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3-09-03 20:13
[기타] 아시안게임 야구대표팀 타이완 경계령
 글쓴이 : 천의무봉
조회 : 7,000  

아시안게임 4회 연속 우승에 도전하는 야구 대표팀에, '타이완 경계령'이 내려졌습니다. 지난 대회 때는 한 명도 없었던 미국 마이너리그 유망주가 7명이나 합류하기 때문입니다.

최근 중국과 관계가 악화 되면서 타이완에서는 현재 4개월인 군 의무복무 기간이 내년부터 1년으로 늘어납니다. 
이 변화는 타이완 야구계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는데, 우리처럼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따면 병역면제 혜택이 있기 때문에 출전을 원하는 선수가 대폭 늘어난 겁니다. 
이에 따라 2018년 자카르타 대회 때는 한 명도 없었던 미국 마이너리그 유망주가 이번 항저우 대회에는 7명이나 합류해 전력을 크게 높였습니다.

[류중일/아시안게임 야구대표팀 감독 : 지금 저희 타자가 왼손이 많거든요. 그래서 왼손 투수가 나올 가능성이 많은데, 그에 대해 철저히 대비하도록 하겠습니다.] 
여기에 최근 노히트노런을 기록한 보스턴 더블A의 류즈롱과, 2019년 18세 이하 월드컵에서 한국전 승리를 합작했던 피츠버그의 천보위, 필라델피아의 판원후이 등 싱글 A 유망주들도 경계 대상입니다.

요약하면 타이완 군 복무기간이 4개월에서 1년으로 늘어남
타이완도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따면 병역면제가 됨
마이너리그 유망주가 7명이나 합류함

지난 자카르타 대회에서는 실업팀+프로4명 출전했던 타이완
이번 아시안게임 야구 결승 타이완이랑 붙을 가능성 높음
아시안게임 야구 결승 보고 싶네
4회 연속 우승 노리는데 이정후 없다고 참패하진 않겠지?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7322255&plink=THUMB&cooper=SBSNEWSPROGRAM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항문냄새 23-09-10 22:05
   
이미 국제대회에서 타이완은 한국 넘은거 같던데..
야구는 메달 종목 제외시켜라
     
똑바러사라 23-09-27 08:05
   
넘진 않았고 우리가 주춤한 사이에 많이 올라온 느낌이지.
신서로77 23-09-17 17:09
   
져도 됩니다...그까이꺼 군대1년반 예전같이 30개월도 아니고
 
 
Total 40,36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375682
40368 [기타] 요새도 이런 판정이??? (6) 수퍼밀가루 06-11 1523
40367 [기타] 21세기 들어 가장 환영받지 못한 시구자 ㅋㅋㅋㅋㅋ… (6) 수퍼밀가루 06-09 1668
40366 [기타] 일본야구 4군 훈련장 수준(영상) 샌디프리즈 06-09 1128
40365 [MLB] 샌프 사상 최단기 퇴물 롤코 이정후 땜빵ㅋㅋㅋ (2) 팩폭자 06-09 1050
40364 [KBO] 한화 - KT 싸움 "야! 너 이리와봐" (2) 초록소년 06-07 714
40363 [잡담] 봉중근 같은 레전드 선수가 미국에서 활동하시던데 (3) 지리산SUSU 06-06 787
40362 [KBO] 최원호 경질됐네요. 허까까 05-27 1182
40361 [MLB] 이정후 땜빵 마토스 NL 이주의 선수 선정 (9) 팩폭자 05-23 2179
40360 [잡담] 야구는 완전 일본이 넘사됐구나 (14) 팩폭자 05-21 2464
40359 [MLB] 메이저리그에서 날라 다니는 일본투수(영상) 샌디프리즈 05-19 1186
40358 [MLB] 마토스가 이정후 땜빵이었는데 계속 날아다니네 (2) 팩폭자 05-19 1151
40357 [MLB] 메이저리그 괴물 신인 투수(영상) 샌디프리즈 05-18 550
40356 [MLB] 이정후, 끝내 시즌 OUT 수술 뒤 재활한다 (1) 나를따르라 05-18 846
40355 [KBO] 야잘알 요기로 컴 (16) 그러케하셈 05-07 1427
40354 [MLB] 현재 오타니 성적 근황 (7) 샌디프리즈 05-06 3725
40353 [MLB] 샌디아이고~ 아라에즈 왔네요 누가 가려나? (2) 풀스로틀 05-04 1389
40352 [KBO] 네 젊은 투수는 빠른볼로 승부해야 합니다. (5) 그러케하셈 05-03 1371
40351 [잡담] WBC 우승한다면 왠만한 야구 국제 대회는 다 우승해봄 (3) 천의무봉 04-26 2357
40350 [KBO] 김태군 선수 맞냐? (1) 새벽에축구 04-26 2350
40349 [KBO] 야구는 왜케 사회적물의 일으키는 선수들이 많냐? (5) 풀스로틀 04-26 2037
40348 [KBO]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 김현수 회장 입장문 (2) 나를따르라 04-24 2717
40347 [MLB] 타구속도 시속191km 오타니 시즌 6호홈런 (2) 샌디프리즈 04-24 2198
40346 [KBO] 오재원. 수면제 대리 처방 후배 8명 자진 신고 (4) 나를따르라 04-23 3202
40345 [KBO] 오재원 그게 사람이냐? (2) 아쿵아쿵 04-23 2747
40344 [KBO] 최악의오심 (2) 백전백패 04-21 3148
40343 [잡담] ABS시스템 (5) 사비꽃 04-20 2979
40342 [KBO] 조작 논란 이민호 심판 해고 (3) 무침 04-19 389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