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0-05-25 20:34
[NPB] 성적 이전의 문제, 김태균....-_-;;
 글쓴이 : 대동단결
조회 : 4,832  


몸쪽 공의 약점이 드러난 이후 철저하게 공략당하고 있음.
문제는...전략의 중심이 없어 엄청나게 흔들리고 있다는 것.

야쿠르트전에서 단 2경기 안타가 없다고 몸쪽 대비해서 가벼운 배트로 바꿔 나왔을 때 기겁했음.
홈런타자가 몸쪽 공 공략이 안 된다고 자기 무기를 스스로 버리다니...

결과적으로 주니치 2차전에서 시작해서 현재 한신에 이르기까지 몸쪽공 때문에 완전 죽을 쑤고 있음.

주말 야쿠르트 전에서 2안타 2타점 올렸지만 롯데 타자가 20점을 낼 만큼 무너져 있던 투수니 잘 했다고 말 할만한 플레이도 아님.

오늘 한신전에 한 타석 나와서 못 치니까 또다시 전에 쓰던 무거운 배트로 바꿔서 나왔음.
이건 뭐 갈대도 아니고, 아예 상대 배터리한테 나 안타 못 쳐서 너무 걱정되요~ 하고 알려주는 꼴.

몸쪽을 잘 못치겠으면 그냥 피하면 됨. 몸쪽 공 정확하게 제구해서 막 삼진 잡는 투수는 일본에서도 그렇게 많지 않음. 지금 몸쪽으로만 오면 무서워서 막 손을 댐.

게다가 몸쪽을 너무 신경써서 바깥쪽 스트라이크는 멀어 보이는 현상이 발생, 스트라이크가 들어와도 멀거니 보고만 있음.

결과적으로 삼루 땅볼, 유격수 땅볼, 삼진 폭주중. 컨디션이 나쁘면 못칠 수도 있음. 다만 전략이 없이 저렇게 일희일비하는 타격을 계속 한다면 완전히 무너질 수도 있으니 조심해야 할 것.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사이토 10-05-25 20:56
   
어째 안 나오더라니 이런 문제가 있었구만..; 쩝 ; 일본애들 분석야구 무섭네 ;
아스트라페 10-05-25 21:01
   
분석야구... 김광현 일본한테 털린게 생각나네...
대동단결 10-05-25 21:06
   
배트를 마지막 타석에 또 바꿨어...-_-;; 덕분에 거리가 모자라서 바깥쪽 공이 배트 끝에 맞는데다, 몸쪽 공에 신경써서 완벽한 바깥쪽을 잡아 당기질 않나... 완전히 심각한 상태...
애신각라 10-05-25 23:04
   
이런건 심리적으로 보완을 해줘야 할듯...

어차피 3할친다는 생각으로 기다려야지..
발번역태희 10-05-26 00:29
   
계속 바꾸다보면 감이 더 없을텐데...
어쩐지 요즘 김태균 소식이 없더라니....
햄릿 10-05-26 02:16
   
아 다시 위긴가요.. 잘 극복하길.
음.... 10-05-26 14:02
   
머리속에서 홈런생각을 지워야 할듯....
두산빠 10-05-26 18:29
   
정말 요즘 경기보면 몸쪽 심하게 신경쓰는듯

 당연히 몸쪽으로온다고 생각하고 당겨칠준비부터 하는거같은데

타이밍이 늦고..

정말 몸쪽공때문에 죽을쑤네요
까치새끼 10-05-29 21:57
   
아시안게임까지 기다릴 수 없고 다시 김치버거 붐을 기대해 봅니다 ㅜㅜㅜ
글쿤 10-06-05 13:35
   
이러한 내용을 태균 블로그 댓글에 써주든 해야겟네요.
 
 
Total 38,53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9545
137 [MLB] 추신수 16호 홈런 및 2루타 영상 !!! (09.03.) (8) 대기만성 09-03 7660
136 [NPB] 김태균 9.1 라쿠텐전 2타점 (3) 투레주루 09-02 3912
135 [NPB] 이혜천 복귀전 9/1 (2) 투레주루 09-02 3484
134 [NPB] 임창용 9.1 요미우리전 10회,11회등판 (2) 투레주루 09-02 3910
133 [국내야구] 양극화된 평가 (7) 6113 09-01 3587
132 [MLB] 추신수 1안타 1득점(8.31) (3) 투레주루 09-01 3644
131 [NPB] 임창용 요미우리전 1이닝 무실점(8.31) (7) 투레주루 09-01 4290
130 [국내야구] 선수들이 본 정규 시즌 1위, SK가 삼성보다 유리 zz 08-26 3865
129 [NPB] 임창용 27세이브! 동영상 (3) 오서방 08-26 6574
128 [NPB] 미국 스카우트, 임창용 연봉 600만 달러 가능- 아시아… (1) 대기만성 08-26 4579
127 [국내야구] 윤석민 사건은 윤석민 잘못보다는 ....................... (13) 피카츄 08-26 4251
126 [국내야구] 고영민의 리얼한 연기력 ㅎㄷㄷ ~ (11) 대기만성 08-25 4260
125 [국내야구] 롯데 손아섭 “내 이상형은 최희 아나운서” zz 08-23 4110
124 [국내야구] 대만 언론, '대만전에 류현진 나온다' 비상 (1) zz 08-23 4450
123 [국내야구] 뻘줌한 가르시아 (7) 시나브로 08-23 4006
122 [NPB] 임창용 26세이브 (10) 투레주루 08-23 4316
121 [NPB] 김태균 20호 홈런 동영상 (8) 카울링 08-22 5092
120 [국내야구] 롯데 사도스키 " 홍성흔은 메이저리그에서도 활약할 … (2) 대기만성 08-21 4257
119 [국내야구] “로이스터 감독 재계약하라”, 롯데 팬 사흘 만에 10… (4) 대기만성 08-20 4030
118 [국내야구] 로이스터 자율 훈련, 야신 지옥 훈련 눌렀다? 대기만성 08-20 2988
117 [기타] 미 교포 야구 신동 " 내 꿈은 한국 대표 " (3) 시나브로 08-20 3838
116 [국내야구] 이대호와 류현진 (7) 대기만성 08-20 3479
115 [MLB] 김병현 (6) 대기만성 08-19 3813
114 [국내야구] 선동열 감독, "류현진이 마쓰자카보다 낫다" (2) 시나브로 08-18 3830
113 [국내야구] 롯데 지명된투수들이 표정이 안좋은이유 (7) 박지송송송 08-17 4308
112 [국내야구] [10대1 인터뷰] 김성근 감독 "삼성과 KS서 붙으면 SK가 … 대기만성 08-16 4038
111 [MLB] 8월14일 추신수 이범호 활약 모음 (7) 동영상 08-14 4260
 <  1421  1422  1423  1424  1425  1426  1427  14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