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자동차 게시판
 
작성일 : 17-04-05 12:33
[자동차] 간단한 자동차 점검 방법은?
 글쓴이 : 경계의저편
조회 : 3,178  

1. 시동을 건 직후
"찍찍찍"하며 연속적인 고음이 나다가 몇 분 후 사라진다. "삐그덕 삐그덕 딸딸딸"거리는 
음이 같이 들리기도 한다. 엔진 룸 안 고무밸트가 미끄러지고 있거나 낮은 온도 때문에 
딱딱해진 각종 장치의 윤활제가 역할을 제대로 못하고 있는 경우이다. 밸트상태를 확인하고 
장력을 조절한 후 새로운 윤활제를 뿌려주면 된다. 더불어, 엔진오일을 언제 교환했는가도 
확인해 보도록 한다. 밸브(Valve) 간극을 조절하는 어떤 장치에 제대로 윤활유가 공급되지 
않는 경우로서 위와 유사한 이상음이 한 동안 들릴 수도 있다.

2. 가속ㆍ감속 중
출발 직 후 "치치치"하는 약한 음이 들리다가 10분쯤 후에는 들리지 않을 때는 브레이크에 눈에 
안보이는 녹이 생긴 경우로서 대부분은 큰 문제가 안 되지만, 주행 중 제동시 그런 음이 들리거나 
"삑삑"거린다면 브레이크 마찰재를 교환해야 한다는, "약속된 신호음"으로 이해를 해도 좋다. 
가속시 "꺄르릉"거리는 음은, 특히 휘발유엔진에 있어서 제대로 연소가 이루어지지 않음을 
알려주는 신호이다. 아마도 연비도 무척 안 좋아진 상황일 것이다. 이 때는 정비업소를 방문하고 
최소한 ⓐ 점화계통, ⓑ 연료공급계통을 확인해 달라고 하는 것이 좋다. 급선회시 자동차 차체는 
어느 정도 변형과 복원을 반복하게 되는데 이 때 내장제들 결합부에서 단발성 잡소리가 날 수도 
있음을 기억하도록 한다.

3. 운행 중
U턴을 할 때 "따르륵"하는 크고 둔한 음이 들릴 수 있다. 등속조인트라는 부품의 보호 고무관이 
파손되고 안의 윤활제가 누출되어 금속끼리 마찰을 하는 경우로서 빠른 시일 내 교환해야 한다. 
과속방지턱을 넘어갈 때, "삐그덕"거리는 음(혹은 그런 느낌)이 있을 수 있다. 이는 하체 부품들의 
틈이 벌어지고 완충체의 상태가 나빠진 경우로서 비나 눈이 오는 날에는 수분이 틈새를 메워주기 때문에 새차처럼 조용해지기도 한다. 이것 역시 부품을 교환할 수 밖에는 없다.

터널이나 시멘트 벽이 있는 곳을 주행할 때가 있다. 이 때는 재빨리 창문을 열고 내차에서 나는 
소리의 "반향음"을 확인해 보길 권한다. "톡! 톡! 톡!"하며 차량 속도에 따라 변하는 음이 들릴 
경우는 바퀴에 이물질(돌, 유리, 못)이 끼어 있는 경우로서 위험할 수 있으니 나중에 확인해 
봐야한다. "부우응~"하는 저음이 크게 들린다 싶으면, 배기관과 소음기에 구멍이 생겨 
그럴 것이라고 생각하고 "자글자글"거리는 음이 지속적으로 들린다면 타이어 편마모
(손으로 만져보아 꺼끌거리는 느낌이 있을 경우)를 의심해 봐야 한다. 
휠-얼라인먼트 작업이 필요하다.

한편, 후진할 때 나는 "웽웽"거리는 음은 수동변속기의 경우는 일부러 그렇게 해 놓은 것으로 
이해하면 되고 기타의 경우 앞으로 진행할 때 그런 소리가 나면 안 된다. 변속장치나 동력을 
전달하는 장치에 큰 문제가 있는 경우이니 빨리 정비업소를 방문해야 한다. 이상 언급된 
것들외에도 계기판장치에서 소리가 나는 경우, 릴레이라고 불리우는 전기장치에서
 "딱 딱"거리는 작동음이 들리는 등 다양한 소음요인들이 있다. 

