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11-18 11:08
[잡담] 대만·일본에 '전패' 한국야구…아시아 현미경야구에 속수무책
 글쓴이 : yj콜
조회 : 3,276  

0004310204_001_20191118093901291.jpg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421&aid=0004310204



          ......... ...      한국은 이번 대회 내내 희생번트, 스퀴즈 등의 작전야구가 거의 없었는데


         힘과 힘의 대결에선 중남미, 서구권 국가들에는 효과를 봤지만 아시아 야구에는 통하지 않았다. 


                               결과적으로 한국은 대만, 일본의 세밀하고 집요한 분석 야구에 당했고


                             이렇다 할 돌파구도 찾지 못했다. 대만전은 위기가 이어졌지만 이렇다할 시도도


                                  하지 못하고 무력하게 주저 앉았고 이틀 연속 상대한 일본에게도 선발투수에


                                          대한 과도한 기대 , 믿음의 야구 등 정공법을 쓰다 덜미를 잡혔다.

                       

                        한 수 아래로 평가됐던 대만은 물론 전력이 탄탄한 일본도 세밀함을 더 강화하고 나섰는데


                                 한국은 철저히 선수 개인기량에만 의존한 채 어떠한 반전도 만들지 못한 것이다.



                     한국야구가 국제대회에서 성과를 거두기 위해서는 우선 일본, 대만을 이기는 것이 필요하다.


                                   한국으로선 도쿄올림픽에 대비, 아시아야구 대응책을 세우는 것이 시급해졌다.





                      힘과힘의대결로 중남미나 서구등에선 효과를 봤는데..  분석으로 세밀한 야구를 펼치는


                      대만 일본한테는 당했다 그러네요..  이젠 한국도 선수기량에 의존하고  믿음야구등


                                     정공법도 필요하나  분석을 통해 작전도쓰고, 세밀한야구도 갖춰서


                                                   주위에 있는 대만 일본부터 잡아야한다고 합니다..


                                             어차피 계속 이 두팀과는 중요순간마다  계속 붙을테니까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국뽕대일뽕 19-11-18 12:10
   
김경문이가 말아먹은 대회... 그놈의 믿음 야구.. 죽은 자식 불알 만지기냐..
양의지 박병호 최정 ㅉㅉ
Tarot 19-11-18 20:38
   
김경문 도박의 야구.
큐티 19-11-18 21:02
   
일본에서 가장 경계대상으로 삼았다는 강백호는 끝에 대타로나 한번 써먹고, 볼배합 좆망으로 털리고 타율은 8푼으로 마무리한 양의지 믿어본다고 3할 친 박세혁은 수납해버리고..
그리고 무엇보다 전날 홈런까지 친 황재균도 써보지 못하고 끝낸건 도저히 이해하려고 해도 되질 않음.

1할대 물방망이들 자존심 살려주겠다고 끝까지 타격페이스 좋은 타자들은 수납해버리는게 감독이 할짓인지..
나만바라바 19-11-19 01:32
   
차라리 신인들 썼으면 이길 수도 있었을 경기들...참 감독 안습.
태촌 19-11-19 12:51
   
김경문이 금메달 딴적은 있지만, 최고의성적을 원할 때 쓰는 감독이 아니죠.
적당한 상위권을 만드는데는 완벽한 감독이지만,,,,
승이 19-11-20 11:54
   
일단 야구 자체가 민심을 잃은거같은;; 지든 말든 솔직히 관심이 많이 가진 않네요 ㅠ
 
 
Total 38,32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5195
38322 [MLB] 휴스턴 “사인 훔친 것은 맞다” 인정…2017년 WS우승 … 김님 22:31 158
38321 [MLB] 존 헤이먼 : 토론토가 류현진한테 매우 관심 있어함. … (1) 개론학개론 01:49 1516
38320 [MLB] 美언론 "류 2010년대 다저스 2선발 선정..커쇼 1선발" (2) 러키가이 12-14 1971
38319 [MLB] 류현진, 계약 임박…'계약기간+계약금' 조건… (9) yj콜 12-13 3273
38318 [잡담] 메이저리그는 좀 기형적이네요 (2) 수월경화 12-13 1339
38317 [MLB] 보라스는 뮌 능력으로 비싸게 팔아먹는걸까요 (5) 통도판타지 12-13 1475
38316 [MLB] FA 시장이 호황인 이유 그리고 류현진 (5) 러키가이 12-12 1913
38315 [MLB] 류현진 계약 얼마나 받을까요? (15) Irene 12-12 1737
38314 [MLB] 류 경쟁 참전 프리드먼 사장 "재결합 관심 있다" (4) 러키가이 12-11 2890
38313 [MLB] 보라스의 의미 있는 한마디 "어느 팀이든 서울에서 … (1) 러키가이 12-11 2701
38312 [MLB] 보라스 "사이영 레벨 류현진, 복수 팀에서 오퍼" [현… (1) 러키가이 12-11 1548
38311 [MLB] 레이스 시작하지 보라스 연타석홈런 류시장도 패닉 (4) 러키가이 12-10 1568
38310 [KBO] 김광현발 ML행 러시, KIA "내년 양현종 도전하면 무조… yj콜 12-10 948
38309 [MLB] FA 선발투수 시장 가열 본격화 '류현진 1억달러… (1) 러키가이 12-10 926
38308 [MLB] 잭팟 터진 FA 스트라스버그..류현진 몸값도 폭등? (2) 러키가이 12-10 863
38307 [MLB] 투수 최대어 게릿 콜 윈터미팅 내 총액 3억$ 전망 (1) 러키가이 12-10 315
38306 [MLB] 스트라스버그, 7년 2억 4500만$에 워싱턴과 재계약 (1) 러키가이 12-10 368
38305 [KBO] 김재환.. 포스팅으로 메이저 진출시도.. (5) 진빠 12-06 2325
38304 [KBO] 류현진의 단호한 '한화 로열티', 결코 립서비… (10) yj콜 12-05 4326
38303 [기타] 아직도 김광현,'3~5년 유망주' 뒤져봐도 토종 … (3) yj콜 12-04 2164
38302 [기타] 국내 강속구 투수가 점점 사라지는 이유 (7) yj콜 12-04 2377
38301 [MLB] 4개팀으로 압축? 류현진, FA 종착역이 보인다 (3) 러키가이 12-03 2747
38300 [MLB] 美저명기자 "류 베스트5 선발..올MLB팀 들어가야" (1) 러키가이 12-03 1153
38299 [MLB] "추신수, 내년 트레이드 마감 시한 안에 거래될 것" ML… (8) 러키가이 12-01 2547
38298 [MLB] "강정호, 싸고 위험도 낮아"..애틀랜타 매체 영입 주… (3) 러키가이 12-01 2116
38297 [MLB] 美매체 "선발 필요한 ATL, 1순위는 범가너..류현진도 … 러키가이 12-01 815
38296 [MLB] "미네소타 와라" 발델리 감독 구애, 류현진 응답할까 (1) 러키가이 12-01 88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