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자동차 게시판
 
작성일 : 17-04-05 12:33
[자동차] 간단한 자동차 점검 방법은?
 글쓴이 : 경계의저편
조회 : 1,732  

1. 시동을 건 직후
"찍찍찍"하며 연속적인 고음이 나다가 몇 분 후 사라진다. "삐그덕 삐그덕 딸딸딸"거리는 
음이 같이 들리기도 한다. 엔진 룸 안 고무밸트가 미끄러지고 있거나 낮은 온도 때문에 
딱딱해진 각종 장치의 윤활제가 역할을 제대로 못하고 있는 경우이다. 밸트상태를 확인하고 
장력을 조절한 후 새로운 윤활제를 뿌려주면 된다. 더불어, 엔진오일을 언제 교환했는가도 
확인해 보도록 한다. 밸브(Valve) 간극을 조절하는 어떤 장치에 제대로 윤활유가 공급되지 
않는 경우로서 위와 유사한 이상음이 한 동안 들릴 수도 있다.

2. 가속ㆍ감속 중
출발 직 후 "치치치"하는 약한 음이 들리다가 10분쯤 후에는 들리지 않을 때는 브레이크에 눈에 
안보이는 녹이 생긴 경우로서 대부분은 큰 문제가 안 되지만, 주행 중 제동시 그런 음이 들리거나 
"삑삑"거린다면 브레이크 마찰재를 교환해야 한다는, "약속된 신호음"으로 이해를 해도 좋다. 
가속시 "꺄르릉"거리는 음은, 특히 휘발유엔진에 있어서 제대로 연소가 이루어지지 않음을 
알려주는 신호이다. 아마도 연비도 무척 안 좋아진 상황일 것이다. 이 때는 정비업소를 방문하고 
최소한 ⓐ 점화계통, ⓑ 연료공급계통을 확인해 달라고 하는 것이 좋다. 급선회시 자동차 차체는 
어느 정도 변형과 복원을 반복하게 되는데 이 때 내장제들 결합부에서 단발성 잡소리가 날 수도 
있음을 기억하도록 한다.

3. 운행 중
U턴을 할 때 "따르륵"하는 크고 둔한 음이 들릴 수 있다. 등속조인트라는 부품의 보호 고무관이 
파손되고 안의 윤활제가 누출되어 금속끼리 마찰을 하는 경우로서 빠른 시일 내 교환해야 한다. 
과속방지턱을 넘어갈 때, "삐그덕"거리는 음(혹은 그런 느낌)이 있을 수 있다. 이는 하체 부품들의 
틈이 벌어지고 완충체의 상태가 나빠진 경우로서 비나 눈이 오는 날에는 수분이 틈새를 메워주기 때문에 새차처럼 조용해지기도 한다. 이것 역시 부품을 교환할 수 밖에는 없다.

터널이나 시멘트 벽이 있는 곳을 주행할 때가 있다. 이 때는 재빨리 창문을 열고 내차에서 나는 
소리의 "반향음"을 확인해 보길 권한다. "톡! 톡! 톡!"하며 차량 속도에 따라 변하는 음이 들릴 
경우는 바퀴에 이물질(돌, 유리, 못)이 끼어 있는 경우로서 위험할 수 있으니 나중에 확인해 
봐야한다. "부우응~"하는 저음이 크게 들린다 싶으면, 배기관과 소음기에 구멍이 생겨 
그럴 것이라고 생각하고 "자글자글"거리는 음이 지속적으로 들린다면 타이어 편마모
(손으로 만져보아 꺼끌거리는 느낌이 있을 경우)를 의심해 봐야 한다. 
휠-얼라인먼트 작업이 필요하다.

한편, 후진할 때 나는 "웽웽"거리는 음은 수동변속기의 경우는 일부러 그렇게 해 놓은 것으로 
이해하면 되고 기타의 경우 앞으로 진행할 때 그런 소리가 나면 안 된다. 변속장치나 동력을 
전달하는 장치에 큰 문제가 있는 경우이니 빨리 정비업소를 방문해야 한다. 이상 언급된 
것들외에도 계기판장치에서 소리가 나는 경우, 릴레이라고 불리우는 전기장치에서
 "딱 딱"거리는 작동음이 들리는 등 다양한 소음요인들이 있다. 

내차관리의 키포인트는 "며칠 전의 상태와 무엇이 다를까?"라는 관찰 습관이다. 
소리는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단서라는 점을 기억하도록 한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Joker 17-04-06 19:19
 
좋은 게시물 고맙습니다
 
 
Total 38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자동차 게시판입니다. 가생이 01-01 5192
380 [자동차] 2017 쏘나타 하이브리드 급발진 영상 (7) RoadRunner 05-24 364
379 [자동차] 저희 집 앞에서 단순 접촉사고가 났나봅니다. (4) 선괴 05-15 1564
378 [자동차] 쉐보레 아베오 세단 괜찮은 차인가요? (12) 보라돌이 05-13 2135
377 [자동차] 스팅어 배기음 (8) RoadRunner 05-13 2711
376 [자동차] 코나 디자인 나왔습니다. (8) RoadRunner 05-11 2732
375 [자동차] 중고 소형차 (6) 족발차기 05-09 1901
374 [자동차] 워셔액의 위험성 (이제 수도물에 퐁퐁 풀어서 쓰렵니다.) (9) 견룡 05-07 3663
373 [자동차] 르노삼성거 한번 타봤는데요 이게 참 불편하네요.. (6) 선괴 05-06 2772
372 [자동차] 자동차 리뷰 어디꺼 보시나요 ? (9) RoadRunner 05-05 1374
371 [자동차] 현대 코나 출시일 결정 (2) 모터19 05-02 5888
370 [자동차] 중소기업 자동차 회사 (8) 족발차기 05-01 3092
369 [자동차] 현대 i40 왜건 (7) 동동주 04-30 2765
368 [자동차] K5 핸들 잠김 의심 사건 목격 (6) 트루세이버 04-30 2030
367 [자동차] 현대기아차 '세타2엔진' 미국은 리콜사태, 국내차… (3) 앵두 04-28 2497
366 [자동차] 중고 쏘나타 (4) 족발차기 04-25 2865
365 [자동차] 미래자동차의 대해 애기해봅시다 (7) 족발차기 04-25 1314
364 [자동차] . (3) 만두기 04-24 1415
363 [자동차] 오늘 퇴근길 접촉사고를 목격했습니다... (6) 선괴 04-20 2560
362 [자동차] 내차 팔고 싶은데 어디서 팔까요? (5) 거친뱃사람 04-18 2439
361 [자동차] 오늘은 실내 등을 바꿔보았습니다. (6) 선괴 04-16 1856
360 [자동차] 이번 페이스리프트된 소나타 내릴까 하는데.. (30) 허스키슛 04-15 2800
359 [자동차] 세타2 엔진 리콜 조작, 최고위층 비호·은폐 의혹 (4) 앵두 04-12 3243
358 [자동차] 카셰어링 신청할건데 투싼 vs 스포티지 (4) 촬철스 04-10 2174
357 [자동차] 리콜대상 (8) 왜날쀍 04-07 2517
356 [자동차] 현대차 세타엔진 리콜하네요? (2) 후아앙 04-07 2660
355 [자동차] 장거리에 보기 쉬운 네비게이션 어플이 있을까요? (6) 카리스마은 04-06 2180
354 [자동차] 혼다도 승용 계열은 이쁜데 rv suv는 진짜 별로 (8) 왜날쀍 04-05 232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