내차관리의 키포인트는 "며칠 전의 상태와 무엇이 다를까?"라는 관찰 습관이다. 
소리는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단서라는 점을 기억하도록 한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Joker 17-04-06 19:19
 
좋은 게시물 고맙습니다
 
 
Total 55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자동차 게시판입니다. 가생이 01-01 20406
558 [자동차] 현대·기아차, 사상 최초 유럽서 ‘밀리언셀러’ 오른다 (15) 스크레치 05-18 2533
557 [자동차] 현대車, 대형 사고 막은 투스카니 의인에 “벨로스터 선… (9) 스크레치 05-16 1616
556 [자동차] 현대·기아차, 브라질·러시아 ‘쾌속 질주’ (2) 스크레치 05-15 1278
555 [자동차] [경]뉘르브루크링 24시 i30N TCR 클래스 2위[축] (4) 고고싱 05-13 1127
554 [자동차] 기아차 ‘니로 EV’ 첫선… 1회 충전 380㎞ 주행 (1) 스크레치 05-13 1112
553 [자동차] 싼타페TM보다 먼저 나온 바오준510 가격이 천만원 미만 (13) 디저 05-12 1833
552 [자동차] 국산 고성능의 시작 '벨로스터 N' (8) 스크레치 05-09 2224
551 [자동차] 현대차, 소형SUV ‘코나’도 고성능 ‘N’으로 출시 (4) 스크레치 05-09 1427
550 [자동차] 전기차 루시드모터스 어떤가요?? 나이쓔 05-09 747
549 [자동차] 현대차 아이오닉, 이스라엘서 첫 '베스트셀링카' … (1) 스크레치 05-08 1313
548 [자동차] 예전에 범칙금 안낸거 있는데 어떻게 해야 하죠? (4) 몰빵 05-08 860
547 [자동차] 확실히 현대기아가 자동차에 많이 신경쓴다는걸 느낌 (5) Preussen 05-07 2017
546 [자동차] 현대차 ‘벨로스터 N’ 데뷔… 최고출력 275마력 수준급 … (6) 스크레치 05-03 2841
545 [자동차] 현대∙기아차 4월 中 판매 2배 급증…회복세 뚜렷 (1) 스크레치 05-03 1677
544 [자동차] 니로 리콜 편지 날라왔넹 동동주 05-02 1304
543 [자동차] [펌] 자동차보험, 조금이라도 알뜰하게 가입하는 방법 (2) 뿅뿅E 04-30 1379
542 [자동차] 현대·기아차, 유럽서 BMW 제치고 점유율 6위 '껑충' (16) 스크레치 04-29 3148
541 [자동차] 이정도면 로고 디자인 바꿀필요가 있긴한듯 (7) 다라지 04-26 3156
540 [자동차] 세계 10대 자동차엔진 (2018년) (8) 스크레치 04-25 3339
539 [자동차] 2017년에 나온 중국 바오쥔510 이 산타페 tm이랑 흡사하네… (2) 디저 04-25 2410
538 [자동차] 트래픽 브레이크를 아십니까? (3) 오캐럿 04-24 1423
537 [자동차] 말도 안돼는 중고차 사이트들.. (12) 개개미 04-20 3785
536 [자동차] 스팅어 vs 파나메라 vs 640i (19) 전쟁망치 04-16 3702
535 [자동차] MINI(미니)에 대해 궁금한거 사항 모두 물어봐주세요~ (14) 미니미니2 04-12 2475
534 [자동차] 특허 걸린 신기한 튜닝 브레이크 (12) 내너구리 04-06 5534
533 [자동차] 운전 신급 만이 가능한 숲속 200km 돌파 질주 (20) 전쟁망치 04-02 5783
532 [자동차] i30N vs 골프GTI (6) 전쟁망치 04-01 382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