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1-05-09 23:37
이건 뭔가요?
 글쓴이 : 소리바론
조회 : 2,110  

이게 임태훈 사건과 관련 있는건지는 확실히 모르겠네요.
정황상 그리고 이것 때문에 임태훈이 소문내고 다녔다고 하던데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소리바론 11-05-09 23:42
   
이거 언제인지 아시는 분 있나요?
룰루랄라 11-05-10 00:06
   
오호라,,
코리아 11-05-10 00:16
   
뭐 마시는 시늉인가?
zxczxc 11-05-10 00:17
   
저행위가 구강성교 흉내인지도 확실치 않커니와.
설령 그렇다 해도 임태훈과 연결시킬 부분이 저영상에 있긴 한가요?
zxczxc 11-05-10 00:24
   
그리고 임태훈이 소문내고 떠벌려서 송지선이 그런거라면..

싸이글에 그부분이 언급되어야겠죠..

상식적으로 생각하면 그렇지않나요? ㅎ
소리바론 11-05-10 00:30
   
혀 집어넣고 저러는 거 보면 그 흉내는 확실한 거 같은데요.

물론 저게 임태훈과 어떻게 연결되는지는 모르겠구요. 그런 설이 있더라는 것이죠.
저게 두산과의 경기이거나 임태훈 등판시거나 하는 관련이 있으면 근거가 될 수도 있겠죠. 그래서 언제인지 궁금했을 뿐입니다.

근데 지금 분위기가 임태훈 선수가 소문낸 쪽으로 흘러가고 있던데, 억울한 부분이 있으면 임태훈 선수나 두산이 입장표명 하겠죠. 뭐 특별히 깔 필요도 쉴드치고 다닐 필요도 없을 것 같습니다.
코르쿤 11-05-10 04:59
   
혹시.. 1년간 다 잊고 지내던 송아나가 이제는 . 사적인 만남으로는 임과는 안엮기려고 마음 다 잡고
그럴 상황 아닌가?..그러다가 야구진행은 해야겠고..얼굴 표정관리 해가면서

이선수 저선수들도 송아나한테 호감 보이기도 했을거고..옆에서 지켜보던 임선수 괜히

뻔히 둘관계 자기들은 아는데. 송아나 철판깐거 보고 ..  작년이나 올해 들어서 주변 동료들한테

사적으로 소문낸게  일파만파 야구 선수들한테 까지 다 퍼진지도  모르지.........

연애때 그런경우 있잖아 처음에는 둘이 어물쩡 이상한 사이되다가 .그래도 정리되었다 싶다가도
괜히 남의 연애사 .다른 늠들이 찝쩍거리고  그걸 또 좋다고 히죽히죽 거리는 여친들 보면

빡~ 돌아 버리고 유치해 지는거 말야..
코르쿤 11-05-10 05:29
   
저건 삼성전때 인가.. 아마 삼성 관중과 삼성 선수 몇명의 디스로 보임.

관중들 삿갓쓰고 나오는 듯 ㅎ
 
 
Total 38,12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2835
1675 [국내야구] 역대 롯데 로고볼 모음... (3) 시간여행 02-14 3069
1674 [잡담] 몸개그 모음 (7) 디오나인 02-13 2550
1673 [MLB] 우익수앞 땅볼 아웃 모음 (4) 디오나인 02-12 4128
1672 [MLB] 트리플플레이 모음 (7) 디오나인 02-11 1970
1671 [MLB] 2011 호수비 탑10 (6) 디오나인 02-10 2690
1670 [국내야구] <프로야구> "700만 관객 돌파, 구장 확충이 필수" (3) 디오나인 02-09 1609
1669 [NPB] 아스카 키라라(AV배우), 다르빗슈와의 염문설에 '… (10) 디오나인 02-08 16622
1668 [국내야구] 한국야구 레전드 이승엽 박찬호 (3) 암코양이 02-08 1895
1667 [국내야구] 프로야구 억대 연봉선수 112명..평균 9천441만원 (4) 암코양이 02-08 1530
1666 [MLB] [박동희 in 캠프] 이와쿠마 히사시 “추신수와의 재대… (3) 폴인HAM 02-07 2402
1665 [WBC] 이치로 몸개그 - 까불면 개고생이얌~~ (6) 암코양이 02-07 3874
1664 [MLB] 추신수 수비모음 (8) 암코양이 02-07 2650
1663 [국내야구] KIA 한이닝 사이클링 홈런 (4) 암코양이 02-07 2165
1662 [기타] 내야 안타로 3루까지 (7) 디오나인 02-06 2774
1661 [기타] 다시보는 베이징 올림픽 결승전 하이라이트 일본방… (14) 디오나인 02-05 3184
1660 [국내야구] '한화맨' 박찬호, 적응력도 스타성도 최고 (3) 폴인HAM 02-04 1850
1659 [MLB] 2011년 메이저리그 진기명기(대부분호수비) 베스트100 (4) 디오나인 02-04 2614
1658 [MLB] 시애틀타임스, 추신수 트레이드 최악 5위 (4) 암코양이 02-03 2498
1657 [국내야구] 프로야구 난투극 베스트10 (10) 디오나인 02-03 1999
1656 [MLB] 이랜드 LA다저스 인수 추진 (12) 지송팍 01-30 2863
1655 [MLB] [인사이드MLB] 2012 최고의 중심타선은? (2) 암코양이 01-30 2519
1654 [국내야구] 최희섭 연봉 4억에서 1억7000만원. 무려 57.5%나 깎였다. (6) 암코양이 01-30 1936
1653 [기타] 호주 야구 구대성, 포스트시즌서 2세이브 암코양이 01-29 2189
1652 [국내야구] 박찬호 "김병현은 도인이라 성공할 것이다" 암코양이 01-29 1811
1651 [국내야구] 스스로 낮춘 김태균, 홈런왕은 승엽형 IceMan 01-29 1576
1650 [국내야구] 밝아진 최희섭, 방망이 잡는다 암코양이 01-29 1477
1649 [국내야구] SUN, "올 시즌, 삼성 빼고는 오리무중" 암코양이 01-28 1673
 <  1351  1352  1353  1354  1355  1356  1357  1358  1359  136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