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9-25 00:26
[MLB] "LAD, 류현진 첫 홈런으로 마법의 순간 연출" 美언론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388  



"LAD, 류현진 첫 홈런으로 마법의 순간 연출" 美언론


[OSEN=LA(미국 캘리포니아주),박준형 기자] 2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2019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 콜로라도 로키스의 경기가 진행됐다.류현진은 최근 5경기에서 승리 없이 3패만 안은 가운데 5전6기로 시즌 13승에 도전한다. 5회말 선두타자로 나선 류현진이 동점 솔로 홈런을 치고 있다. / soul1014@osen.co.kr

[OSEN=손찬익 기자]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LA 다저스)이 메이저리그 데뷔 첫 홈런을 터뜨리며 미국 언론을 놀라게 했다. 

류현진은 2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경기에서 메이저리그 데뷔 첫 아치를 쏘아 올리며 팀 승리에 기여했다. 

0-1로 뒤진 5회 선두 타자로 나선 류현진은 콜로라도 선발 안토니오 센자텔라와 볼카운트 0B2S에서 3구째를 힘껏 받아쳐 가운데 담장 밖으로 날려버렸다. 

이후 다저스는 작 피더슨의 볼넷과 가빈 럭스의 우중간 안타 그리고 저스틴 터너의 좌전 안타로 무사 만루 기회를 잡았다. 코디 벨린저는 콜로라도 두 번째 투수 제이크 맥기에게서 우중월 그랜드 슬램을 터뜨렸다. 5-1. 

다저스는 7회 코리 시거가 중월 솔로 홈런을 터뜨리며 1점을 달아났다. 시즌 18호째. 이어 8회에는 윌 스미스가 좌월 솔로포로 시즌 14호 홈런을 기록하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한편 다저스는 콜로라도를 7-4로 꺾고 100승째를 거뒀다. 

[OSEN=LA(미국 캘리포니아주),박준형 기자] 2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2019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 콜로라도 로키스의 경기가 진행됐다.류현진은 최근 5경기에서 승리 없이 3패만 안은 가운데 5전6기로 시즌 13승에 도전한다. 5회말 선두타자로 나선 류현진이 동점 솔로 홈런을 치고 홈을 밟고 있다. / soul1014@osen.co.kr

다저스 전문 매체 '다저네이션'은 24일 "LA 다저스는 23일 콜로라도와의 홈경기에서 류현진이 데뷔 첫 홈런을 터뜨리는 등 마법의 순간을 연출했다"며 "5회 류현진의 솔로 홈런으로 동점에 성공했다. 류현진은 코디 벨린저의 배트를 빌려 데뷔 첫 홈런을 신고했다"고 전했다. 

'다저블루'는 "이날 다저스의 홈런쇼의 하이라이트는 류현진의 홈런이었다. 0-1로 뒤진 5회 동점 홈런을 때려냈다"며 "다저스는 5회 류현진의 홈런을 포함해 5점을 얻었다"고 보도했다. 

또한 이 매체는 "류현진은 7회까지 마운드를 지키며 볼넷없이 8개의 삼진을 잡아내며 6피안타(2피홈런) 3실점을 기록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류현진은 데뷔 첫 홈런 소감을 묻자 "포커 페이스를 해야 했다. 너무 신나있으면 투구하는 데 영향이 있을 것 같았다"고 대답했다.

그는 이어 "시즌 처음부터 지금까지 벨린저가 잘해주고 있다. 벨린저가 아닌 다른 선수가 MVP라는 생각을 한 번도 해보지 않았다"고 벨린저의 내셔널리그 MVP 등극을 응원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9-25 00:27
   
스카이랜드 19-09-25 00:59
   
벨린저가 잘해주긴 했지. 누가 봐도 든든한 수비에 방맹이도 줬다며.
 
 
Total 38,2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4238
38178 [잡담] 대만전 패할거 같은데 (1) KilLoB 11-12 805
38177 [잡담] 이렇게 되면 완봉패라도 면해야 할듯 젠하이거 11-12 298
38176 [잡담] 김광현은 대만한테 유독 약하네 (4) 트랙터 11-12 1228
38175 [잡담] 아 김광현 초반부터 대만한테 털리네요 (2) 젠하이거 11-12 1185
38174 [기타] '오심' 아닌 '작심'?..국제대회 얼룩진 … (1) MR100 11-12 1301
38173 [잡담] 왜구 호주에게 2대1로 지고 있군요. (9) 대간 11-11 4965
38172 [WBC] 프리미어12 (3) 빈빈 11-11 1895
38171 [잡담] 이야 프리미어12 미국전 일본 심판 심하네. (15) 캡틴하록 11-11 3485
38170 [MLB] [민훈기의 스페셜야구]류현진 원하는 팀, 필요한 팀 (4) 러키가이 11-11 1265
38169 [잡담] 야구든 축구든 뭐든 기분나쁜게.. (11) 쟈이쟈이 11-09 2632
38168 [기타] 국제대회에서도 시구하는군요 (3) 큐티 11-08 1289
38167 [잡담] 쿠바가 예전 아마최강 느낌이 없군요 (7) 트랙터 11-08 2035
38166 [잡담] 지금 하고있는 프리미어12 질문 있습니다 (4) 보노너부리 11-08 1425
38165 [MLB] 류현진, 베이스볼 아메리카 선정 시즌 올스타 선정 (2) 러키가이 11-08 1580
38164 [MLB] ESPN "류, 삼진 적지만 장점이 더 많아..영입하면 승자" (4) 러키가이 11-08 1915
38163 [MLB] 뉴욕 매체 류, 양키스 오면 PS1선발..과거영광 이끌 FA (2) 러키가이 11-08 1034
38162 [MLB] ESPN 메인 장식 "저평가 류, 가장 성공적인 FA 될 것" (1) 러키가이 11-08 819
38161 [잡담] 마운드는 괜찮아보이는데 (2) 큐티 11-08 520
38160 [잡담] 킹광현~ 레드민 11-07 1169
38159 [기타] 캐나다에 질수도 있을듯 (8) 안녕히히 11-07 1571
38158 [MLB] [조미예] 김용일 코치, "역시 메이저리그는 달랐다" (2) 러키가이 11-07 1279
38157 [잡담] 박병호ㅜ (11) 나에게오라 11-06 2704
38156 [MLB] 美통계사이트 / 류 체인지업, 2019시즌 최고의 구종 (1) 러키가이 11-06 2194
38155 [MLB] 美 언론 "류현진, 사이영상 수상 유력" (8) 100렙가즈아 11-06 3162
38154 [MLB] 류현진, NL 사이영상 최종 후보 등극 (15) 보미왔니 11-05 4634
38153 [MLB] 류 계약 예상 (18) 더러운퍼기 11-04 3680
38152 [MLB] 사이영 수상자 최종후보 (1) 어쩐지 11-04 251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