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0-05-22 21:54
[국내야구] 오심도 경기의 일부라지만
 글쓴이 : LG
조회 : 3,387  















오늘 LG VS 두산 경기 참 아닐한 경기였습니다..

이상한 스트라이크존에 이은 감독과 수석코치 퇴장 솔직히 전감독이 심판 밀었다고 퇴장은 줄수있겠지만

2루심이 달려와서 LG 감독을 밀치더군요 수석코치가 그거에대해 항의하니 바로 퇴장 나참 어이가 없더라고요 심판은 감독 밀어도 되고 감독은 밀면 안됩니까. 심판이 왕이라고 하지만

감독은 떨거지입니까.

2번째로는 바로 저장면 기습번트 대고 슬라이딩 한 권용관 선수 저거 명백한 세잎 이죠 발은 베이스에 떨어져있고

손은 분명히 먼저 단 모습 나참.. 아무리 오심도 경기의 일부라지만 이렇게 경기해도 되나요?

원아웃 만루 3번 타자 이병규 충분히 LG 역전 할수도있었고 그러면 분위기가 달라질수도 있었습니다.

심판들 다갈고 기계화 해서 하는게 훨신 좋을것 같네요 스트라이크 볼판정 기계로 해서 정확하게했으면 하네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스트라페 10-05-22 22:55
   
기계로 교체하면 심판들은 뭐먹고살게될지 생각해본 ㅇㅅㅇ응...?
     
카울링 10-05-23 01:05
   
일자리 잃는건 맞겠죠.. 물론 심판들도 힘든건 알겠지만..

기계만큼은 아니어도 일관성있는 스트라이크존 확실한 safe out 판정을 원합니다 ㅠㅠ.
햄릿 10-05-23 18:37
   
아 이경길 보지 못해서. ㅎㄷㄷ
개인적인 의견인데 .. 이의견을 듣고 화내실분들 왠지 많으실꺼 같은데 심판의 오심도 가끔은 경기를 즐겁게 하는 매력이라고 생각해요 ㅠㅠ 뭐 그팀팬분들은 당사자들은 엄청 화나시겠지만요 ...
시원한똥줄… 10-05-23 19:49
   
전 야구 자체를 좋아해서 내가 응원하는 롯데 말고도 다른팀도 재미있는 경기는 꼭 챙겨보는데요
어제 그 경기 보면서 심판쉑 두산한테 돈먹었나 싶더군요
저런 편파판정을 없애기 위해서라도 어제 주심과 2루심은 퇴출되야 된다고 생각되네요
정말 너무심하게 편파판정하더군요
     
햄릿 10-05-23 23:53
   
헐.. 그정도였나요.. ㄷㄷ
사이토 10-05-25 21:01
   
지금 남은 LG팬들은 진정한 LG 팬들입니다. 팀에 몇십년간 애착을 가지고 계신.
웬만한 팬들 다 두산으로 옮겨 버렸으니까요. 쩝쩝... 
고로 햄릿이는 상황 안보고 함부로 말하지 말어..ㅡㅡ;  항상 일정 공식이 모든 상황에 적용되는건
아니니까..ㅡ.ㅡ;;
     
카울링 10-05-25 23:25
   
저도 유딩때부터 LG 팬.. 하.. 팀을 한번 바꾸기가 힘들더라고요..

이제는 머리를 비워두고 살아요 ㅋㅋㅋ
     
cherish 10-05-27 19:31
   
아 함부로 말하면 안됬는데... 죄송하네요 엘지팬분들께..
그런데 확실히 지금 엘지팬은 진정한 엘지팬이신듯..
          
카울링 10-06-01 23:11
   
그래도 오늘이겨서 5위 까지 올라간.. 은근 가을야구 기대해보네요 ㅜㅜ
 
 
Total 38,41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7030
153 [국내야구] 로이스터가 능력은 있는데... (14) ㅗㅗ 09-07 4108
152 [국내야구] 로이스터 정장 간지 (5) 대기만성 09-07 6593
151 [NPB] 구로다·이와무라·마쓰이, ML 떠나 나란히 일본 복귀 (4)   09-07 4172
150 [MLB] 추신수, 9회 짜릿한 결승 적시타...5타수 1안타 1타점 (4) 미츠하시 09-07 4002
149 [국내야구] 롯데 홍성흔 예쁜 딸 화리 ~ (4) 대기만성 09-07 3963
148 [기타] AG '최대 적수' 대만 대표팀, 최강 전력 구축 (3) 대기만성 09-07 3202
147 [국내야구] 제리 로이스터 감독, 내년에도 다시 한 번? (2) 대기만성 09-07 3404
146 [기타] 신개념 야구 (9) 대기만성 09-07 3442
145 광저우 야구 최종엔트리+내생각 (16) 박지송송송 09-06 3740
144 [MLB] 추신수 1타점 9/5 (4) 투레주루 09-06 3844
143 [NPB] 김태균1안타,1타점-9/5 (3) 투레주루 09-06 3420
142 [NPB] 이승엽 복귀전 첫안타 9/5 (2) 투레주루 09-06 3582
141 [MLB] 너클볼의 달인 웨이크필드 (7) 대기만성 09-05 4343
140 [국내야구] 롯데 사도스키의 손아섭 디스 ~ (12) 대기만성 09-04 4357
139 [NPB] 임창용 28세이브 (2010.9.3) 일본방송 (11) 투레주루 09-03 6938
138 [국내야구] 대성불패 구대성 은퇴식 (2) 대기만성 09-03 3544
137 [MLB] 추신수 16호 홈런 및 2루타 영상 !!! (09.03.) (8) 대기만성 09-03 7618
136 [NPB] 김태균 9.1 라쿠텐전 2타점 (3) 투레주루 09-02 3875
135 [NPB] 이혜천 복귀전 9/1 (2) 투레주루 09-02 3447
134 [NPB] 임창용 9.1 요미우리전 10회,11회등판 (2) 투레주루 09-02 3864
133 [국내야구] 양극화된 평가 (7) 6113 09-01 3537
132 [MLB] 추신수 1안타 1득점(8.31) (3) 투레주루 09-01 3611
131 [NPB] 임창용 요미우리전 1이닝 무실점(8.31) (7) 투레주루 09-01 4251
130 [국내야구] 선수들이 본 정규 시즌 1위, SK가 삼성보다 유리 zz 08-26 3812
129 [NPB] 임창용 27세이브! 동영상 (3) 오서방 08-26 6520
128 [NPB] 미국 스카우트, 임창용 연봉 600만 달러 가능- 아시아… (1) 대기만성 08-26 4536
127 [국내야구] 윤석민 사건은 윤석민 잘못보다는 ....................... (13) 피카츄 08-26 4189
 <  1411  1412  1413  1414  1415  1416  1417  1418  1419  14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