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2-05-20 16:11
[잡담] 슬라이더 던지면 부상이 많이오는거 같네요
 글쓴이 : 트랙터
조회 : 1,526  

최근에 슈어저도 부상자 명단 올라간거 보니 위험하긴 위험한듯 하네요.
커쇼도 디그롬도 슈어저까지 이름좀 있는애들 주무기가 슬라이더죠
mlb 구종가치 1위가 슬라이더이긴 한데 역시 양날의검인거 같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큐티 22-05-20 19:27
   
골격이 다 자라기전에 던지는건 좋지 않지만 성장한 후 자기한테 맞는 폼으로만 던지면 특별히 위험하지 않고, 슬라이더보다 강속구 위주의 피칭이 부상의 원인인 경우가 더 많다고 들었습니다.
     
우뢰매 22-05-21 20:43
   
전 반대로 들었는데..직구가 팔에 부담은 덜 해요~
강속구를 던진다고 해도 150~160으로 던지는 것도 아닐테고..그렇다고 해도..
손으로 공을 꽉 쥐고 공의 움직임에 변화를 줘야하는 그런 변화구가 어깨에 부담을 많이 주는걸로 앎.
오죽하면 어릴 때부터 변화구를 던지면 팔 망가진다고,중고등학교 선수들 너무 많은 변화구 구사를 자제시킬 정도로..(공에 변화를 주기위해 손목을 꺽거나 팔을 뒤틀어야 하니~)

오히려 랜디존슨같은 강속구 투수가..변화구 위주의 투수보다 선수수명이 깁니다.
우리나라 투수 중 구대성선수만 봐도.
(투구폼으로 타자의 타이밍을 뺏고 거의 직구 위주로 승부를 하는..호주리그서 뛰다가 지금은 은퇴했는지?)
https://www.spotv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524238 나이 마흔에 강속구?
          
큐티 22-05-21 21:13
   
저도 사실 예전엔 그렇게 알고있었는데 관련 기사들 읽어보면 다른 얘기들도 많더라구요.

https://m.hani.co.kr/arti/science/science_general/951705.html#cb

이 기사 보시면 미국에서 나온 연구결과로는 토미존 수술을 받은 투수들은 수술을 받지않는 투수들보다 속구를 7% 정도 더 던졌던것으로 나타났고, 속구의 비율이 48% 이상인 투수들의 경우에 팔꿈치에 심각한 손상을 입을 가능성이 높게 나왔다는군요.

뼈가 여물지않은 유소년 시절엔 팔을 비틀며 던지는 동작이 분명 위험하지만 어느정도 성장한 이후에 좋은 폼만 장착해서 던진다면 특별히 변화구 피칭때문에 부상 위험이 더 높아지진 않는다고 합니다.
그보단 어린 나이때부터 너무 많이 던지거나, 150km/h 이상의 강속구 위주로 많은 이닝을 던진 선수들이 계속된 부하로 탈이 나는 경우가 더 많다는거죠.
발제글에 나온 디그롬이나 슈어저도 대표적인 파이어볼러들이고요.

그래서 랜디존슨 같은 선수가 대선수로 인정받는거겠죠.
자기한테 최적의 폼을 찾아서 던지고 자기관리 철저히 하면 부상없이 롱런할수 있다는 모범이 되주는거니까요.

그리고 랜디존슨도 파이어볼러이자 메이저 최강의 슬라이더를 구사하던 선수였죠.
팔꿈치에 가장 좋지않다고 알려진 슬라이더를 주무기로 삼고도 부상없이 오래 던졌다는것도 상징성이 크지 않을까 싶네요.
               
우뢰매 22-05-21 23:32
   
아하 그렇군요..
저도 야구 선수생활을 해본 것도 아니고 그냥 귀동냥으로 듣고선,
제가 편견을 가졌던 것 같네요~
글 잘봤습니다.
                    
큐티 22-05-22 00:08
   
뭐 그냥 이런 견해도 있다 정도로 이해하시면 될것 같아요.
여전히 슬라이더 같은 구종이 팔에 무리가 간다고 주장하는 쪽도 많고 정답은 없다고 봐야겠죠.

