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1-17 00:11
[MLB] LA 언론 회고 "다저스 스리펀치? 그중 최고는 류"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3,225  


"다저스 스리펀치? 그중 최고는 류현진이었다" LA 언론 회고


▲ 류현진은 2019년 LA 다저스 소속으로 최고의 활약을 선보였으나 이제는 더 이상 이 유니폼을 입은 모습을 볼 수 없게 됐다

[스포티비뉴스=김태우 기자] LA 다저스의 오프시즌이 큰 성과 없이 지나가고 있다. LA 현지 언론들은 2019년 류현진(33·토론토)의 대활약을 기억하면서 다저스 로테이션이 적잖은 손실을 입을 것이라 전망했다.

지역 유력 매체인 ‘오렌지카운티레지스터’는 15일(한국시간) 다저스의 2020년 선발 로테이션을 미리 보면서 류현진의 2019년 활약상도 함께 다뤘다. 2019년 다저스의 로테이션에서 맹활약한 선수들은 대다수 팀에 남아있지만,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류현진은 팀을 떠났다.

‘오렌지카운티레지스터’는 “최근 세 시즌 두 번이나 선발 평균자책점이 메이저리그에서 가장 낮았다. 워커 뷸러는 14승4패 평균자책점 3.26으로 시즌을 마쳤고 더딘 출발에도 불구하고 뒤로는 탄탄한 경기를 펼쳤다. 클레이튼 커쇼는 스프링트레이닝에서 우려할 만한 어깨 문제를 겪었으나 몇 년 만에 가장 건강한 시즌을 보냈다”면서 “하지만 류현진이 이 세 명의 올스타 중 최고였다”고 단언했다.

이 매체는 “류현진은 메이저리그 평균자책점 선두였고, 올스타전에 내셔널리그 선발투수로 등판했다. 2019년 사이영상에서도 뉴욕 메츠의 제이콥 디그롬에 이어 2위를 차지했다”면서 류현진이 2019년 다저스 선발진에서 가장 빛난 존재였다고 호평했다.

이 공백을 쉽게 메우기는 어렵다는 진단이다. ‘오렌지카운티레지스터’는 “다저스의 포스트시즌 선발투수였던 두 명의 투수가 팀을 떠났다. 류현진과 베테랑 좌완 리치 힐이다”면서 “두 선수는 긴 부상 기록을 가지고 있었다. 그러나 지난 두 시즌 동안 81번의 선발 등판에서 36승14패 평균자책점 2.66을 합작했다”고 공백을 거론했다.

‘오렌지카운티레지스터’는 “다저스는 FA 시장에서 게릿 콜과 스티븐 스트라스버그에게 퇴짜를 맞았다. 대신 지미 넬슨과 알렉스 우드를 영입했다. 그들은 뷸러, 커쇼, 마에다 등의 뒤에서 로테이션의 깊이를 더해줄 수는 있을 것이다”면서 “우드, 넬슨, 우리아스, 메이, 곤솔린, 스트리플링이 선발 경쟁을 벌일 것이다. 깊이를 살리면서 정규시즌 부하를 분산시킬 것”이라고 내다봤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1-17 00:12
   
국뽕대일뽕 20-01-17 11:03
   
죽은 자식 불알 만지기도 아니고...  재계약도 안해놓고 ㅉㅉ
 
 
Total 38,43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8072
38432 [KBO] 두산베어스 vs 호주 국가대표 ByuL9 02:16 187
38431 [MLB] 차세대 사이영 후보 "마이크 소로카" 19시즌 삼진 모… MLB하이랏 02-15 1339
38430 [MLB] 아시아 최다승기록 깨는거 가능할지 (1) 더러운퍼기 02-14 1400
38429 [MLB] [조미예] 류 불펜 피칭 본 김선우 위원 감탄 "역시" (3) 러키가이 02-14 1652
38428 [MLB] 김광현 세인트루이스 첫 불펜피칭 직캠 | 이현우 (1) 진빠 02-13 1777
38427 [MLB] 토론토 투수코치 "류 가까이서 보다니..체인지업 기… (3) 러키가이 02-12 3890
38426 [KBO] KBO 10구단 재무현황과 계열사 의존도.jpg (8) 신비은비 02-11 2509
38425 [MLB] [LAD] 아직은 건재한 클레이튼 커쇼 19시즌 삼진 모음 (2) MLB하이랏 02-08 2115
38424 [MLB] MLB.com "류현진 계약 후 토론토는 황홀.. 한계 없다" (5) 러키가이 02-07 3739
38423 [MLB] 류현진 기대하는 토론토감독 "우리는 에이스를 가졌… yj콜 02-07 1737
38422 [MLB] 아싸 토론토, 류현진 영입으로 '인싸' 되나 (1) 러키가이 02-07 1387
38421 [MLB] 마에다 해방되었네요. (2) 쥐로군 02-05 4457
38420 [MLB] 美매체 "류, 과소평가 말라..최고의 선발투수 중 한명 (5) 러키가이 02-05 3341
38419 [MLB] [야구는 구라다] 8000만불의 가치, Ryu의 체인지업 (2) 러키가이 02-03 1477
38418 [MLB] 류현진 MLB 닷컴 선정 선발 랭킹 전체 5위..왼손 1위 (4) 러키가이 02-03 1837
38417 [MLB] ‘부활을 꿈꾸는 토르’ 신더가드 19시즌 삼진모음 MLB하이랏 02-01 1069
38416 [MLB] "약점이었던 토론토 선발진, 류 합류로 강점이 됐다" (4) 러키가이 01-31 2729
38415 [MLB] 제2박찬호 꿈꾸는 김광현 "투머치토커 되겠다" (2) 러키가이 01-31 1297
38414 [MLB] 美 스포츠 전문 베팅업체, 2020년 토론토 75승 예상 yj콜 01-24 5290
38413 [MLB] 美 매체 "ERA 1위 류현진 빠진 LAD, 선발랭킹4위" (1) yj콜 01-24 4562
38412 [MLB] 2020년 토론토 류현진 데이 두번..팀 최고 스타 입증 (1) 러키가이 01-22 2430
38411 [MLB] 차기 사이영상 STL 플래허티 19시즌 삼진모음 (1) MLB하이랏 01-22 1373
38410 [KBO] ' KIA 이적' 김한나, "광주에서 봬요!" (1) 황룡 01-21 2146
38409 [MLB] "류, AL 동부 주목선수..ML 데뷔 ERA 2점대" 美매체 (1) 러키가이 01-19 3195
38408 [MLB] 예비 H.O.F. `그레인키` 19시즌 삼진모음 MLB하이랏 01-17 1152
38407 [MLB] [민훈기의 스페셜야구]커피 한 잔 선수와 10할 타자 (1) 러키가이 01-17 1283
38406 [MLB] 알투베 끝내기 홈런.. 소름 돋네요.. (3) 문제적남자 01-17 295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