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9-25 00:26
[MLB] "LAD, 류현진 첫 홈런으로 마법의 순간 연출" 美언론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480  



"LAD, 류현진 첫 홈런으로 마법의 순간 연출" 美언론


[OSEN=LA(미국 캘리포니아주),박준형 기자] 2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2019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 콜로라도 로키스의 경기가 진행됐다.류현진은 최근 5경기에서 승리 없이 3패만 안은 가운데 5전6기로 시즌 13승에 도전한다. 5회말 선두타자로 나선 류현진이 동점 솔로 홈런을 치고 있다. / soul1014@osen.co.kr

[OSEN=손찬익 기자]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LA 다저스)이 메이저리그 데뷔 첫 홈런을 터뜨리며 미국 언론을 놀라게 했다. 

류현진은 2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경기에서 메이저리그 데뷔 첫 아치를 쏘아 올리며 팀 승리에 기여했다. 

0-1로 뒤진 5회 선두 타자로 나선 류현진은 콜로라도 선발 안토니오 센자텔라와 볼카운트 0B2S에서 3구째를 힘껏 받아쳐 가운데 담장 밖으로 날려버렸다. 

이후 다저스는 작 피더슨의 볼넷과 가빈 럭스의 우중간 안타 그리고 저스틴 터너의 좌전 안타로 무사 만루 기회를 잡았다. 코디 벨린저는 콜로라도 두 번째 투수 제이크 맥기에게서 우중월 그랜드 슬램을 터뜨렸다. 5-1. 

다저스는 7회 코리 시거가 중월 솔로 홈런을 터뜨리며 1점을 달아났다. 시즌 18호째. 이어 8회에는 윌 스미스가 좌월 솔로포로 시즌 14호 홈런을 기록하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한편 다저스는 콜로라도를 7-4로 꺾고 100승째를 거뒀다. 

[OSEN=LA(미국 캘리포니아주),박준형 기자] 2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2019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 콜로라도 로키스의 경기가 진행됐다.류현진은 최근 5경기에서 승리 없이 3패만 안은 가운데 5전6기로 시즌 13승에 도전한다. 5회말 선두타자로 나선 류현진이 동점 솔로 홈런을 치고 홈을 밟고 있다. / soul1014@osen.co.kr

다저스 전문 매체 '다저네이션'은 24일 "LA 다저스는 23일 콜로라도와의 홈경기에서 류현진이 데뷔 첫 홈런을 터뜨리는 등 마법의 순간을 연출했다"며 "5회 류현진의 솔로 홈런으로 동점에 성공했다. 류현진은 코디 벨린저의 배트를 빌려 데뷔 첫 홈런을 신고했다"고 전했다. 

'다저블루'는 "이날 다저스의 홈런쇼의 하이라이트는 류현진의 홈런이었다. 0-1로 뒤진 5회 동점 홈런을 때려냈다"며 "다저스는 5회 류현진의 홈런을 포함해 5점을 얻었다"고 보도했다. 

또한 이 매체는 "류현진은 7회까지 마운드를 지키며 볼넷없이 8개의 삼진을 잡아내며 6피안타(2피홈런) 3실점을 기록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류현진은 데뷔 첫 홈런 소감을 묻자 "포커 페이스를 해야 했다. 너무 신나있으면 투구하는 데 영향이 있을 것 같았다"고 대답했다.

그는 이어 "시즌 처음부터 지금까지 벨린저가 잘해주고 있다. 벨린저가 아닌 다른 선수가 MVP라는 생각을 한 번도 해보지 않았다"고 벨린저의 내셔널리그 MVP 등극을 응원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9-25 00:27
   
스카이랜드 19-09-25 00:59
   
벨린저가 잘해주긴 했지. 누가 봐도 든든한 수비에 방맹이도 줬다며.
 
 
Total 38,91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5476
38807 [MLB] 외신 "난장판을 청소하는 에이스" 토론토의 류! 러키가이 09-04 1471
38806 [MLB] 토론토 팬들이 현진이기 이팀 싫어 할까봐서 걱정 무… (4) 신서로77 09-03 3863
38805 [MLB] TOR 류 계약 안했다면? PS 경쟁 못했다" 美 언론 (7) 러키가이 09-03 3732
38804 [MLB] 류현진을 향한 현지 반응들.zip 월드클라쓰 이유 러키가이 09-03 3501
38803 [MLB] TOR 트위터 "RYU 108km 커브, 아름답지 않나요?" (3) 러키가이 09-03 3220
38802 [MLB] 67마일 훅' MLB도 인상 깊었던 류현진 슬로우 커브 (3) 러키가이 09-03 2196
38801 [MLB] 최약체 구종인줄 알았던 커브 류의 필살기였다 (4) 러키가이 09-03 1581
38800 [MLB] 파이브 피치, 분석과 연구도 소용없는 류의 매력 (3) 러키가이 09-03 1304
38799 [MLB] 류현진 왜 이적한거에요? (12) 토트트 09-03 2233
38798 [MLB] 옛 사령탑 매팅리도 인정 "류 이해해도 공략 힘들어" (2) 러키가이 09-03 1537
38797 [MLB] 9이닝당 10.05..류, MLB 데뷔 후 가장 높은 탈삼진율 (3) 러키가이 09-03 1844
38796 [MLB] 에이스 계보 류 6G 연속 5이닝↑+1자책↓​..신기록 (1) 러키가이 09-03 1214
38795 [MLB] "가장 에이스" 담당기자, 동료들 실수 삭제한 류 극찬 (1) 러키가이 09-03 1875
38794 [MLB] 현지 취재진 "토론토 선수들, 류에게 한턱내야" (1) 러키가이 09-03 1012
38793 [MLB] "손댈 수 없는 RYU" 토론토 SNS, 재치 있는 류현진 칭찬 (1) 러키가이 09-03 1300
38792 [MLB] 몬토요 감독 "오늘은 류현진 덕분에 이긴 경기" (2) 러키가이 09-03 1218
38791 [MLB] 승부처 2회 6회 류현진이 보여준 경이로운 멘탈 (1) 러키가이 09-03 1310
38790 [MLB] MLB.com 류현진 03승 하일라이트 영상 (5) 진빠 09-03 6220
38789 [MLB] 핸지니 응원 관점에서 불안불안 했는데.. (1) 킹크림슨 09-03 1813
38788 [잡담] 어차피 반지끼러 간 것도 아니고... (1) ㅣㅏㅏ 09-03 1301
38787 [잡담] 현진이 혼자 야구하네 (1) cjfekdrks 09-03 2372
38786 [MLB] 아니 스발 무슨... 복분자 09-03 1142
38785 [MLB] 아이고 현지니 암 걸리겠다 (3) 늑돌이 09-03 1845
38784 [MLB] {류현진} 내일 등판에 따른 ERA 테이블 (7) 아리스 09-02 2595
38783 [잡담] 김광현과 류현진의 차이점.. (4) 비안테스 09-02 2690
38782 [잡담] 양현종이도 갔으면 잘됐을껀데,, (14) 야코 09-02 1733
38781 [MLB] MLB.com 김광현 오늘자 피칭 하일라이트. (4) 진빠 09-02 494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