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10-22 14:22
[MLB] 캐나다 언론이 돌아본 2020시즌 "류 믿을만한 에이스"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170  


캐나다 언론이 돌아본 2020시즌 "류현진, 믿을만한 에이스"


"선발로테이션에서 믿을만한 에이스였다."

더 캐나디언 프레스(이하 CP)의 그레고리 스트롱이 22일(이하 한국시각) 캐나다의 노스 쇼어 뉴스에 마크 샤피로 사장의 코멘트를 더해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2020시즌을 돌아봤다. 토론토는 4년만에 가을야구를 했지만,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 시리즈서 2패로 시즌을 마쳤다.

CP는 "지난 겨울 블루제이스의 가장 큰 움직임은 류현진의 FA 계약이었다. 4년 8000만달러 계약이 성사됐다. 토론토가 아메리칸리그 8번 시드로서 지난 3년간의 리빌딩 루트를 벗어났다. 류현진은 선발로테이션에서 믿을만한 에이스였다"라고 돌아봤다.

류현진은 올 시즌 12경기서 5승2패 평균자책점 2.69를 기록했다. 아메리칸리그 평균자책점 4위를 차지하며 '알동'에서도 경쟁력이 있는 투수라는 것을 입증했다. 와일드카드시리즈 부진이 아쉬웠지만, 정규시즌의 공헌이 훨씬 더 컸다.

또한, CP는 "보 비셋, 캐반 비지오,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 루어데스 구리엘 주니어, 테오스카 에르난데스, 네이트 피어슨 등 젊은 핵심들이 함께 발전하는 시즌이었다"라고 짚었다. 다만, "수비는 샤피로 사장이 비 시즌에 업그레이드를 모색할 것이다. 선발진의 깊이, 3루, 불펜의 개선을 해결해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샤피로 사장은 "우리 선수들을 위한 변명 거리가 있지만, 그런 변명을 하지 않으려고 한다. 선수들은 그들이 컨트롤 할 수 있는 것에 초점을 뒀다. 올 시즌 선수들은 복원력, 결단력, 끈기, 강인함을 보여줬다"라고 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20-10-22 14:59
   
 
 
Total 39,0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8133
39086 [KBO] 2021시즌 한화는... (1) 프로스포츠 14:25 83
39085 [MLB] 역대 최악 FA 계약 순위에서 박찬호, 추신수 빠졌다 (1) 러키가이 11:28 271
39084 [MLB] TEX의 한국 사랑?ㅋ "김하성 모든 것 텍사스에 적합" (1) 러키가이 06:15 531
39083 [잡담] 박찬호 전성기 시절 구위 (영상) (2) 샌디프리즈 02:31 436
39082 [잡담] 제 주변에 친구들도 NC팬으로 (7) 영원히같이 11-26 1069
39081 [KBO] 히어로즈가 허민때매 망가진게 아니죠. (3) 신비은비 11-26 738
39080 [MLB] "류현진, 대박 쳤다" LAD '전직 올스타' 선정.. (1) 러키가이 11-26 2552
39079 [KBO] 꼴데의 미래를 내다보는 눈 (1) llllllllll 11-25 844
39078 [KBO] 히어로즈를 허민이 망친거 아냐? (5) 제임스지존 11-25 978
39077 [잡담] We are the champions! [NC 다이노스 팬들께] (1) 수퍼밀가루 11-25 743
39076 [KBO] NC우승 눈물나네요 (6) 키움 11-24 1292
39075 [KBO] NC 창단 첫 우승 (3) 날백 11-24 1087
39074 [잡담] 2스트라잌 3볼에서 투수교체 가능한가요? (2) 윤리방정식 11-24 545
39073 [MLB] 스넬 영입전 본격화..토론토, 류·스넬 원투펀치 가능… (1) 러키가이 11-24 276
39072 [MLB] 미국도 반한 최지만 수비 올해의 장면 TOP 100 선정 (1) 러키가이 11-24 763
39071 [KBO] 리퍼트 전 대사의 못 말리는 두산 사랑 "KS 하루에 2경… (3) 여름좋아 11-22 2292
39070 [MLB] 30홈런 때렸던 선수도 짐쌌다..최지만은 괜찮을까 (1) 러키가이 11-21 1912
39069 [KBO] 4차전은 NC가 가져가네요. llllllllll 11-21 471
39068 [MLB] fa 다나카가 토론토 행? 블레이크스넬도 가능할까? (2) 호랭이님 11-18 2921
39067 [KBO] 개인적으로는 오늘 MVP 나성범 라울7 11-17 825
39066 [KBO] NC 두산 둘 다 잘 하네요 (1) 라울7 11-17 860
39065 [MLB] 트레이너가 말하는 류현진의 비밀..메이저리그 훈련 (1) 러키가이 11-17 1057
39064 [MLB] MLB.com 황당 전망 2021 AL, 동부 토론토 서부 시애틀 우… (4) 러키가이 11-16 1875
39063 [KBO] 두산팬분들 중에 엔씨가 압도적이어서.. 걱정되는분… (3) 이케몬의혼 11-16 695
39062 [KBO] 창단 첫 우승의 NC냐? 두산의 2연패냐? 재미난 승부네… (2) 승리자여 11-16 367
39061 [KBO] 바꿔보고싶은 룰.. (2) 여름좋아 11-16 312
39060 [잡담] 네이버 댓글 왜 없엤는지.. (4) 여름좋아 11-16 39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