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23-10-03 09:24
[잡담] 대만한테 덜미잡힌게 한두번도 아니지만
 글쓴이 : 파김치
조회 : 6,756  

이전과 확연히 다른게 뭐냐면 바로 실력으로 진거. 뭐 그때 진건 실력 아니냐?라고 하겠지만 그땐 그야말로 참사였음. 객관적으로 절대 져서는 안될 상대한테 졌던거고,물론 얘들이 항상 일본은 거르고 우리한테만 전력으로 몰빵한것도 있고 그거땜에 이상할정도로 경기가 꼬이기도 했음. 근데 어제 경기는 참사가 아니라 그냥 실력이었음.뭐하나 압도하지 못했고 심지어 끌려다니면서도 해결책을 찾지도 못했음. 전형적인 약팀의 플레이

냉정하게보면 골짜기 세대에 진입한 이상 당분간 이상태에서 벗어나긴 힘들거임. 욕먹고 조롱당하는거야 지들 업보고... 다만 그거와 별개로 지금부터라도 체질개선에 힘써야 하는데 내가 제안하는 솔루션은

1- 경기수를 줄여야함. 게임을 많이한다고해서 능사가 아님. 안그래도 투수력 개판에 뎁스도 부실한데 이상태에서 이 경기수만 유지하다보면 역효과만 날뿐임. 126경기가 적당하다고 생각.

2- 용병슬롯 대거 확대해야함. 선수협 이 색히들은 지들 티타늄 밥그릇 지키려고 매번 반대만 해대는데, 실력미달인 애들이 주전을 꿰차니까 리그 수준이 이모양인거임. 그 자리에 용병들 경쟁붙여서 리그 수준도 높이고 선수들 마인드도 뜯어고쳐야됨. 그러기 위해선 용병,특히 그중에 육성형 용병에 주안점을 두고 슬롯을 대거 확대해야함

3- 이건 당장 근절될순 없는건데... 은퇴한 색히들 대뜸 구단 코치자리 나눠주는일 금지해야됨. 보면 알겠지만 함량미달 코치들 너무 많음. 그나마 최원호같은 공부 열심히 한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 그렇지 않음. 특히 쓱출신 박재상 이런색히들보면 ㄹㅇ 토나옴. 이건 물론 시스템보단 문화의 문제라 당장 어찌할순 없을거임. 그래서 말인데 좀 극단적으로 코치도 슬롯제 도입하면 어떨까 싶음. 아예 외국인코치 몇명 이상 의무같은. 안그러면 저 철밥통색히들 정신 못차릴거 같음

이외에 다시 8개구단으로 돌아가야 한다는 말도 꽤 나오던데 이건 현실적으로 말도 안되고....쨌든 이것들만 개선해도 훨씬 나아질거라봄. 허구연은 내년 mlb 경기 유치같은 성과도 있지만 그보단 내실을 다지는데 더 힘을 썼으면 좋겠음. 가끔보면 총재가 아니라 마케터 같아서리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nasnas 23-10-03 11:51
   
배때지에 비계가 껴서 그렇습니다.
동네 잣치기 수준의 경기.
아포카립스 23-10-03 12:30
   
경기수를 줄이는거보단 구단수를 줄여야죠. 고교팀도 얼마 안되는데, 어느정도만 하면 2군 깨작거리고, 고교때 S급들은 데뷔와 동시에 프로 뛰는거 자체가 문제임. 팀수가 적어야 더 경쟁도 되는것이고. 니뽕리그나 메쟈리그는 프로무대 밟기위해 정말 초특S급도 몇달은 하부리그 뛰고 올라가죠. 왠만한 S급들은 기본 2~3년은 마이너에서 개고생하다가 메쟈 가는거고. 반면 KBO는 너무 쉬움. 좀 눈에띄는 1차지명 고졸들은 입단과 동시에 프로데뷔.
     