어느 구종을 주력으로 던지든 좋은 폼으로 던지는 선수는 다치지않고 오래오래 잘던지고 그렇지않은 선수는 문제가 생기는거고 어차피 케바케라고 보네요.
                         
우뢰매 22-05-22 00:19
   
맞아요~ 투수의 선수생명은 다 자기관리와 무리가 가지않는,부드러운 투구폼인 것 같은.
공을 던질 때 아주 쉽게쉽게 던지는 것 같은 투수들은 롱런하는 듯.
예를 들면 구대성 선수같이..

어떤 전문가들이 말하길..투수는 하체가 중요하다고.
거의 하체의 힘으로 던지는거라고..팔은 그냥 거들 뿐?
그 하체의 힘을 그대로 부드럽게 상체로 이어서 던지는 거라고.
일단 시작부터..투구시 그 지탱하는 하체가 흔들리면 제구도 잘 안되는 것이고.
그러면 좋은 변화구나 강속구도 제대로 구사가 안된다고.
그렇게 하체의 힘을 1%도 잃어버리지 않고 그것을 그대로 연결해서 투구로 이어질 때.
좋은 투구를 할 수 있다고.
물론 온몸으로 던지는 것인데.
그렇게 투구시의 그 부하를 하체와 상체.
즉,온몸으로 분산해야 부상도 적고 좋은 투구를 할 수 있고 롱런할 수 있다고..
                         
큐티 22-05-22 15:14
   
예전에 선동열 전 감독이 그런 말을 했었죠.
공은 힘으로 던지면 안되고 폼으로 던져야된다고..
               
Republic 22-05-22 15:29
   
신체가
베스트 오브 베스트인겁니다 .

최적의 폼 이런건 헛소리인게
동양인 슬라이더 투수들중에도
최적의 폼으로 메이저리그 휩쓰는 투수는 왜 안나오는걸까요 ?

사실 ..

투구 메커니즘으로보면
동양인 투수들이 더 뛰어납니다 .

커쇼
개  뭐 있나요 ?
워낙 몸이 좋아서
이상한 투구폼을 소화할 수 있는건데요 .

물론 투구폼 자체가 굉장히 몸에 무리를 주는 폼을
유지해서 젋은나이에 반짝하다 사라지는 투수도 있긴해요 .
어차피 ..
프로는 강자 오브 강자가 킹입니다 .

강속구 투수가 부상이 더 많다 ?
이건 너무도 당연한 말이죠

투구에서 가장 좋은 능력은  구속이며
이 구속으로 타자들을 찍어 누르면
그게 에이스 투수죠 .

에이스이니까 투구횟수가 더 많아서
탈이 나는겁니다 .


최적의 폼 그딴건
만화에서 찾으세요
                    
큐티 22-05-22 15:46
   
부상에 잘 당하는 선수와 큰 문제없이 잘던지는 선수의 차이가 결국 자기 몸에 맞는폼으로 던지느냐 아니냐에 따라서 갈린다는 얘기를 하는거고요.
지극히 당연한 얘기 아닌가요?
던지는 폼이 자기한테 맞지 않아서 어딘가에 부하가 걸리는 상태로 계속 던지다보니 탈이 나는거지 꼭 특정 구종때문에 몸이 망가진다? 이건 좀 근거가 부족하다는거죠.
똑같은 구종을 주무기로 쓰고도 롱런하는 사례들도 무수히 많으니까요.

그 얘길 하는거지 꼭 좋은 폼으로 던지면 랜디존슨 같은 선수처럼 리그 다 씹어먹어야 된다.. 이런 얘긴 한적 없습니다.
                         
Republic 22-05-22 15:50
   
아니죠 .
대부분의 프로 레벨들의 타격 폼 투구 폼들은
자기 몸에 맞게 어릴때부터 수정하고 수정한
결과물들임 .

위대한 대투수들은
그냥
신체가 넘사벽으로 좋기때문에
넘사벽 공을 던지는겁니다 .
                         
