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5-23 04:07
[KBO] "와우, 시속 77km"..유희관 아리랑볼에 놀란 미국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3,872  


"와우, 시속 77km"..유희관 '아리랑볼'에 놀란 미국







[앵커]

감염병 때문에 모든 경기장이 문을 닫은 미국에선 매일 우리 프로야구를 중계하고 있죠. 한동안 우리 야구의 '배트 플립'에 빠졌던 미국 팬들은 이번엔 '아리랑볼'의 주인공, 유희관 선수를 눈여겨보고 있습니다.

온누리 기자입니다.

[기자]

몸을 던지는 적극적인 수비에 놀라고,

[1루수 최주환의 정말 멋진 수비네요.]

방망이를 잡은 방법에 다시 놀란 미국 ESPN.

[방망이를 저렇게 짧게 잡아본 적이 있나요?]

그러나 가장 놀란 건 투수 유희관이 던진 공 하나 때문이었습니다.

[와, 구속 49마일(77㎞/h)이 찍혔어요.]
[저 49마일짜리 공은 나도 칠 수 있다고요!]

시속 130㎞의 공은 너무 느린 공 뒤에선 광속구처럼 느껴집니다.

[와, 80마일(130㎞/h)짜리 공으로 스트라이크를 잡다니요.]

속도 대신 제구로 승부하는 유희관의 공은 한눈에도 아주 느려, '아리랑볼'로 불리곤 합니다.

'빠른 공이 강하다'는 통념을 깨는 유희관의 느린 공은 우리 야구팬들에게도 늘 신기한데, 시속 160㎞의 빠른 공이 오가는 미국에선 그야말로 진귀한 장면입니다.

때문에 ESPN 홈페이지는 아예 "느린 공을 던진 한국 투수"란 제목으로 영상까지 올렸습니다.

이어, 유쾌한 유희관의 색다른 모습도 소개합니다.

[유희관 선수의 '야구 춤' 한 번 볼까요?]

코로나19로 모든 스포츠가 멈춘 미국에서 우리 야구가 높은 인기를 얻자 ESPN은 캐나다·멕시코·네덜란드 등 해외 130개국으로 KBO리그 중계를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특유의 '배트 플립'과 박석민의 개그 야구에 이어, 유희관의 느린 공까지.

우리만의 개성 있는 야구가 세계로 뻗어 나갈 기회도 활짝 열렸습니다.

(영상그래픽 : 김지혜)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05-23 04:07
   
일빵빵 20-05-23 09:33
   
魔球 유희관선생 ㅋㅋㅋㅋ
야코 20-05-23 18:51
   
아리랑..
류현진이가 미국의 희관인디..ㅋ
PEdward 20-05-23 22:41
   
잘 봤습니다!~
감독 20-05-23 23:46
   
ㅎㅎㅎㅎㅎ
ziwtk 20-05-24 11:43
   
영상 아찔하다..
 
 
Total 38,66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2700
38663 [KBO] 오늘자 꼴데 수비.gif (6) llllllllll 07-01 1326
38662 [MLB] MLB 토론토 "작년 ERA 1위 류현진 잊지 않았지?" (2) 러키가이 06-29 2199
38661 [잡담] 에그 한화도 참 재수도 없지.. (6) 야코 06-24 2772
38660 [KBO] 관중 입장 임박… KBO, 문체부ㆍ복지부에 재요청 (8) 여름좋아 06-24 1954
38659 [KBO] 황금사자기 고교야구 결승전, 역대급 시청률 터졌다 (1) 신비은비 06-24 1122
38658 [잡담] 장마철에는 돔구장을 적극 활용했으면.. (1) 여름좋아 06-23 966
38657 [KBO] 2020 고교야구 랭킹 TOP 30 - 1차 (6) 신비은비 06-23 853
38656 [KBO] 마커스 스트로먼, NC 김진호 체인지업에 감탄…"당장 … 신비은비 06-23 818
38655 [KBO] 에디슨 러셀의 영상인사. 신비은비 06-22 874
38654 [KBO] 화나 오웃 (3) 달묘 06-20 1453
38653 [기타] 대한민국 스포츠 종목 관심도 (9) 신비은비 06-19 1499
38652 [잡담] 롯데는 완전히 메이져 로테이션 방식을 도입했군요 (6) 야코 06-17 2854
38651 [KBO] 궁금한게 있어요! (4) 엄청난녀석 06-16 604
38650 [잡담] 잡게에 추신수 까는 글이 베스트에 있던데 (9) 제나스 06-16 1179
38649 [KBO] ESPN도 한화를 무시하네. (4) 밥그릇95 06-15 3580
38648 [KBO] KIA타이거즈, 20~21일 ‘올드 유니폼 데이’ 개최 (1) 밥그릇95 06-15 788
38647 [KBO] 기아대 SK 9회말 KBO비디오 판독실의 판독결과 (3) 눌림목매수 06-14 1364
38646 [MLB] "류현진, 48G 단축시즌 강행시 올시즌 휴식" 美매체 예… (4) 러키가이 06-14 2691
38645 [잡담] 오늘 1차전 한화선발은 누가 좋을까요? (2) 여름좋아 06-14 466
38644 [잡담] 1사만루 세번에 0득점, 한화 (4) 야코 06-11 1853
38643 [KBO] 한화 팬인데.. 와.... (20) miilk 06-10 4229
38642 [KBO] 한용덕 한화감독사퇴 (5) 백전백패 06-07 2907
38641 [기타] 체코야구리그 6월6일 경기 결과. 신비은비 06-07 939
38640 [KBO] 심판과 충돌 크보는 진짜 별거 다 나오네요 (3) ByuL9 06-06 2275
38639 [KBO] 투수는 공던지는 손에 장갑끼고 던지면 안되나요? (11) 야놉스 06-04 2805
38638 [KBO] 형님들 espn kbo중계 주소좀알려주세요~ (3) 야놉스 06-04 1199
38637 [기타] 강정호 다음주 귀국후 공개사과, 키움 "그 이후 결정" (15) 고구려거련 05-30 354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