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0-11-16 17:39
[MLB] MLB.com 황당 전망 2021 AL, 동부 토론토 서부 시애틀 우승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992  






MLB.com의 황당 전망 "2021시즌 AL, 동부 토론토-서부 시애틀 우승할 것"


[뉴스엔 안형준 기자]

MLB.com이 토론토를 고평가했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11월 15일(한국시간) 다소 이른 2021년 각 지구 예상 우승팀을 선정했다.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에서는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선정됐다. MLB.com은 탬파베이 레이스, 뉴욕 양키스, 보스턴 레드삭스 등이 아닌 토론토를 골랐다.

MLB.com은 "토론토는 2020시즌 큰 걸음을 뗐다"며 이번 오프시즌 강타자와 에이스를 영입하고 네이트 피어슨 등 유망주들이 빅리그 레벨로 자리잡는다면 지구 우승이 가능하다고 언급했다. 탄탄한 유망주 층과 여유있는 재정으로 이런 것들이 가능할 수 있다는 전망이다.

사실 모든 'IF'가 현실이 된다면 우승하지 못할 팀은 없다. 볼티모어 오리올스도 시장에서 트레버 바우어와 J.T. 리얼무토, 조지 스프링어를 영입하고 크리스 데이비스가 2013년의 기량을 되찾고 트레이 만시니가 완벽히 건강해지고 양키스와 보스턴이 올해처럼 부상, 부진에 시달린다면 충분히 동부지구 챔피언이 될 수 있다.

MLB.com은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우승팀으로는 시애틀 매리너스를 꼽았다. 시애틀이 오클랜드 애슬레틱스, 휴스턴 애스트로스, LA 에인절스 등을 제치고 선정된 이유는 토론토가 동부지구 1위로 선정된 것과 비슷했다. 토론토의 1위 전망이 더욱 황당하게 느껴지는 이유다.

그래도 나머지 4개 지구는 비교적 상식적인 전망이 나왔다. MLB.com은 아메리칸리그 중부지구 우승팀으로 시카고 화이트삭스를, 내셔널리그 각 지구 예상 우승팀으로 LA 다저스(서),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중), 애틀랜타 브레이브스(동)를 각각 선정했다.(자료사진=류현진)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이케몬의혼 20-11-16 17:41
   
ㅋㅋㅋㅋㅋㅋ 하여튼 미국도 기레기들이 많아서..

전 세계적으로 기레기들 천국이야...
태권부인 20-11-16 18:49
   
틀린말은 아님. 에이스와 강타자를 영입하면이라고 말장난을 쳤으니......ㅋ
     
이케몬의혼 20-11-16 19:28
   
저도 돈이 빌게이츠만큼 생기고 성형으로 원빈처럼 생겨지고 20대처럼 키크면.

카사노바 가능합니다.. ~하면으로 하면 머든 가능함..
ooOOHHaa 20-11-17 08:49
   
강타자, 에이스도 좋지만 일단 최소한의 수비는 좀 되는 애들이 내야수를 맡아야....
 
 
Total 39,16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71222
39166 [KBO] sk 이마트에 팔려 (15) 댓글실명제 01-25 2010
39165 [MLB] 美 FA 시장 '혈' 뚫렸다, 양현종 계약도 '탄… (1) GODBLESSME 01-23 2220
39164 [잡담] 빨리 MLB 시즌 시작했으면 좋겠다~ 카카로니 01-21 463
39163 [MLB] [구라다] 류현진과 폐관 수련, 노화 억제의 효험 (6) 러키가이 01-19 2239
39162 [KBO] 민병헌 뇌수술 받는군요 (2) 큐티 01-19 1434
39161 [잡담] 역으로 생각해보자고 (3) GODBLESSME 01-18 580
39160 [잡담] 야구 올림픽금메달은 로또였어요 (35) GODBLESSME 01-17 1693
39159 [KBO] 뭘 보고 한국야구의 미래가 밝다는거지? (12) GODBLESSME 01-16 1017
39158 [KBO] 한국 야구 미래를 어떻게, 보세요? (7) 글봄 01-15 596
39157 [KBO] 9500만원 추가 자진삭감="떠나겠다"는 선전포고, 키움 … (1) 여름좋아 01-14 2106
39156 [KBO] 이정후 ML행 "파워? 필요 없다. 지금처럼 하면 충분하… (7) 여름좋아 01-13 2062
39155 [MLB] 와 한만두 아들 3억달라계약 초읽기... (17) 허민 01-10 4079
39154 [MLB] 박찬호 최희섭 류현진 ~ 토미 라소다와의 추억 (1) 러키가이 01-10 981
39153 [MLB] "싸이 강남스타일에 홀로 무심" MLB.com 선정 故 라소다… (1) 러키가이 01-09 2057
39152 [KBO] 롯데 나승엽 내년에 어떨까요? (8) 소보루 01-05 1131
39151 [KBO] 한국 괴물 타자 유망주가 누군가요? (30) 글봄 01-03 3468
39150 [MLB] 클레이튼 커쇼, 드디어 우승반지 얻다 20시즌 삼진 하… (5) MLB하이랏 01-03 2765
39149 [MLB] 특급대우 김하성 2년차 뒤 마이너 거부권도 생긴다 (16) 러키가이 01-01 2107
39148 [MLB] 美기자 김하성 연봉 세부 내용-인센티브 공개 (1) 러키가이 01-01 1216
39147 [MLB] 최지만 주무기 다리 찢기로 메이저리그 퀴즈에 나와 (1) 러키가이 01-01 874
39146 [KBO] 다음 포스팅을 준비하는 히어로즈 (13) 프로스포츠 12-31 881
39145 [MLB] [2020스포츠결산] 화려했던 코리안 메이저리거 활약상 (1) 러키가이 12-30 663
39144 [MLB] [속보] 샌디에이고, 다르빗슈 트레이드 영입 확정 (11) 별명없음 12-29 3770
39143 [MLB] 김하성 샌디에이고 마이너 거부권으로 토론토 제쳤… (8) 러키가이 12-29 1989
39142 [MLB] 김하성, "샌디에이고行 유력, 연간 700~800만 달러선" (15) llllllllll 12-29 1493
39141 [MLB] 박찬호 가장 짧게 한 인터뷰 이날이 처음이자 마지막 (4) 러키가이 12-28 1707
39140 [KBO] 확실히 므르브는 현진이 이전과 이후로 나뉨 (6) 열혈쥐빠 12-28 119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