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5-28 21:09
[KBO] 투수들에게 고함.
 글쓴이 : 엄청난녀석
조회 : 2,230  

막말좀 하겠습니다.

초딩때부터 십 년이 넘게 밥만 먹고 공만 던졌다는 놈들이
제구가 안된다는게 말이 되냐?
도대체 그동안 무얼 했길래 스트라이크 하나 못던져서
볼넷을 남발하는 건지 이해가 안된다.
모름직이 사람이라면 자기일에 십 년 넘게 한 우물을 파면 장인이라는 소릴 듣는게 인지상정인데
20년을 던져도 투수라는 직업은
도대체 무엇이기에 제구가 그렇게도 어려운거야?
TV 보다가 울화통이 터져서 제명에 못살겠다!!!
와.. 미치겠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Republic 20-05-28 21:35
   
컨트롤은 할 수 있죠 .
근데 안맞기위해 본인 능력치에서
힘껏 던지고 로케이션을 신경쓰니까
근육 하나하나 미세하게 조절하는 능력(재능)에서
딸리는것뿐.
구속이라도 좋다면 무대뽀로 가운데 던지겠지요 .

투수가 십수년 짬밥이면 타자도 어릴때부터 천재소리 듣고 자란
애들이라는걸 명심하기 바랍니다 .
     
엄청난녀석 20-05-28 22:49
   
타자는 열 번중 세 번만 잘쳐도 강타자 소릴듣죠.
반대로 투수는 열 번중 세 번 안타 맞기가 어려울 정도로
밸런스가 투수에게 유리합니다.
투수들도 타자들과 마찬가지로 프로데뷔 이전엔 천재소리 들었거나 지역에선 난다긴다 했던 선수였을텐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제구가 된 스트라이크를 못던진다?
반성해야죠.
          
Republic 20-05-29 04:11
   
야구에서 투수는 타자보다 특별관리 대상들입니다 .
어떤 리그든 어떤 세대에서든 꽤 잘 던지는 투수들은 그팀에서는 특별한 존재닙다 .
괘 잘 던지는 투수를 육성하기도 힘들뿐더러 쉽게 고장나는 특성때문이죠 .

투수가 유리하다 이걸 역설적으로 생각해보시기 바랍니다 .
왜 그렇게 했을까요 ?

투수들이 어릴때부터 난다긴다 해봐야 한국야구 환경에선 팔인대 작살날 확률이 높고
정작 프로때 소리소문없이 사라지는 투수 유망주들 자주 보잖아요 .
그리고 지금은 탱탱볼 시즌2예요 .
          
제나스 20-05-29 11:29
   
투수가 유리하겠지만...

사실상 풀 시즌 기준 whip 1.5 이상만 되도

평자 3점대는 물건너갔다 봐야죠

whip 1.5면 2이닝에 3명정도 루에 보낸다고 보면되겠네요
     
축구게시판 20-05-29 18:17
   
어떤 핑계를 대더라도 기본적으로 프로야구 투수가

스트라이크를 못넣으면 쉴드불가죠.
웅컁컁컁 20-05-28 21:46
   
기계면 그럴 수 있죠.
사람이잖아요.
     
엄청난녀석 20-05-28 22:50
   
인간미..
너무 흘러넘쳐도 문제입니다ㅋㅋ
국뽕대일뽕 20-05-28 22:22
   
하루에 몇번씩 오줌 싸도
조절 못해서 변기에 흘리는게 인간임 ㅋ
     
엄청난녀석 20-05-28 22:52
   
투철한 직업정신으로 오줌을 싼다면? ㅋ
큐티 20-05-28 22:51
   
10년 넘게 똑같이 공부해도 누구는 명문대 가고 누구는 못가듯이 각자 능력치가 다른것뿐..
단 좋은 능력치를 가진 자원이 많지않아서 능력치가 딸리는 자원들도 써야한다는게 크보의 현실인거죠.
아나킨장군 20-05-29 01:53
   
속도 죽이면 제구력 확 올라가죠...
진빠 20-05-29 03:50
   
이 정도 선수층으론... 만족스러운 투수로 1군을 채우기 힘듬..

투수는 사실 타고나는 부분이 많아서... 답은 선수층이라고 생각됨.

저 정도 투수도 도퇴되지 않는 환경인거죠...

선수층이 작을수록 타고투저인것은 과학인듯 하삼.
뭐꼬이떡밥 20-05-29 03:57
   
국내야구 코메디로 전락한게 언제인데요 ㅎㅎ
맛좋은이슬 20-05-29 08:01
   
그래서 야구는 멘탈 스포츠라고 하나봅니다
이현이 20-05-29 16:31
   
이렇게 욕하는 티비에 나오는 선수들이 공부로 따지면 명문대생들임 ㅋ
     
진빠 20-05-30 02:35
   
ㅋㅋ 끄덕끄덕...

