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1-05-09 20:49
[국내야구] 이번사건 관련해서 임태훈에 대한 오해가 있는 부분
 글쓴이 : zxczxc
조회 : 8,902  

간혹 전후관계 모르는 사람들이 
임태훈이 송지선 먹고버렸다고 소문내고 다녀서
송지선이 맘고생과 우울증으로 이번사건 터트린거라 생각하는 분이있는듯..






바로 이스샷이 이번 임태훈사건과 같이 퍼지면서 그런 소문이 생긴듯한데..


이글은 저번달초에 한 야구프로그램에서 
송지선이 "엘지는 류현진의 밥이였다" 라는 발언을 생방송중에 합니다.

여기에 화가난 엘지팬들이 송지선 싸이에 몰려가 항의를 하면서
몇몇 악플러들이 예전 이택근과 스캔들났던 일을 꺼내면서
"(이택근이) 먹다 버린년 주제에.어쩌고 저쩌고" 하며 송지선과 싸이댓글 키배를 뜨고
스샷처럼  "김석류는 70억(김태균을 말함) 인데 남편은 연봉얼마짜리로 생각하세요" 라 쓰니

송지선이 " 결혼하겠습니까. (이택근에게)먹다 버린년 이라는데 " 라고 되받아 치는 글이에요.


이택근과 예전에 있던 썸싱에 대해 엘지팬과 키배를 뜨다 나온말이 "먹다 버린년" 인데
임태훈과 다시 스캔들 터지면서 마치 "임태훈이 송지선먹었다고 떠벌리고 다녔다" 라는
 근거 없는 소문이 나돌게 되는 어처구니 없는 상황이 ...


송지선이 나쁜년이다 불쌍한년이다... 임태훈이 나쁜놈이다 불쌍한놈이다..
각기 다르게 해석하실테지만. 전혀 일어나지않고 왜곡된 일 또는 확인되지 않는 추측으로
이사건을 잘못된 시선으로 평가하는 사람이 없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11-05-09 21:32
   
저 루머의 사람과 임 선수가 동일인이 아니라는건 다 알고 있지않나????
이런걸로 오해는 없을듯...
     
zxczxc 11-05-10 00:14
   
임태훈이 소문냈다..라고 말하고 다니는 사람은
모두 "먹다버린년" 스샷 어디서 보고 와서는 말하는 사람들이라는..

밑에 "어깨왕임삿갓" 이란사람이 쓴글의 댓글봐도 그런사람 몇있잖음.ㅎ
소리바론 11-05-09 23:27
   
www.onlifezone.com/soul/textyle/6371809

저건 LG팬과의 키배에서 이택근 루머와 관련된 거라고 대부분 알고 있을테고 위에 사이트 가보면 삼성선수들이 디스 어쩌고 하는 게 나오는데 이건 뭔지 모르겠네요. 이걸 소문냈다는 증거라고 하는 사람들이 있던데요.
     
zxczxc 11-05-10 00:11
   
그짤방에 나온 행동 하나로 이번 임태훈-송지선 과 연결시키기엔 억지인거같은데.ㅎ
zcr 11-05-10 09:08
   
오해 없는데????
그리고 '먹다 버린 년' 이란 글귀가...
삿갓을 했던 어쨌던 이미 볼짱 다 본 사이라면 먹다 버린년과 일맥 상통한 의미 아님?
가령, 누가 어떤 여자를 장난삼아 사귀면서 실제 관계는 안가졌더라도 신체구조 다 탐닉하고 그랫다면..그 담날 그 여자 내가 자빠뜨렸다고 하면...누구나 다 그 여자 먹혔구나라고 생각하지 않음?
그럼 그 남자는 그 여자 먹엇다라고 생각할거고...
암튼 저 글귀에 당사자는 임씨가 아니지만...
임씨가 삿갓의 행동을 떠벌리고 다녔다면...
그건 다른 사람들이 알아듣기에 이미 그는 임씨가 먹었다라고 생각할거임..
고로, 먹다 버린년 이란 위에 글귀의 당사자는 다른 사람일지라도 임씨가 만약 떠벌렷다면...임씨의 언행자체도 누가 듣기에 '먹다 버린년'으로 알아 들음...
시간여행 12-02-16 00:24
   
잘보구 가여....
 
 
Total 37,45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45636
1002 [국내야구] 롯데 vs 한화 (2011년 8월 4일 경기) 하이라이트 IceMan 08-05 1633
1001 [국내야구] 넥센 vs 삼성 (2011년 8월 4일 경기) 하이라이트 IceMan 08-05 1422
1000 [국내야구] LG vs SK (2011년 8월 4일 경기) 하이라이트 IceMan 08-05 1356
999 [국내야구] 현재 주키치 남은 아웃카운트 5개 퍼팩트 상황!!!! (3) 바말 08-05 2169
998 [MLB] 야 이 햄버거보다 못한 놈아!| (2) 비추비 08-05 3468
997 [NPB] 이승엽 2루타, 3경기 연속(소프트뱅크전) (4) 바람난홍삼 08-05 3663
996 [국내야구] 오늘 꽃범호 선수가... (3) IceMan 08-04 1806
995 [국내야구] 프로야구 넥센 vs 삼성 (2011년 8월 3일 경기) 하이라이… (3) IceMan 08-04 1860
994 [국내야구] 프로야구 KIA vs 두산 (2011년 8월 3일 경기) 하이라이트 IceMan 08-04 1504
993 [국내야구] 프로야구 LG vs SK (2011년 8월 3일 경기) 하이라이트 IceMan 08-04 1472
992 [국내야구] 심수창 오늘 잘던지고 18연패 ㄷㄷ;;; (3) 다마젖소 08-03 2101
991 [국내야구] 야구팬들께 질문할게있음요 (6) 축구 08-03 1459
990 [NPB] 임창용 21세이브. 야쿠르트 1-0 주니치 (3) 바람난홍삼 08-03 2810
989 [NPB] 소프트뱅크 vs 오릭스 이승엽 하이라이트 (4) 바람난홍삼 08-03 4339
988 인터뷰 보면서 처음으로 눈물이... (4) 은공 08-02 2335
987 [국내야구] 신영언니 ㅜㅜ (2) 바말 08-02 1941
986 [국내야구] 감동의 한국야구가 일궈낸 1위!!! (5) exploringkorea 08-01 3726
985 [국내야구] 이장석은 미쳤어! (13) 은공 07-31 2298
984 [국내야구] “윤석민 보자”ML 스카우트 5일 인천 집결 (7) 크로우 07-31 2646
983 [NPB] '국민타자' 이승엽과 김태균의 차이 (10) IceMan 07-30 3334
982 [국내야구] 양승호 기사는 하루에 한껀 이상 꼭 뜨는듯;;; (3) 다마젖소 07-29 1769
981 [국내야구] 박정현이 프로야구 올스타전에 부른 애국가 동영상 (2) IceMan 07-29 2205
980 [기타] '日 강속구 투수' 이라부 히데키 美서 사망 (2) 크로우 07-29 2758
979 [MLB] [자동재생] 대단한 어깨 (12) 타투 07-27 4919
978 [NPB] 김태균, 계약 해지..20개월 日생활 정리 (19) IceMan 07-27 4588
977 [국내야구] kbo 프로야구팬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는지 궁금합… (4) 맙소사 07-26 1645
976 [국내야구] 올스타전 박정현 & 턱돌이 (3) IceMan 07-26 2773
 <  1351  1352  1353  1354  1355  1356  1357  1358  1359  136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