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1-08-03 20:41
[국내야구] 야구팬들께 질문할게있음요
 글쓴이 : 축구
조회 : 1,559  

사실 난 축빠라 야구에 대해 잘모르는데
개인적으로 k리그<프로야구라 생각함
근데 축구인프라는 좋아지고 유소년팀은 많아지는데
프로야구는 왜 고교팀이 점점줄고 인프라가 안좋은가요??뉴스에도 나오던데....
야구동호회는 느는데 제대로된 경기장이 없다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바말 11-08-03 21:32
   
우선 고교야구숫자가 엄청나게 적어요

인프라를 늘리기위해서는 각 학교마다 야구장을 건설해서 야구부를 만들면 됩니다

일본처럼요 하지만 이게 쉽지는 않죠...

돈이 많이들죠

만약 일본처럼 야구장숫자가 많아지고 하면 인프라는 늘겠지요
유캔세이 11-08-03 23:08
   
윗분 말씀대로 사회적인 측면에서 봤을때는 새롭게 지을 학교에 야구장을 만들면 됩니다.
돈은 좀 들어도 사전에 부지 확보만 하면 기존에 있던 학교에 야구장 확장하는것보다 훨씬 돈이 들 들어가요. 그렇다고 적은돈이란 뜻 아니구요.
사실 국가나 지자체에서 택지개발하면서 운동시설이나 근린공원 같은 면적에 야구장은 거의 없죠.
축구장이나 농구장은 많아도 말이죠.
야구장은 축구장보다도 훨씬 설치비용이 많이들거든요. 축구장처럼 야구장에 딱 맞는 크기만 필요한것이 아니라.
여분의 빈공간도 조성해야 하고. 거기에다가 야구공이 많이 위험하기 때문에 펜스도 별도로 설치해야 하죠.
또 시간이 지나면 펜스 관리도 해야하고 바람이나 태풍에 자주 넘어지는 경우도 있어서 재설치 비용도 생기는 경우 있죠.
크리스탈 11-08-04 08:31
   
야구장이 많이 적긴 적죠 일본은 거의 사회인 야구팀이 야구장 하나씩 보유하고 있다고 들었는데...그럼 야구장수가 엄청난거죠...;;; 빨리 야구장 믾이 지어주면 좋겟네여..
가네샤 11-08-04 12:27
   
제가 생각했을때 가장 큰 차이는 가구 부담 비용의 차이인거 같아요.

아이가 축구를 하겠다 하면 축구화만 사줘서 보내도 된다쳐도 야구는 방망이 글러브 에 각종 보호구까지 돈이 엄청 들거든요. 상대적으로 대중화 되어있는 축구에 비해 장비 단가도 매우 비싸구요.

두번째로는 후원의 차이인거 같아요.
뭐 축구 같은 경우엔 기업 후원이 많이 들어온다는 장점이 있죠. 현대 제철고라든가 프로 축구 팀에서 유스 지원을 많이 해주자나요. 야구는 그런게 없죠. 원래 지역 연고제 할땐 장래의 선수를 미리미리 키운다는 의미로다가 투자를 했는데 야구하는 학교가 특정지역에 몰려있다보니 선수 수급의 불균형 문제가 생기고 해서 드래프트제로 바꿨다죠.

문제는 드래프트제도로 바꾸고 나선 어차피 유스팀에 지원해봐야 드래프트는 딴 팀에서 지명해간다고 생각해서 지역 후원이 중단된거나 마찬가지라더군요. 박주영 이청용 같은 선수들이 프로팀의 지원을 받아서 무럭무럭 자란것에 비하면 아쉽네요.
     
가네샤 11-08-04 12:29
   
뭐 야구 장비 가격에 태클 거실까봐 미리 말씀드리는데 야구도 심하게 말하면 방망이랑 글러브만 있으면 되는거 아니냐 라고 하시겠지만 글러브도 외야수용 내야수용 투수용 포수용 다 틀리고 왼손 오른손잡이 다 틀립니다. 방망이도 무게랑 조금씩 다 틀려요. 한놈이 방망이 갖구오면 돌려쓰자 이런건 정말 꼬꼬마 동네야구 얘기임
몽상가 11-08-06 19:43
   
야구장이 너무 적습니다 적어요...