큐티 22-05-22 15:55
   
프로 와서도 타격폼, 투구폼 교정하는 선수들 무수히 많아요;;;

그리고 대투수가 되기위한 좋은 폼을 얘기하는게 아니라 부상 없이 플레이할수 있는 자기 몸에 최적화된 폼을 말하는거라고요.

남들이 보기엔 엉성하고 이상해보여도 본인한테 맞아서 무리없이 좋은 공을 던질수 있다면 그게 그 선수에겐 좋은 폼인거죠.
아무리 교과서적이고 정석적인 폼이라도 끊임없이 부상이 이어진다면 잘못된 폼인거고요.
                         
우뢰매 22-05-22 21:47
   
무슨 그런 해괴한 논리인지..
그냥 아무런 노력없이/자기관리/건강관리없이..피지컬만 좋으면 강속구 던지고..
좋은 변화구 던지고 한다고?!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어린 투수들도 현진이에게 체인지업 점 가르쳐달라고해서 배워가는데..
님이 말하는 피지컬 강한(?) 그 위대한 선수도 끊임없는 노력과 자기관리의 결정체임.
그럼 피지컬이 강하면 제구도 되고 건강관리없이도 부상도 안당하고..좋은 변화구도 던진다고?
말할 값어치를 못느끼것네~ 그 심보가 배배 꼬여있어서.
세상 모든 것이 피지컬보다도 개개인의 피눈물나는 노력임.
좋은 변화구를 얻기위해서도 여기저기 귀동냥하고..
그렇게 그 변화구를 수 만번 던져가면서 자기에게 맞는 그립과 변화구던질 때 무리가 가지않게 자기만의 투구폼도 깨우치는건데.
뭔 피지컬이면 다 된다는 논리인지~
머가 위대한 선수는 이미 다 만들어진 결정체이니(?) 머 피지컬이 좋아서 좋은 공을 던진다니?
무슨 그런 누구나 말할 수 있는 결과론적 얘기를..
근데 뭔 피지컬? 그럼 투수의 제구는? 타자들과 수 싸움은? 또 만루 위기에서의 멘탈관리는?
투수들 제구력을 잡고 부상을 덜 당하기위해 얼마나 투구폼을 바꿔가며 연습을 하는데.
힘겨운 하체운동하며 수백만 번 공을 던져가며 만든,그 수많은 노력의 결과물인 제구와 좋은 구위,그 투구폼이 그건 그냥 피지컬이 좋은거라고?
그런 논리라면 손흥민도 그냥 피지컬이 좋아서 축구를 잘하고 골결정력이 좋은거네요.
개인의 피나는 노력이나 과정은 무시하고.
완성된 선수이니 피지컬이 좋다..그 피지컬이 좋으니 좋은 공을 던진다? 몬말이야 이게?
그렇게 만들어진 결정체이니 피지컬이 좋다?!
그리 말하는  피지컬(?)이 좋을려고 인생을 다 쏟아부으며 어릴 때부터 수없이 노력한 그 선수의 과정은 다 무시하고..
유한락스 22-05-21 06:43
   
사실 커브 빼고 모든 변화구는 팔에 부담을 심하게 주죠
진짜 위험도 극악인 스플리터 계열이나 싱커종류는 선수들이 아예 안던지거나 구사비율이 낮은 경우가 많고
역설적으로 그나마 위에 둘 보다는 팔의 부담이 적은 슬라이더는 어지간 하면 누구나 던지다 보니 부상도 많은느낌
     
토막 22-05-22 12:14
   
커브도 손목에 부담을 줍니다.

가장 부담이 적은 구종은 직구와 같은 메카니즘으로 던지는 체인지업이죠.
          
Republic 22-05-22 15:42
   
횡으로 변하는 구종이
있고 없고
주무기이고 아니고
차이가 엄청 큽니다 .

왜 지금 류현진이가 개 쭉 쑤고 있는데요
횡으로 변하는 구종이 없기때문이에요  .

예전 슬라이더 몇년간 재미봤던 커터의 부재 때문이죠

횡으로 변하는 구종은
대부분 팔꿈치에 강한 텐션을 주기때문에
인대 손상의 위험이 큽니다 .

