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0-08-05 05:06
[NPB] 8월4일 임창용 이틀 연속 세이브추가
 글쓴이 : 동영상
조회 : 3,553  



주니치 드래건스전 도쿄 메이지진구구장 홈 경기 4-1 상황 등판.
1이닝 2피안타 1실점 1삼진 1볼넷 22세이브성공, 투구수 18개 최고구속 155km 평균자책점 1.57↑기록.
현재까지 일본프로야구 개인통산 100세이브에 -17개, 선동열 일본프로야구 98세이브 기록에 -15개차.
즐감하세요.^^


한국인 최다 세이브 기록.
임창용 (251세이브 = 168한국 + 83일본)
선동열 (240세이브 = 132한국 + 98일본)
구대성 (234세이브 = 224한국 + 10일본)
김용수 (227세이브)

한글자막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레스폴 10-08-05 05:46
   
임창용 한여름인데 잘하고 있네요^^
선동열감독의 기록도 깰 듯 ㅋ
네루네코 10-08-05 15:37
   
어휴...재방을 보면서도 가슴졸이네요;;;
라이브 보시던 분들 ㅋㅋ;;; 안봐도 비디오 ㅎㅎ
새옹지마 10-08-05 22:35
   
에구...방어율 쭈욱 올라갔네..
그래도 임창용선수 잘하고 있어요.
언제나 믿음직한 창용불패..
해외에서 고생하는거 연봉이나 많이 받고 좋은데로 가잣..ㅎㅎㅎ

동영상님 항상 좋은 영상 잘보고 있습니다...감사요..^^
뉴에셈5클… 10-08-05 23:23
   
잘보고 갑니다..... 근데 항상 리러브에 올라온뒤에 가생이에도 올라오는걸로 알았는데... 제가 잘못 알고 있는건지.... 암튼 자막 영상 감사합니다!!
오잉 10-08-06 18:19
   
제발 이번시즌 1점대방어율로 끝나길 바랍니다 ㅋㅋ~
 
 
Total 38,66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62844
136 [NPB] 김태균 9.1 라쿠텐전 2타점 (3) 투레주루 09-02 3955
135 [NPB] 이혜천 복귀전 9/1 (2) 투레주루 09-02 3526
134 [NPB] 임창용 9.1 요미우리전 10회,11회등판 (2) 투레주루 09-02 3953
133 [국내야구] 양극화된 평가 (7) 6113 09-01 3630
132 [MLB] 추신수 1안타 1득점(8.31) (3) 투레주루 09-01 3683
131 [NPB] 임창용 요미우리전 1이닝 무실점(8.31) (7) 투레주루 09-01 4338
130 [국내야구] 선수들이 본 정규 시즌 1위, SK가 삼성보다 유리 zz 08-26 3915
129 [NPB] 임창용 27세이브! 동영상 (3) 오서방 08-26 6629
128 [NPB] 미국 스카우트, 임창용 연봉 600만 달러 가능- 아시아… (1) 대기만성 08-26 4614
127 [국내야구] 윤석민 사건은 윤석민 잘못보다는 ....................... (13) 피카츄 08-26 4309
126 [국내야구] 고영민의 리얼한 연기력 ㅎㄷㄷ ~ (11) 대기만성 08-25 4319
125 [국내야구] 롯데 손아섭 “내 이상형은 최희 아나운서” zz 08-23 4149
124 [국내야구] 대만 언론, '대만전에 류현진 나온다' 비상 (1) zz 08-23 4483
123 [국내야구] 뻘줌한 가르시아 (7) 시나브로 08-23 4037
122 [NPB] 임창용 26세이브 (10) 투레주루 08-23 4355
121 [NPB] 김태균 20호 홈런 동영상 (8) 카울링 08-22 5121
120 [국내야구] 롯데 사도스키 " 홍성흔은 메이저리그에서도 활약할 … (2) 대기만성 08-21 4289
119 [국내야구] “로이스터 감독 재계약하라”, 롯데 팬 사흘 만에 10… (4) 대기만성 08-20 4069
118 [국내야구] 로이스터 자율 훈련, 야신 지옥 훈련 눌렀다? 대기만성 08-20 3020
117 [기타] 미 교포 야구 신동 " 내 꿈은 한국 대표 " (3) 시나브로 08-20 3888
116 [국내야구] 이대호와 류현진 (7) 대기만성 08-20 3510
115 [MLB] 김병현 (6) 대기만성 08-19 3861
114 [국내야구] 선동열 감독, "류현진이 마쓰자카보다 낫다" (2) 시나브로 08-18 3868
113 [국내야구] 롯데 지명된투수들이 표정이 안좋은이유 (7) 박지송송송 08-17 4347
112 [국내야구] [10대1 인터뷰] 김성근 감독 "삼성과 KS서 붙으면 SK가 … 대기만성 08-16 4067
111 [MLB] 8월14일 추신수 이범호 활약 모음 (7) 동영상 08-14 4286
110 [국내야구] 오늘은 외국인 Day . (5) ㅍㅣ카츄 08-13 3780
 <  1421  1422  1423  1424  1425  1426  1427  1428  1429  14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