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1-07-22 00:54
뉴스에 승엽이가 4번타자로 나와서 3안타 쳤다네요
 글쓴이 : 만류귀종
조회 : 2,892  

그렇다구요. ...

번역글이 있나 함 와봤는데 양사이트 다 조용하네요.

버려진듯 ㅡㅡ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괜찮아힘내 11-07-22 01:20
   
뭐 워낙 이승엽이 홈런쳤다. 몇 안타 쳤다 해도 그 다음 날 부터 줄창 아웃되는 경우가 많았으니까요. 기대하기 힘들죠. 사람들 관심 안 갖는게 당연. 하지만 최근 이승엽 타석 본 사람들은 알겠지만, 유인구, 볼에 헛스윙 안하는 이승엽입니다. 볼은 안치는 이승엽. 뭔가 근본적으로 바뀐 느낌이 있습니다. 타율이 2할 5푼 정도로 올라가면 사람들이 관심을 갖기 시작할 겁니다
필합 11-07-22 02:10
   
오카다?그놈의 쉐리가 잘쳐도 빼고 못쳐도 빼고
지맘대로 빼고 그러니까 관심이 점점없어지더ㅣ
요즘은 잘쳐도 그냥 묻히는듯..
비천호리 11-07-22 03:45
   
야구는 기록의 경기고 확률의 게임이죠.
지금 전반기 넘어가는 시점에서 승엽의 스텟은 언론이나 대중이 관심을 가질수가 없어요.
타국에서 고생하는건 알지만 그 많큼의 댓가는 받고서 활동하고 있죠.
고생하는것 보다 더 많이 받는건가...;;

하여간 야구는 기록이고 확률 입니다. 타율을 바꿔 말하면 확률이라는 건데, 지금 보세요.
누가 관심을 가질까요?
그냥 뉴스 나오는거 보고 음 그렇쿤 하는 정도뿐이 안됩니다. 지금의 승엽은.
samsara 11-07-22 10:57
   
3안타건 4안타건 팀이 이겨야 좋은 소식이고 전할만 한건데 3안타치고 진거잖아요. 이겨야 소식 전할맘이나고 번역을해도 할 맘이 날텐데
아라미스 11-07-22 19:17
   
이승엽의 상징은 홈런인데.. 안타는 기사 잘 안나죠..
월하낭인 11-07-23 01:18
   
^-^ 흐뭇한 내용이군요. 감사합니다.
겨러프 11-07-26 11:32
   
요즘 타율이 높아지고 있긴한데, 시즌 초가 아쉽네요
 
 
Total 38,40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6908
1959 [국내야구] ‘김경문표’ NC 야구의 두 가지 키워드, 공격과 경쟁 (1) 뭘꼬나봐 04-20 1327
1958 [국내야구] "전설 최동원"과 닮은꼴 최대성, "싸울 준비 됐다. (2) 뭘꼬나봐 04-20 1764
1957 [NPB] "4번타자 이대호, 드디어 깨어났다 日언론 (3) 뭘꼬나봐 04-20 1494
1956 [NPB] 3안타 4타점의 맹타… 일본 언론 "이대호, 드디어 깨… (1) Koroview 04-20 1526
1955 [국내야구] '막돼먹은?' 성훈씨가 깨닫게 해준 것은 암코양이 04-20 1417
1954 [국내야구] 걸그룹 프로야구 시구 비용은 (4) 암코양이 04-20 2051
1953 [국내야구] 오늘의 프로야구 (1) 승짱사랑 04-20 1744
1952 [국내야구] 류현진...불쌍(?).. (4) 네스카 04-20 1619
1951 [국내야구] [LG] 음..이기고도 표정관리해야하는...=.= (3) 루카투릴리 04-20 1643
1950 [국내야구] 오늘까지 팀순위 & 각 부분별 탑5 (5) 디오나인 04-19 1892
1949 [NPB] 이대호 오늘 3안타 4타점 호수비 영상 (15) 디오나인 04-19 9138
1948 [NPB] 이대호 2타점 2루타 영상 (10) 바람난홍삼 04-19 4588
1947 [NPB] 이대호 1타점 2루타 영상 (3) 바람난홍삼 04-19 2245
1946 [잡담] ?? 3안타 4타점이네? 김무영 불쌍.. (1) 네스카 04-19 1649
1945 [잡담] 2안타 3타점 이대호 ㅋㅋㅋ (1) 네스카 04-19 1511
1944 [잡담] 이대호 1타점 2루타~ (2) 네스카 04-19 1449
1943 [국내야구] 미스테리한 김별명의 타격기록 (3) 디오나인 04-19 1800
1942 [국내야구] 오늘의 프로야구 (4) 승짱사랑 04-19 2010
1941 [국내야구] [LG] 아...이겨서 다행이다..=.= (4) 루카투릴리 04-18 1421
1940 [국내야구] 오늘까지 팀순위 & 각 부분별 탑5 (5) 디오나인 04-18 1755
1939 [국내야구] 한화찬호 (13) 골아포 04-18 1668
1938 [MLB] 추신수 오늘 2타점 적시타 영상 (11) 디오나인 04-18 3302
1937 [잡담] 1루수가 누구야?,,,,,,마자....ㅋㅋㅋㅋㅋㅋㅋ (4) 맙소사 04-18 2352
1936 [국내야구] 박찬호의 과제 ‘왼손과 투구수 100개를 넘어라. 뭘꼬나봐 04-18 1372
1935 [국내야구] 김병현, 퓨처스 두산전서 홈런 포함 3이닝 3자책. 뭘꼬나봐 04-18 1507
1934 [국내야구] SUN 계보 잇는 윤석민의 '괴물 DNA' (2) 암코양이 04-18 1284
1933 [국내야구] 오늘의 프로야구 (3) 승짱사랑 04-18 1687
 <  1351  1352  1353  1354  1355  1356  1357  1358  1359  136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