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2-07 11:53
[MLB] MLB.com "류현진 계약 후 토론토는 황홀.. 한계 없다"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4,234  


MLB.com "류현진 계약 후 토론토는 황홀.. 한계 없다



MLB.com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류현진과 계약한 이후 선수단 사기는 어느때보다 치솟고 있다. 메이저리그 공식홈페이지는 ‘'Sky's the limit(한계 없는)’라는 표현까지 쓰며 토론토 선수단의 류현진 영입 후 분위기를 전했다.

MLB.com은 7일(이하 한국시각) ‘류현진 영입 후 토론토는 무한한 황홀감에 빠졌다’는 기사를 게재했다.

류현진은 지난해 12월 토론토와 4년 8000만달러의 대형 FA계약을 맺었다. 2016년 이후 5할 승률을 넘긴 적이 없는 토론토 입장에서는 큰 호재였다.

이 매체는 “32세의 좌완 선발 투수가 영입되면서 토론토 팀은 활기를 띄며 2020 시즌을 준비하고 있다. 스프링캠프를 곧 시작하는 토론토에는 지속적으로 류현진의 이름이 오르내리고 있다”고 보도했다.

토론토의 마무리투수 켄 자일스는 “지난해 우리팀 최고 문제점은 투수, 투수, 투수, 투수였다. 류현진처럼 경험있는 투수가 추가되면서 어린 선수들이 그를 보며 많이 배울 수 있게 됐다. 새로운 스텝을 밟는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매체는 “토론토의 찰리 몬토야 감독은 ‘우리는 에이스를 얻었다’며 ‘우리는 최고의 투수를 오프시즌동안 얻었다. 토론토에게 최고의 영입이었다’고 자평했다”고 전했다.

외야수 랜달 그리척도 이 매체를 통해 “류현진은 던질 줄 안다. 어떻게 던질 줄 아는 선수며 어린 선수들에게 가르쳐줄 수 있는 선수다. 차이를 만들 수 있는 선수”라고 칭찬했다.

투수 맷 슈마커도 “한계가 없다. 이제 플레이오프도 노릴 수 있다. 승리하는게 목표다. 현실적인 목표라 본다”며 류현진 영입 후 완전히 달라진 팀분위기를 전했다.

가뜩이나 타선에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 등 어리지만 재능있는 선수들이 많은 토론토는 류현진이라는 경험있는 투수가 영입되며 ‘뭔가 해볼 수 있다’는 분위기가 형성된 듯 하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2-07 11:54
   
100렙가즈아 20-02-07 13:16
   
가서 잘하자 ^^♡
수염차 20-02-09 07:31
   
이우 부담스러워라.....ㅋ
이런 왕관의 무게를 견디는것이 에이스지만.....
부상만 조심하자...그러면 확실한 에이스 등극이다
llllllllll 20-02-10 05:38
   
선발이 진심 등신같긴 했쥬...이닝 나눠던지기까지 했으니...ㅉㅉ
캡틴하록 20-02-10 16:55
   
내야 수비가 문제네.류는 땅볼을 많이 유도하는 투수인데.
내야가 실책많고 하면 걍 와르르 무너질 수도.
 
 
Total 38,53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9727
38532 [기타] [구라다] 메이저리거 4명을 외면한 15년전 신인 지명 (1) 러키가이 04-03 1485
38531 [MLB] 한국이 신기? 100년 전 미국도 '마스크 야구' (13) 러키가이 03-30 5598
38530 [MLB] "고마워요 류" 토론토 유망주, 캐치볼 보고 큰 깨달음 (2) 러키가이 03-29 3424
38529 [기타] 한국이 놀라운 美 칼럼니스트 "롯데, 마스크 쓰고 경… (4) 러키가이 03-28 4302
38528 [MLB] '제구의 마술사' 그랙 매덕스 01년 NLCS 1차전 (6) MLB하이랏 03-25 1652
38527 [MLB] 01년도 박찬호 올스타전 피칭영상 MLB하이랏 03-25 812
38526 [MLB] 96년 노히트노런 '노모 히데오' 영상 MLB하이랏 03-25 565
38525 [MLB] 1999년 올스타전 '페드로 마르티네즈' 4타자 연… MLB하이랏 03-25 266
38524 [MLB] CBS "류 ERA 2.21은 3번째로 어마어마한 기록" (2) 러키가이 03-25 1287
38523 [KBO] 야구도 안하는 더러운세상 ㅎㅎ,, 히어로즈 청백전 … (3) 진빠 03-24 682
38522 [MLB] 선발투수 3구질이상 가져야 한다 속설깬 남자.jpgif (5) 러키가이 03-23 1337
38521 [기타] 2019 서아시아 야구컵 네팔 vs 인도 영상. (1) 신비은비 03-22 591
38520 [MLB] [클래식] 04년 '랜디존슨' 퍼팩트게임 피칭영… MLB하이랏 03-22 579
38519 [MLB] 14년 월드시리즈 범가너로 시작해 범가너로 끝난 우… MLB하이랏 03-22 287
38518 [KBO] KIA 야간경기 포함 자체 평가전 생중계 신비은비 03-22 308
38517 [기타] 독일의 뜨거운 야구열기. (3) 신비은비 03-21 1671
38516 [KBO] 기아 선수단, 사인 요청한 어린이에게 거절 후... (1) 신비은비 03-19 3079
38515 [MLB] "에이스 류, 이미 예상을 뛰어넘기 시작했다" MLB.com (2) 러키가이 03-18 3978
38514 [MLB] 메이저리그 투수의 싱커 1인칭 시점 (6) 러키가이 03-17 2690
38513 [MLB] 능구렁이 류 확인한 TOR 언론 "강속구 투수 부럽지 않… (1) 러키가이 03-17 2109
38512 [MLB] [조미예] 마이너리그 교본 강의 자료에 나온 RYU 대단 (2) 러키가이 03-16 2180
38511 [MLB] "류 피칭 천재" MLB 40년차 베테랑 기자의 고백! 러키가이 03-15 3164
38510 [MLB] 메이저리그 개막 연기(시범경기도 중단) (5) JJUN 03-13 1829
38509 [MLB] [이현우의 MLB+] 류현진이 마이너 경기에 나서는 이유… (2) 러키가이 03-13 1441
38508 [MLB] 진짜무기감춘 김광현 스플리터 꺼내면 깜짝 놀랄걸? (1) 러키가이 03-13 1805
38507 [MLB] [CHC]벌써 158km 찍은 다르빗슈, 3연속 볼넷 '제구 불… MLB하이랏 03-12 1599
38506 [MLB] 김광현 신인왕 후보될까요? 美 칼럼니스트 그렇다 (7) 러키가이 03-11 163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