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06-14 11:55
[MLB] "류현진, 48G 단축시즌 강행시 올시즌 휴식" 美매체 예상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3,124  


"류현진, 48G 단축시즌 강행시 올시즌 휴식" 美매체 예상


류현진. 사진=연합뉴스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류현진은 초단기 시즌이 강행될 경우 출전하지 않고 다음 시즌을 기다릴 것이다."

메이저리그 선수노조(MLBPA)와 MLB 사무국의 협상이 결렬됐다. 사무국이 최종 제안으로 못박은 '72경기+연봉 80%' 안에 대해 선수노조가 거부 의사를 밝힘에 따라 48경기 초단기 단축시즌이 눈앞으로 다가왔다.

코리안 메이저리거 역사상 첫 파국 시즌을 맞이한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과 김광현(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의 거취는 어떻게 될까. 김광현과 최지만은 출전 가능성이 높다. 하지만 막대한 연봉과 확고한 입지를 지닌 류현진과 추신수의 입장은 좀 다를 전망이다.

선수노조는 "사무국과의 협상은 헛된 일"이라며 최종 협상 결렬을 선언했다. 만약 롭 만프레드 MLB 커미셔너가 직권으로 강행할 수 있는 50경기 미만의 초단기 시즌 개막에 따를 지언정 추가적인 협상은 없다는 입장이다. ESPN 제프 파산, USA투데이 밥 나이팅게일 등의 유명 기자들은 일제히 이 같은 소식을 전했다.

이날 현지 매체 12up은 류현진과 켄 자일스, 체이스 앤더슨 등 3명을 '단축 시즌에 출전하지 않을 토론토 선수'로 언급하며 '커미셔너 직권으로 진행될 단축 시즌에 출전하지 않는 것을 고려중인 선수들이 많다'고 설명했다. 단축 시즌은 경기수와 상관없이 1년의 서비스타임을 인정받지만, 연봉은 예정된 금액의 ⅓미만으로 줄어들 예정이다. 때문에 이번 시즌에 불참하고 1년 계약 연장 효과를 누리는 것을 원하는 선수들이 많다는 것.

특히 류현진에 대해 '평균자책점 2.32로 MLB 전체 1위, NL 사이영상 2위 등 화려한 2019년을 보낸 결과 토론토와 4년 8000만 달러의 FA 계약을 맺었다'면서 '33세의 나이를 감안하면, 이번 단축시즌에 참여하지 않고 수입을 극대화하는 게 가장 좋은 선택이다. 토론토가 올시즌 우승에 도전할 팀이 아닌 만큼, 2020시즌에 뛰어서 얻을 것이 없다'고 단언했다.

자일스에 대해서도 '53이닝 동안 평균자책점 1.87, 삼진 83개로 빛나는 한해를 보냈다. 준비가 덜 된 단축 시즌에 참여하는 것은 도박이다. 2021년에 연봉 전액을 받는 게 낫다'고 설명했다. 앤더슨 역시 '올해 32세다. 2020년은 그 자신의 가치를 증명하는 해가 될 수도 있지만, 쉽지 않은 FA에 도전하는 해가 될 수도 있다'고 강조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별명없음 20-06-14 12:22
   
저연봉 신인선수들 입장에서 72경기에 연봉 80%면 괜찮아 보이는데..
역시 선수노조도 고연봉 선수들 입김이 더 센가보네...

고연봉 선수들은 단축 시즌 뛰고 연봉이 1/3 토막나느니
올 시즌은 연봉 아예 포기하고 계약기간에서 제외시켜버리고
내년부터 계약기간 이행하면서 풀 연봉 받는게 낫다는거구나..

현진이 같은 경우 4년 계약기간을 2021년 시즌부터 시작하는 효과가 생기니까 당연히 후자가 나을텐데..

