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0-10 22:24
[MLB] 커쇼는 애증의 기억으로 남을듯
 글쓴이 : 더러운퍼기
조회 : 1,890  

분명 슈퍼스타인데 가을커쇼 이미지가 너무 큼..
슈퍼스타라서 기용부분이 이해가 가면서도
좀 더 커쇼를 아껴 사용하지 않은게 안타까움..
올해만해도 류와 뷸러가 있었는데도..
커쇼를 5차전불펜기용 아이디어는 최악이었고
슈퍼스타 커쇼를 3차전으로 밀어내기는 힘들어 고심끝에 내린 악수임..
중요한 순간은 정치적인것보단 실력우선으로 해야함
정치적인 감독은 큰 승리는 못함..로버츠는 너무 정치적인..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째이스 19-10-10 22:48
   
누군가의 무리한 욕심이 참담한 결과를 가져왔고, 해당 선수에게도 평생 불명예로 남음.ㅠㅠㅠ
아라미스 19-10-11 03:59
   
감독부터 해서 커쇼본인까지 아직도 정신 못차린듯.. 7년간 똑같은 짓 해놓고도 ㅋㅋ
학습효과란게 없나봅니다. 그 7년간 그를 믿은 팀원들이 매번 배신당하는것도 웃프고..
 
 
Total 38,92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5538
38924 [MLB] KK 2014년 자신을 푸대접해서 이제야 세인트에서 넘나… 대기행렬 13:52 3
38923 [MLB] 휴식 보장+변칙 오프너 토론토 류 2차전 이유 (1) 러키가이 13:20 60
38922 [MLB] '강강 대신 강약?' 류 2차전 등판 시나리오 (1) 러키가이 02:44 881
38921 [MLB] MLB시즌 결산]활짝 웃은 류·김..추·최 '아쉬움' (2) 러키가이 09-28 1107
38920 [MLB] 추신수의 번트 안타 계획된 작별인사 [현장스케치] (2) 러키가이 09-28 1111
38919 [MLB] 2020 MLB 포스트시즌 대진 확정.. STL-MIL 막차 탑승 (1) 러키가이 09-28 487
38918 [MLB] 탬파로~ 토론토 SNS 홍보 포스터에 드러난 류 위상 (1) 러키가이 09-28 880
38917 [MLB] 美 매체, 김광현 PS 2선발 예상하는 세 가지 이유 (1) 러키가이 09-28 509
38916 [MLB] ML 외면받았던 김 비공식 ML ERA 1위가 되다 (1) 러키가이 09-28 649
38915 [MLB] ERA 4위 류 먹튀 위기서 韓 FA 첫해 잔혹사 끊다 (1) 러키가이 09-28 887
38914 [KBO] 이대호의 폭풍질주 (5) 크롸롸 09-27 1648
38913 [MLB] 내일 마이애미가 양키스를 잡을수 있을지.. 서클포스 09-27 916
38912 [MLB] 현지 캐스터의 증언 류 없이 PS도 없다! 댄 슐먼 (1) 러키가이 09-27 1909
38911 [MLB] 게레로 주니어, 'RYU 코치님, 살살해주세요' (1) 러키가이 09-27 1940
38910 [MLB] 류 162경기였다면 WAR 7.0 박-추 넘을 기회 놓쳤나 (2) 러키가이 09-27 747
38909 [MLB] 류현진 WAR 투수 2위..美 매체 "비버, 압도적이지 않네? (1) 러키가이 09-27 1325
38908 [잡담] 양키스와 블루제이스 가 승패 동률이면 누가 2위 되… (6) 서클포스 09-26 2189
38907 [MLB] 마이애미 말린스 17년만에 가을야구 진출 ㅠ_ㅠ (3) kwindK 09-26 847
38906 [MLB] 커쇼·디그롬 그리고 류..메이저리그 ERA 현역 3대장 (6) 러키가이 09-26 2471
38905 [MLB] 美 34%→100% 가장 놀라운 토론토 류 퍼포먼스로 가능 (1) 러키가이 09-26 2384
38904 [MLB] (현지해설) 류 멱살 캐리! 토론토 가을야구 진출 확정 (1) 러키가이 09-26 1941
38903 [MLB] [이현우] 류현진 '난적' 양키스를 꺾은 비결은 (3) 러키가이 09-25 1440
38902 [MLB] 8000만불 진가 류 TOR 좌완 신기록 수립..역대 ERA 5위 (1) 러키가이 09-25 1697
38901 [MLB] [조미예] 가장 기쁜날 류현진에게 생긴 옥에 티 (1) 러키가이 09-25 1373
38900 [기타] 26일 밤 9시 베이스볼 분데스리가 포스트시즌 인터넷 … 신비은비 09-25 210
38899 [MLB] 美 "토론토 가을야구 이끈 류 계약 그 이상의 가치" (1) 러키가이 09-25 1428
38898 [MLB] 김 3승 + 1.62 첫 시즌 마감..[STL 리뷰] (2) 러키가이 09-25 85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