프로스포츠 23-10-03 14:01
   
팀수 줄이면 고교팀도 줄어 든다는게 함정...
열개팀 체제로 가고나서 지원과 함께 어르고 달래서 현재 고교팀 유지중입니다
우리나라는 일단 위에가 커야 그거 바라보고 아래도 형성되는지라;;;
농구, 배구 모두 사채기업까지 끌어들여 어떻게든 팀수 유지하고자 안간 힘 쓰는데에는
다 이유가 있습니다
프로 팀수 줄어들면 운동에 소질있는 아이 학부모들 전부 축구 시킵니다
축구는 3부리그까지는 연봉 받을수 있고 해외 2, 3부로 가든 어떻게든 계속 해왔던 축구로
입에 풀칠하며 살수있는 기회가 많거든요
 
 
Total 40,36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375831
40369 [MLB] 사이영상 랭킹1위 질주했던 이마나가 빠이빠이 팩폭자 06-22 536
40368 [기타] 요새도 이런 판정이??? (7) 수퍼밀가루 06-11 1696
40367 [기타] 21세기 들어 가장 환영받지 못한 시구자 ㅋㅋㅋㅋㅋ… (6) 수퍼밀가루 06-09 1814
40366 [기타] 일본야구 4군 훈련장 수준(영상) 샌디프리즈 06-09 1260
40365 [MLB] 샌프 사상 최단기 퇴물 롤코 이정후 땜빵ㅋㅋㅋ (2) 팩폭자 06-09 1160
40364 [KBO] 한화 - KT 싸움 "야! 너 이리와봐" (2) 초록소년 06-07 746
40363 [잡담] 봉중근 같은 레전드 선수가 미국에서 활동하시던데 (3) 지리산SUSU 06-06 820
40362 [KBO] 최원호 경질됐네요. 허까까 05-27 1200
40361 [MLB] 이정후 땜빵 마토스 NL 이주의 선수 선정 (9) 팩폭자 05-23 2210
40360 [잡담] 야구는 완전 일본이 넘사됐구나 (14) 팩폭자 05-21 2514
40359 [MLB] 메이저리그에서 날라 다니는 일본투수(영상) 샌디프리즈 05-19 1205
40358 [MLB] 마토스가 이정후 땜빵이었는데 계속 날아다니네 (2) 팩폭자 05-19 1168
40357 [MLB] 메이저리그 괴물 신인 투수(영상) 샌디프리즈 05-18 566
40356 [MLB] 이정후, 끝내 시즌 OUT 수술 뒤 재활한다 (1) 나를따르라 05-18 861
40355 [KBO] 야잘알 요기로 컴 (16) 그러케하셈 05-07 1437
40354 [MLB] 현재 오타니 성적 근황 (7) 샌디프리즈 05-06 3747
40353 [MLB] 샌디아이고~ 아라에즈 왔네요 누가 가려나? (2) 풀스로틀 05-04 1401
40352 [KBO] 네 젊은 투수는 빠른볼로 승부해야 합니다. (5) 그러케하셈 05-03 1383
40351 [잡담] WBC 우승한다면 왠만한 야구 국제 대회는 다 우승해봄 (3) 천의무봉 04-26 2370
40350 [KBO] 김태군 선수 맞냐? (1) 새벽에축구 04-26 2362
40349 [KBO] 야구는 왜케 사회적물의 일으키는 선수들이 많냐? (5) 풀스로틀 04-26 2049
40348 [KBO]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 김현수 회장 입장문 (2) 나를따르라 04-24 2728
40347 [MLB] 타구속도 시속191km 오타니 시즌 6호홈런 (2) 샌디프리즈 04-24 2212
40346 [KBO] 오재원. 수면제 대리 처방 후배 8명 자진 신고 (4) 나를따르라 04-23 3221
40345 [KBO] 오재원 그게 사람이냐? (2) 아쿵아쿵 04-23 2762
40344 [KBO] 최악의오심 (2) 백전백패 04-21 3165
40343 [잡담] ABS시스템 (5) 사비꽃 04-20 299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