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자동차 게시판
 
작성일 : 17-04-05 12:28
[자동차] 사이드미러, 어떻게 맞춰 놓아야 할까
 글쓴이 : 경계의저편
조회 : 996  

자동차의 백미러를 적절히 조절해서 맞춰 놓으면 최첨단 사각지대 모니터링 시스템

(blind spot monitoring system)이나 새로 출시된 하루종일 작동하는 후방 카메라를 갖추고 

있지 않더라도 자신의 차 뒤에 무엇이 있는지 어떤 상황인지를 항상 볼 수 있도록 해줄 것이다. 

백미러를 올바르게 맞춰 놓는 방법이 정말 있을까? 사이드 미러에 있어서는 분명히 

올바르게 조절해 놓는 방법이 있다.  


많은 운전자들이 차 옆의 넓게 트인 곳을 보려고 사이드 미러를 조절할 것이다. 

왜 그렇게 하는 걸까? 아마도 차 뒤쪽을 계속 지켜보고 있지 않다가, 뒤에 오던 차가 

시야에서 사라지는 것이 걱정이 되는가보다... 이처럼 하는 것은 사실 사이드 미러의 

시야를 제한한다. 사이드 미러의 방향을 좀 더 밖을 향하도록 틀면, 눈에 보이지 않았던 

또 다른 차들을 볼 수 있게 된다.  


7d034fd6ad840b45aa10b2a117a79e7f_20170208161320_xturzcxs.jpg

아래의 순서를 따라, 사이드 미러를 알맞게 조절해 보자.   

운전자석을 원하는 대로 조절해 자리잡고 왼쪽으로 살짝 몸을 기대도록 한다.  

  • 사이드 미러를 내다보고 조절해서, 미러가 차의 뒤쪽 모서리만을 보여주도록 만든다. 
  • 그런 후, 반대로 몸을 오른쪽으로 약간 기대고 같은 방법으로 오른쪽 사이드 미러도 조절한다. 
  • 이 방법은 대부분의 경우는 직직이지만, 만약 후진을 하거나 주차를 한다면, 양쪽 미러의 시야를 
  • 완전히 확보해준다.

  • 이 방법으로, 3차선 도로에서 자신의 차 뒤에 있는 차는, 적어도 한 쪽 미러에서는 보여져야만 한다. 또, 만약 어떤 차가 오른쪽으로 지나갈 때, 그 차는 오른쪽 사이드 도어 미러에서 사라지자마자 
  • 오른쪽 창문에 비춰져 지나가야만 한다.     


  • 최첨단 기능들은 좋지만, 운전자들은 기능들에 상관없이 여전히 사각지대를 확인해야만 하고, 
  • 보기 위해 있는 모든 것을 보기 위해 미러를 알맞게 조절해서 맞춰야 한다. 

7d034fd6ad840b45aa10b2a117a79e7f_20170208161513_jpnsmdtv.jpg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돌배 17-04-07 17:59
 
저도 제 차 안 보이게 세팅합니다. 그러니 사이드미러의 사각이 확 줄어들더군요.
돌배 17-04-07 17:59
 
처음에는 불안했는데 일단 익숙해지고 나니 좋더군요.
 
 
Total 36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자동차 게시판입니다. 가생이 01-01 3742
366 [자동차] 중고 쏘나타 (4) 족발차기 04-25 911
365 [자동차] 미래자동차의 대해 애기해봅시다 (5) 족발차기 04-25 238
364 [자동차] 제 차를 팔려고 하는데요...아반테MD (3) 만두기 04-24 481
363 [자동차] 오늘 퇴근길 접촉사고를 목격했습니다... (6) 선괴 04-20 1219
362 [자동차] 내차 팔고 싶은데 어디서 팔까요? (5) 거친뱃사람 04-18 1197
361 [자동차] 오늘은 실내 등을 바꿔보았습니다. (4) 선괴 04-16 865
360 [자동차] 이번 페이스리프트된 소나타 내릴까 하는데.. (27) 허스키슛 04-15 1515
359 [자동차] 세타2 엔진 리콜 조작, 최고위층 비호·은폐 의혹 (4) 앵두 04-12 2194
358 [자동차] 카셰어링 신청할건데 투싼 vs 스포티지 (4) 촬철스 04-10 1190
357 [자동차] 리콜대상 (8) 왜날쀍 04-07 1623
356 [자동차] 현대차 세타엔진 리콜하네요? (2) 후아앙 04-07 1733
355 [자동차] 장거리에 보기 쉬운 네비게이션 어플이 있을까요? (5) 카리스마은 04-06 1238
354 [자동차] 혼다도 승용 계열은 이쁜데 rv suv는 진짜 별로 (7) 왜날쀍 04-05 1379
353 [자동차] 그랜저IG VS K7 VS 임팔라 VS SM7 VS 렉서스 ES350 써킷 배틀 (7) 로드리게쓰 04-05 1728
352 [자동차] 간단한 자동차 점검 방법은? (1) 경계의저편 04-05 856
351 [자동차] 사이드미러, 어떻게 맞춰 놓아야 할까 (2) 경계의저편 04-05 997
350 [자동차] 아우디, 2019년 Q4 출시 예정 경계의저편 04-05 901
349 [자동차] 근래에 참 못생겼다고 느껴지는... (2) 왜날쀍 04-05 1365
348 [자동차] 독일택시 (5) 왜날쀍 04-05 1399
347 [자동차] 14년 된 테슬라, 114년 포드를 넘었다 (1) conelius2030 04-04 1226
346 [자동차] 한순간에 인생망함 ... (1) RoadRunner 04-04 1605
345 [자동차] 2017년 3월 국내자동차 판매량.. 왜날쀍 04-04 1028
344 [자동차] 시드 3세대 위장 왜날쀍 04-04 832
343 [자동차] 10년전 디시 힛갤 짤 왜날쀍 04-03 764
342 [자동차] 현대차, 소형 SUV 신차 '코나'로 확정 (8) 왜날쀍 04-03 1697
341 [자동차] 자동차 2 종 중 당신의 선택(추천)은? (6) 복면일까 04-02 1055
340 [자동차] 완성체 쉐슬람 (7) 왜날쀍 04-02 159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