동네야구하는 사람으로..

야구도 상대적이라...

울경기에 나오면 무볼넷 완봉할 투수죠 ㅎㅎ;;
일베효수 20-05-31 07:47
   
뮈꼬 이건?
  그럼 그 논리를 타자들에게도 적용해보시지
20년동안 방망이 휘드르면서 그것도 못쳐?
     
엄청난녀석 20-06-01 18:57
   
지금은 타고투병 시즌2인데요?
지금 시대에 2할도 못치는 애들은 하루빨리 기술 배워야 되요.
크보니까 1군에 있는거지.
환승역 20-06-05 09:34
   
선수층이 얇다보니 부족해도 쓸 수 밖에 없는 겁니다. 제대로 된 투수가 5명 밖에 없다고 해서 10여명 정도가 필요한 투수 로스터에 5명만 넣을 수는 없는거니까요
담배문순이 20-06-09 16:04
   
안 맞을라고 던지니 그렇지 맞든 말든 상관안하면 스크한개 못넣것나...맘먹을때마나 안맞는 혹은 맞아도 내야땅볼 되는 그런 스트 던질 수있는 선수면 탑급이지 여기서 욕먹고 있것나..
담배맛사탕 20-06-12 11:58
   
프로 투수들 하나같이 어깨 사용 노인네 수준이던데. .
 
 
Total 38,66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2698
38663 [KBO] 오늘자 꼴데 수비.gif (6) llllllllll 07-01 1292
38662 [MLB] MLB 토론토 "작년 ERA 1위 류현진 잊지 않았지?" (2) 러키가이 06-29 2190
38661 [잡담] 에그 한화도 참 재수도 없지.. (6) 야코 06-24 2765
38660 [KBO] 관중 입장 임박… KBO, 문체부ㆍ복지부에 재요청 (8) 여름좋아 06-24 1947
38659 [KBO] 황금사자기 고교야구 결승전, 역대급 시청률 터졌다 (1) 신비은비 06-24 1120
38658 [잡담] 장마철에는 돔구장을 적극 활용했으면.. (1) 여름좋아 06-23 965
38657 [KBO] 2020 고교야구 랭킹 TOP 30 - 1차 (6) 신비은비 06-23 852
38656 [KBO] 마커스 스트로먼, NC 김진호 체인지업에 감탄…"당장 … 신비은비 06-23 814
38655 [KBO] 에디슨 러셀의 영상인사. 신비은비 06-22 873
38654 [KBO] 화나 오웃 (3) 달묘 06-20 1449
38653 [기타] 대한민국 스포츠 종목 관심도 (9) 신비은비 06-19 1496
38652 [잡담] 롯데는 완전히 메이져 로테이션 방식을 도입했군요 (6) 야코 06-17 2853
38651 [KBO] 궁금한게 있어요! (4) 엄청난녀석 06-16 603
38650 [잡담] 잡게에 추신수 까는 글이 베스트에 있던데 (9) 제나스 06-16 1178
38649 [KBO] ESPN도 한화를 무시하네. (4) 밥그릇95 06-15 3579
38648 [KBO] KIA타이거즈, 20~21일 ‘올드 유니폼 데이’ 개최 (1) 밥그릇95 06-15 786
38647 [KBO] 기아대 SK 9회말 KBO비디오 판독실의 판독결과 (3) 눌림목매수 06-14 1363
38646 [MLB] "류현진, 48G 단축시즌 강행시 올시즌 휴식" 美매체 예… (4) 러키가이 06-14 2690
38645 [잡담] 오늘 1차전 한화선발은 누가 좋을까요? (2) 여름좋아 06-14 465
38644 [잡담] 1사만루 세번에 0득점, 한화 (4) 야코 06-11 1852
38643 [KBO] 한화 팬인데.. 와.... (20) miilk 06-10 4227
38642 [KBO] 한용덕 한화감독사퇴 (5) 백전백패 06-07 2906
38641 [기타] 체코야구리그 6월6일 경기 결과. 신비은비 06-07 938
38640 [KBO] 심판과 충돌 크보는 진짜 별거 다 나오네요 (3) ByuL9 06-06 2274
38639 [KBO] 투수는 공던지는 손에 장갑끼고 던지면 안되나요? (11) 야놉스 06-04 2802
38638 [KBO] 형님들 espn kbo중계 주소좀알려주세요~ (3) 야놉스 06-04 1198
38637 [기타] 강정호 다음주 귀국후 공개사과, 키움 "그 이후 결정" (15) 고구려거련 05-30 354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