다저스에 온 무키 베츠 같은 경우가 애매하네..
올해 단축 시즌 참여하고 서비스타임 채워서 내년에 FA 하는게 나을지.. (한 살이라도 어릴때)
올 시즌 포기하고 내년에 다저스에서 활약 보여주고 (우승이라도 시키면) 더 큰 대박을 노릴지..
유T 20-06-14 19:18
   
저연봉이건 고연봉이건 연봉삭감되고 괜찮은 사람은 없음
잔잔한파도 20-06-15 23:11
   
결국 프로는 돈이니...그런 선택이 본인에게 좋을 수도...
돌개바람 20-06-15 23:19
   
48경기 단축시즌을 하느니  시즌 자체를 취소할 확율이 더 높을것 같은데
구단주들부터 72경기 단축시즌도 관중수입은 대폭 줄더는데 비해 선수연봉은
그에 비해 삭감율이 낮아서 적자때문에 반대하는 사람이 어렷인데 그보다 더
줄어든 48경기 시즌을 찬성할 리가 없을듯..
 
 
Total 38,68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3895
38685 [MLB]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의 카드 발급 에피소드 jpg (2) 러키가이 01:19 1148
38684 [MLB] 마에다, ML 통산 50승 달성...밀워키전 6⅔​이닝 5K 2실… (1) MLB하이랏 08-13 789
38683 [MLB] 햄스트링 부상 털어낸 슈어저, NYM전 6이닝 7K [피칭 영… (1) MLB하이랏 08-12 812
38682 [MLB] [조미예의 MLB현장] 류현진의 뚝심, '하던 대로' (2) 러키가이 08-12 1627
38681 [MLB] 몬토요 감독 "류현진은 우리 에이스" [피치영상] (7) MLB하이랏 08-12 3683
38680 [MLB] MLB.com 보 비셋의 역전 3점 홈런에 입찢어지는 현진 어… (6) 진빠 08-12 2021
38679 [MLB] MLB.com 류현진 홈데뷰피칭..2승 챙기겠죠? ㅎㅎ 아닌걸… (4) 진빠 08-12 1558
38678 [MLB] '안타 딱 1개 맞았는데...' 뷸러, 5⅔이닝 2실점… MLB하이랏 08-10 2354
38677 [MLB] 켈리, 3G 연속 QS 행진 펼치며 2승…ERA 2.29 [피칭영상] MLB하이랏 08-09 1081
38676 [MLB] 최지만 게릿콜 상대 2루타, 타점 장면. (2) 진빠 08-09 1519
38675 [MLB] '맥그리거 세러머니' 바우어는 6이닝 12삼진 … MLB하이랏 08-08 948
38674 [MLB] '158km' 더 빨라진 기쿠치, "구위는 최고" 그런… (3) MLB하이랏 08-08 2168
38673 [MLB] '후유증 無' 다나카, TB전 5이닝 1피안타 무실… MLB하이랏 08-08 870
38672 [MLB] [피칭영상] 미네소타 마에다, QS 하고도 3연승 실패…E… MLB하이랏 08-07 618
38671 [MLB] [피칭영상] 린드블럼 7년 만에 ML 승리…빅리그 첫 선… MLB하이랏 08-07 761
38670 [KBO] 덕아웃에서 열창하는 코치 ㅋㅋㅋ ByuL9 08-06 1190
38669 [MLB] 토론토에 야마구치는 뭔가 제한이 걸려있는듯 (1) 홀라르 08-06 1598
38668 [MLB] '최고 157km/h' 컵스 다르빗슈, QS 달성 ···ERA 2.… (5) MLB하이랏 08-06 1810
38667 [MLB] “에이스의 폼 되찾았다”… MLB.com, 류현진 호투에 … (2) MLB하이랏 08-06 2141
38666 [MLB] 2020/08/06 류현진 vs 브레이브스 하이라이트 러키가이 08-06 698
38665 [MLB] 류현진 2020 첫승 5이닝 8탈삼진 무실점 삼진 퍼레이드 러키가이 08-06 793
38664 [MLB] MLB.com 류현진 01승 영상 (6) 진빠 08-06 1048
38663 [MLB] MLB.com 추신수 03호 홈런 영상 (6) 진빠 08-06 1858
38662 [MLB] [NYM] '모처럼 대량 득점 지원' 메츠 디그롬, 6… (1) MLB하이랏 08-04 892
38661 [MLB] [NYY]'3억 달러 사나이' 게릿 콜, 선발 19연승 피… MLB하이랏 08-04 1286
38660 [MLB] MLB.com 추신수 02호 홈런 영상 (8) 진빠 08-04 1935
38659 [MLB] [LAD] 커쇼, 애리조나전 5.2이닝 무실점 역투 완벽 복귀… MLB하이랏 08-03 83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