적어도 동대문 구장은 철거하지 않았으면 했는데 말입니다...

그야말로 옛 야구의 추억이 고스란히 담겨져 있는 멋진 운동장이 였는데 말입니다

지금도 동대문 가면 항상 뭔가 씁쓸 합니다...
 
 
Total 38,41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6975
1960 [MLB] [동영상] 콜론의 38구 연속 스트라이크 (4) 디오나인 04-20 6420
1959 [국내야구] ‘김경문표’ NC 야구의 두 가지 키워드, 공격과 경쟁 (1) 뭘꼬나봐 04-20 1328
1958 [국내야구] "전설 최동원"과 닮은꼴 최대성, "싸울 준비 됐다. (2) 뭘꼬나봐 04-20 1764
1957 [NPB] "4번타자 이대호, 드디어 깨어났다 日언론 (3) 뭘꼬나봐 04-20 1494
1956 [NPB] 3안타 4타점의 맹타… 일본 언론 "이대호, 드디어 깨… (1) Koroview 04-20 1526
1955 [국내야구] '막돼먹은?' 성훈씨가 깨닫게 해준 것은 암코양이 04-20 1417
1954 [국내야구] 걸그룹 프로야구 시구 비용은 (4) 암코양이 04-20 2051
1953 [국내야구] 오늘의 프로야구 (1) 승짱사랑 04-20 1744
1952 [국내야구] 류현진...불쌍(?).. (4) 네스카 04-20 1619
1951 [국내야구] [LG] 음..이기고도 표정관리해야하는...=.= (3) 루카투릴리 04-20 1643
1950 [국내야구] 오늘까지 팀순위 & 각 부분별 탑5 (5) 디오나인 04-19 1892
1949 [NPB] 이대호 오늘 3안타 4타점 호수비 영상 (15) 디오나인 04-19 9138
1948 [NPB] 이대호 2타점 2루타 영상 (10) 바람난홍삼 04-19 4588
1947 [NPB] 이대호 1타점 2루타 영상 (3) 바람난홍삼 04-19 2245
1946 [잡담] ?? 3안타 4타점이네? 김무영 불쌍.. (1) 네스카 04-19 1649
1945 [잡담] 2안타 3타점 이대호 ㅋㅋㅋ (1) 네스카 04-19 1511
1944 [잡담] 이대호 1타점 2루타~ (2) 네스카 04-19 1449
1943 [국내야구] 미스테리한 김별명의 타격기록 (3) 디오나인 04-19 1800
1942 [국내야구] 오늘의 프로야구 (4) 승짱사랑 04-19 2010
1941 [국내야구] [LG] 아...이겨서 다행이다..=.= (4) 루카투릴리 04-18 1421
1940 [국내야구] 오늘까지 팀순위 & 각 부분별 탑5 (5) 디오나인 04-18 1755
1939 [국내야구] 한화찬호 (13) 골아포 04-18 1668
1938 [MLB] 추신수 오늘 2타점 적시타 영상 (11) 디오나인 04-18 3302
1937 [잡담] 1루수가 누구야?,,,,,,마자....ㅋㅋㅋㅋㅋㅋㅋ (4) 맙소사 04-18 2352
1936 [국내야구] 박찬호의 과제 ‘왼손과 투구수 100개를 넘어라. 뭘꼬나봐 04-18 1372
1935 [국내야구] 김병현, 퓨처스 두산전서 홈런 포함 3이닝 3자책. 뭘꼬나봐 04-18 1507
1934 [국내야구] SUN 계보 잇는 윤석민의 '괴물 DNA' (2) 암코양이 04-18 1284
 <  1351  1352  1353  1354  1355  1356  1357  1358  1359  136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