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10-18 13:06
[MLB] 어려운 공 잡고 미소 씨익 최지만 수비에서도 빛났다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414  


'어려운 공 잡고 미소 씨익~' 최지만, 수비에서도 빛났다[탬파베이 휴스턴]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이 공격과 수비에서 모두 존재감을 과시하며 팀의 월드시리즈행에 일조했다.

탬파베이는 18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ALCS, 7전 4선승제) 7차전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경기에서 4-2로 승리, 월드시리즈 진출을 확정 지었다.

이로써 탬파베이는 1998년 팀 창단 이후 첫 월드시리즈 우승에 도전한다. 앞서 2008년 월드시리즈에 처음 올랐지만, 필라델피아에 1승4패로 무릎을 꿇은 바 있다. 12년 만에 다시 우승에 도전한다.

이날 최지만은 5번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격, 3타수 2안타 1볼넷 1득점을 올리며 맹활약했다. 불방망이를 뽐낸 최지만은 생애 첫 월드시리즈 무대를 밟는다.

ⓒAFPBBNews = News1

타석에서 맹타를 휘두른 최지만은 이날 수비에서도 빈틈이 없었다.

팀이 3-0으로 앞선 5회초 수비. 최지만은 1루 베이스를 단단히 지켰다. 3루수 조이 웬들이 휴스턴 호수 얄투베의 타구를 달려가며 잡았다. 중심이 다소 흔들린 상태에서 최지만에게 송구했다. 공은 오른쪽으로 약간 치우쳤지만, 최지만은 몸을 최대한 쭉 뻗어 공을 낚아챘다.

휴스턴은 비디오판독을 신청했지만, 심판은 최초 판정을 그대로 가져갔다. 아웃이 그대로 유지되자 최지만은 미소를 띠었고, 그 모습은 그대로 중계화면에 잡혔다.

최지만이 수비능력을 뽐낸 것은 이날 경기만이 아니었다. 앞서 지난 13일 열린 2차전에서도 최지만은 호수비로 박수를 받았다.

당시 4번 타자 겸 1루수로 나섰던 최지만은 ‘다리 찢기’ 수비를 보였다. 3회초 1사 1루 상황서 나온 짧은 송구를 왼쪽 다리를 쭉 뻗어 잡아내며 아웃카운트를 올렸다. 이어 5회초에는 자신의 오른쪽으로 빠져나가는 공을 낚아챘다. 8회초 역시 오른쪽으로 치우친 3루수 웬들의 송구를 엎드려 잡아내며 탄탄한 수비를 선보인 바 있다.

한편 최지만은 한국인 메이저리거 야수 최초로 월드시리즈 무대를 밟는 선수가 됐다. 앞서 박찬호, 김병현, 류현진이 경험한 바 있지만, 모두 투수였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10-18 13:06
   
 
 
Total 39,08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8007
39081 [KBO] 히어로즈가 허민때매 망가진게 아니죠. 신비은비 17:11 57
39080 [MLB] "류현진, 대박 쳤다" LAD '전직 올스타' 선정.. (1) 러키가이 13:25 790
39079 [KBO] 꼴데의 미래를 내다보는 눈 (1) llllllllll 11-25 561
39078 [KBO] 히어로즈를 허민이 망친거 아냐? (5) 제임스지존 11-25 751
39077 [잡담] We are the champions! [NC 다이노스 팬들께] (1) 수퍼밀가루 11-25 642
39076 [KBO] NC우승 눈물나네요 (6) 키움 11-24 1124
39075 [KBO] NC 창단 첫 우승 (3) 날백 11-24 973
39074 [잡담] 2스트라잌 3볼에서 투수교체 가능한가요? (2) 윤리방정식 11-24 461
39073 [MLB] 스넬 영입전 본격화..토론토, 류·스넬 원투펀치 가능… (1) 러키가이 11-24 232
39072 [MLB] 미국도 반한 최지만 수비 올해의 장면 TOP 100 선정 (1) 러키가이 11-24 686
39071 [KBO] 리퍼트 전 대사의 못 말리는 두산 사랑 "KS 하루에 2경… (3) 여름좋아 11-22 2228
39070 [MLB] 30홈런 때렸던 선수도 짐쌌다..최지만은 괜찮을까 (1) 러키가이 11-21 1846
39069 [KBO] 4차전은 NC가 가져가네요. llllllllll 11-21 452
39068 [MLB] fa 다나카가 토론토 행? 블레이크스넬도 가능할까? (2) 호랭이님 11-18 2903
39067 [KBO] 개인적으로는 오늘 MVP 나성범 라울7 11-17 809
39066 [KBO] NC 두산 둘 다 잘 하네요 (1) 라울7 11-17 846
39065 [MLB] 트레이너가 말하는 류현진의 비밀..메이저리그 훈련 (1) 러키가이 11-17 1025
39064 [MLB] MLB.com 황당 전망 2021 AL, 동부 토론토 서부 시애틀 우… (4) 러키가이 11-16 1847
39063 [KBO] 두산팬분들 중에 엔씨가 압도적이어서.. 걱정되는분… (3) 이케몬의혼 11-16 676
39062 [KBO] 창단 첫 우승의 NC냐? 두산의 2연패냐? 재미난 승부네… (2) 승리자여 11-16 352
39061 [KBO] 바꿔보고싶은 룰.. (2) 여름좋아 11-16 299
39060 [잡담] 네이버 댓글 왜 없엤는지.. (3) 여름좋아 11-16 377
39059 [KBO] 두산 대 엔씨 재밌는 경기네요 (3) 이도토리 11-15 447
39058 [MLB] 류현진 플레이는 마에스트(명연주자) (3) 러키가이 11-15 763
39057 [KBO] 두산 유희관 아쉽네.. (5) 킹크림슨 11-13 1620
39056 [MLB] G.O.A.T 류.. 사이영상 실패에도 동료·팬 응원 물결 (3) 러키가이 11-12 1512
39055 [MLB] 정말 대단한 첫시즌 토론토 SNS 류 사이영상 3위 축하 (3) 러키가이 11-12 99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