경험상
팔목 인대가 더 빨리
손상 됨
아픈것도
팔목이 더 아프고요.

슬라이더 잘 던지면
위대한 투수
이 호칭이 붙을 가능성이 많음
               
토막 22-05-29 13:09
   
슬라이더도 횡이동이고 서클체인지업도 횡이동이죠.
모든 공은 아래로 떨어집니다. 심지어 직구도 아래로 떨어지죠.

그리고 슬라이더를 잘던지면 위대한 투수가.. 아니라.
위대한 투수들이 슬라이더를 잘던지죠.

이유가. 강력한 직구를 던지는 투수는 슬라이더 던지기가 편하답니다.
그래서 강력한 직구와 슬라이더 딱 두개 가지고 리그 씹어먹는 투수가 나오는거죠.
렌디 존슨 같은.
신서로77 22-05-23 10:32
   
부상은 혹사가 가장크죠...하루100개이상  피칭하면 근육손상과 실피줄이 많이터지죠..이게 전부회복해서 던지면 괜찮은데 에이스들이야 아시다시피 혹사를 피할수가 없죠...
열혈쥐빠 22-05-30 18:38
   
부상에 쥐약인건 커브랑 포크볼...
 
 
Total 39,80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93892
39803 [KBO] 전 세계 사구 신기록 300개 ㅋㅋ (1) 류현진 06-24 670
39802 [KBO] 안우진, 한국 최초 공식 160km 달성 (9) 천국입성 06-24 862
39801 [KBO] 안우진 (2) Republic 06-24 254
39800 [KBO] 조요한 157km 엄청난 구위 강속구 투구 (3) 난할수있어 06-19 1944
39799 [NPB] 만화같은 (1) ㅎㅈ 06-18 664
39798 [KBO] 내가 만든 SSG 랜더스 엠블럼 강동구사람 06-17 558
39797 [잡담] 요새 야구 잘안보는데 (2) 현대신세계 06-17 531
39796 [KBO] 어제 정은원,하주석 (9) 백전백패 06-17 629
39795 [KBO] 키움 안우진 159km 강속구 찍음, 1km만 넘으면 160km (3) 난할수있어 06-14 1581
39794 [KBO] 157km 초고속 강속구 김윤수 천국입성 06-13 1272
39793 [KBO] 고개 떨구는 반즈 먼저간다 06-08 1761
39792 [MLB] 선수가 성질난다고 덕아웃 기물 부술 때... (3) ethereal 06-08 1778
39791 [잡담] 그래도 한국 심판이 제일 공정 (10) 야구아제 05-31 3221
39790 [KBO] 프로야구 2024년 볼·스트라이크 판정 AI가 한다 (8) 류현진 05-31 1081
39789 [잡담] 한화 우쩐일이여 주간5승1패 (6) 백전백패 05-29 1310
39788 [KBO] 요즘 크보 핫 이슈 홈런왕 경쟁 (3) 어부사시사 05-26 1967
39787 [잡담] 야구는 왜 전자기기 반입하면 반칙일까요? (13) 성우부엉이 05-22 2165
39786 [MLB] 6:7상황 일본인 타자 스즈키 10회말 2아웃 끝내기 (5) ㅎㅈ 05-22 3537
39785 [잡담] 슬라이더 던지면 부상이 많이오는거 같네요 (18) 트랙터 05-20 1527
39784 [KBO] 두산 11회말 이런경우 첨봄. (4) 아쒸 05-19 1048
39783 [KBO] 곽빈 151km 11k (1) 천국입성 05-19 689
39782 [KBO] 고우석 155km 삼진 모음 (2) 천국입성 05-19 704
39781 [KBO] 김윤수 156km 최고구속 투구 (2) 천국입성 05-19 689
39780 [KBO] 조상우 158km 가능, 강속구 투구 모음 (4) 천국입성 05-18 852
39779 [KBO] 장재영 156km의 깔금한 마무리 (3) 천국입성 05-18 620
39778 [KBO] 안우진 158km 한국 최고의 강속구 투수 (11) 천국입성 05-17 1653
39777 [KBO] 문동주 156.5km 강력한 구위 (9) 천국입성 05-17 97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