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2-08-22 08:33
[MLB] 김하성 기립박수 받은 수비장면 (8/22).gif
 글쓴이 : 지니안
조회 : 4,364  


<끝까지 쫒아가서 잡고선 넘어져서도 글러브 들고 있는거 소름돋네요>


- 그래도 이런수비는 부상당할까봐 걱정되요.








<전광판에 리플레이가 나오자 다시 기립박수 - 김하성도 고맙다고 답례하네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주팔 22-08-22 09:40
   
오우... 다치면안돼...
영원히같이 22-08-22 10:49
   
수비는 완벽하네요 ㄷㄷ;
타격이랑 언어만 해결하면 대박날삘
     
Elan727 22-08-22 13:22
   
유격수가 저런 수비를 보여주면 타율 조금 떨어져도 서로 데려가려고 합니다.

그러니 앞으로도 지금처럼만 수비를 해주면 이미 대박은 났다고 봐야함.
     
지니안 22-08-22 14:35
   
ㅇㅇ 우리나라 프로야구랑은 다르게..
MLB는 포지션별 가장 수비 잘하는 선수 - 골든글러브
포지션별 가장 타격 잘하는 선수 - 실버슬러거

이렇게 나눠서 수상을 하는데.. 상 이름부터가 수비를 더 중시하는 것 같더라고요.
     
등불이어라 22-08-22 21:05
   
올해는 타격도 2할5푼을 넘겼는데요.

보통 골드글러브급 수비를 장착한 유격수가 타율 2할5푼만 유지하면
천만달러 이상의 값어치가 있다고들 했었는데

이미 유격수중 타격도 평균이상이고  유격수 중에서는 순위권 이에요.
현상 유지만 해도 추신수 보다 더 받을지도 몰라요 +.+
Republic 22-08-22 23:59
   
굳이 잡을 필요도 없는 유격수가
돌진하다시피 펜스에 들이돼는건
이 한번으로 족함 .

운이 좋아 그렇치
다치면 저 스피드에서는
십중팔구 시즌 아웃삘 골절임 .

야구는 개인 스텟으로 평가받는거지
저런 무모한짓해서 부상 당하면
김 하성 본인만 손해.
Republic 22-08-23 00:11
   
저 장면에서
마차도가  프로파랑 웃는게
다른 의미로 웃는것 같은데..
개인적으로 샌디에이고는 느낌이  좀 쎄함.
물론 난  다저스팬.

다저스 터너였다면 포기안하고 김하성처럼 펜스 플레이했겠지 .
마차도는 미리 몸 사리고
ㅋㅋ
     
지니안 22-08-23 09:45
   
에이~ 너무 가셨네..
이 경기뿐만이 아니라 김하성에게 일이 생기면 젤 먼저 달려오는게 마차도인데..
그리고 가장 친하게 지내는 선수로는 프로파라고 했고요.

그런데 그 두명인 마차도랑 프로파가 슈퍼플레이를 한 김하성을 경기중에 뒷다마를 까진 않죠.
너무 부정적으로 생각한듯..
          
Republic 22-08-23 12:30
   
샌디에이고가 작년에 무너진게  구심점 부재
즉 팀 리더십을 발휘할 선수가 없다는 뜻인데
이 팀 리더는 윌 마이어스
근데 얘는 팀이 내보려고 하고 있죠.

김하성 허슬 플레이는 마차도가 하는게 맞음
더구나 샌디에이고  현재 상황에서는
마차도가 솔선수범해야하는데
아예 펜스에 가지도 않음
이건 팀 성적보단 개인 우선이란 소리겠죠.

김하성과 친분과 별개로
김하성 펜스에 돌진하는건
마차도 가치관에서는
무모하고 바보같은 짓.
왜 굳이 저렇게 해야 하나
이렇게 받아들였다 봅니다.

다저스 터너였다면
저 상황에서 김 하성 일어난 후
박수를 치거나 팀원들에게 화이팅을 주문했지

프로파에게 가서 키득키득 이렇게 하지 않을것 같음
               
cine21 22-09-03 15:46
   
* 비밀글 입니다.
아나킨장군 22-08-23 23:57
   
포수와 유격수는
타율보다 확실한 포지션능력이 우선시 되어야지요 ㅎㅎ
대기행렬 22-08-24 15:29
   
후유 없기를
 
 
Total 40,27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360461
40276 [잡담] 류현진을 너무 띠엄띠엄보는거 아니가요? (8) 그런대로 02-26 1543
40275 [KBO] 이번 중계권 협상한거 내가 잘 이해를 못해서 그러는… (2) PowerSwing 02-23 1364
40274 [KBO] 헨지니 한화와 8년 170억 (10) 룰루랄라 02-22 1669
40273 [잡담] 이치로 스즈키의 놀라운 야구 능력 (1) 짱깜 02-20 1622
40272 [KBO] 류현진 한화 복귀 임박? "최종 결정 기다리는 중" (7) 나를따르라 02-20 1367
40271 [MLB] 아시아인 내야수 최초 골든글러브 수상한 김하성 수… (1) 샌디프리즈 02-18 1804
40270 [MLB] 작년에 최지만 무슨 일 있었나요? (2) 천의무봉 02-17 1639
40269 [KBO] KIA 김종국 감독 직무정지 (1) 아쿵아쿵 01-28 4367
40268 [기타] 선동렬 일본프로야구 데뷔해 부진부터 그뒤에 대활… (6) 샌디프리즈 01-25 5055
40267 [기타] 선동렬 아마시절 메이저리그에서 탐을 냈습니다 (15) 샌디프리즈 01-23 4669
40266 [잡담] 최고의 투수와 최고의 타자가 있는데도 키움 꼴등했… (2) 천의무봉 01-16 5154
40265 [KBO] KBO의 또다른 악수..... (9) 고칼슘 01-09 7207
40264 [잡담] 이정후, 김하성, 오타니, 고우석 (8) 천의무봉 01-01 9132
40263 [잡담] 오타니랑 김연아랑 비교하면 누가 더 대단함? (35) MeiLy 12-24 10941
40262 [KBO] 2023년 구단별 유니폼 판매순위 (2) 허까까 12-21 9932
40261 [MLB] 메이져리그는 다 필요없고 홈런만 잘치면 장땡..... (11) 퍼팩트맨 12-20 9195
40260 [KBO] 2024시즌 경신 유력한 통산기록들 (1) 아쿵아쿵 12-19 8272
40259 [MLB] 이정후 SF 입단식 현장 (8) 티렉스 12-16 10538
40258 [MLB] 美 언론 "이정후는 SF 1번+중견수"…오피셜 안 나왔지… (1) 부엉이Z 12-13 11632
40257 [잡담] 이정후 계약이 지리는 이유 ㄷㄷㄷ (10) 파김치 12-13 12488
40256 [MLB] 이정후 샌프란시스코와 6년 1490억원 '초대형 계약… 나를따르라 12-13 9667
40255 [MLB] 정후야 ~~~ 잘했따아 (1) 무밭에 12-13 9332
40254 [MLB] 오타니 아무리 우승하고싶다지만 이게 맞나 (8) miilk 12-12 10435
40253 [잡담] 오타니 연봉이 충격이긴하네 (3) 파생왕 12-12 9838
40252 [잡담] 오타니 쥰내 어이없는놈이네 ㅋㅋ (2) 아딜라미 12-12 10370
40251 [MLB] 오타니 팔 부상 아니면 10년에 10억달러 가능 했을지… (7) 샌디프리즈 12-10 10459
40250 [잡담] 오타니 다저스 데뷔전이 한국이네요 (1) 허까까 12-10 990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