gif (3) 러키가이 05-23 3277
38620 [KBO] 아프리카까지? 일본도 부러워하는 KBO리그 세계화 (2) 러키가이 05-23 2357
38619 [KBO] "와우, 시속 77km"..유희관 아리랑볼에 놀란 미국 (6) 러키가이 05-23 3393
38618 [MLB] [MLB클래식] 폭포수 커브의 주인공 '배리지토' … (1) MLB하이랏 05-22 1178
38617 [KBO] 잘나가는 한국프로야구..ESPN 타고 130개 나라 송출 (1) 러키가이 05-22 1779
38616 [기타] 한국에선 한국의 법을 따르겠다는 미국 용병 .JPGIF (3) 러키가이 05-21 3547
38615 [기타] 한번 개최되고 사라진 국제대회. (1) 신비은비 05-19 4077
38614 [MLB] 류현진♥배지현 부부, 17일 득녀 "산모·아이 모두 건… (6) MR100 05-19 2802
38613 [KBO] 한화는 초반부터 주전들 줄부상이네요 (5) 백전백패 05-18 1026
38612 [KBO] ESPN이 크보 중계권을 사간 이유ㅋㅋ (8) 엄청난녀석 05-17 7387
38611 [MLB] [MLB클래식] 너클볼러 'R.A 디키' 8이닝 11삼진 … (1) MLB하이랏 05-17 86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