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자동차 게시판
 
작성일 : 17-05-06 10:32
[자동차] 르노삼성거 한번 타봤는데요 이게 참 불편하네요..
 글쓴이 : 선괴
조회 : 7,056  

2ihUd017svc1rkfazcc27e38_dofqni.jpg
 
어제가 어린이날이었죠. 오랜만에 가족이 전부 휴일이어서 이참에 다 같이 영화를 보러가게 되었습니다.
영화는 가디언즈오브갤럭시를 보러갔습니다. 어머니나 여동생은 영화 재밌다고 했지만 아버지는 이런 걸 뭐하러 돈주고 보냐고 하셨죠. 사실, 아버지성격하고는 잘 맞지않는 영화긴 했어요.
음 그리고 근처 식당에서 밥을먹는데 아버지가 소주 몇잔 하셨죠. 음주운전은 안되니까 결국 집으로 올때는 제가 운전대를 잡게 되었는데요....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개인적으로 참 불편한 차였습니다.
 
 아버지 차가 르노삼성의 SM5였던가 그럴겁니다.... 신차는 아니고 예전에 나온 중고차죠.
 그동안 쌍용의 티볼리나 기아 K5같은 차는 타봤어도 르노건 처음 타봐서 나름 신선했습니다.
 이 차가 천장이 열리는 식이어서 천장부분이 이중구조? 로 되어있더군요. 좀 더 자세히 설명하자면 차를 타고 천장을 보게되면 손잡이 부분이 보이고 미닫이 형식으로 열고 닫을 수 있게 되어있고요. 그렇게 해서 열면 투명한 유리창?이 보입니다. 아마도 이 유리창을 젖히면? 가끔 뉴스에서 등장하는 민폐가족들처럼 천장위로 몸을 쑥 올려서 빠라빠라빠라밤~~ 하며 놀 수 있어보였습니다.
 제 개인적인 입장에서 놓고 말하자면 참... 쓸데없이 왜 그렇게 만들었는가 싶던.... 그렇게 이중구조로 만들어놓는바람에 운전석뿐 아니라 보조석이나 뒷자석에 앉아도 머리가 천장에 닿으니까요. 방지턱 잘못넘다간 앉아있는 사람 전부 천장에 머리를 찧을 위험이 높아보였습니다.
  제 애마가 기아모닝인데 모닝에 탈때는 천장부분이랑 공간이 있어서 닿지를 않았는데....
 설마 중형차를 타서 머리가 천장에 닿을 줄 몰랐습니다.
그리고 예전에 나온 차라서 그런지 치고 나가는 게 경차느낌이 좀 났죠. 바꿔말하면 힘이 좀 딸리는 느낌?
물론 경차보다야 치고달리는 게 힘이 있지만 그것뿐이었습니다. 고속도로에서 주행을 하지않아서 그랬던건지는 모르겠지만.. 여튼 그렇게 시원한 느낌으로 달리는 거 같진 않았습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계기판... 사진에서 보여지듯 운전자시각에서 보면 좀 많이...  계기판이 안보이는 건 아닌데.. 분명 보일 건 다 보이는데 좀 답답했죠. 뭔가 좀 평평하게 만들고 싶었던 거 같은데...
제 취향은 아니었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울묵뻬기 17-05-06 16:53
   
노바인가요?
노바가 좀 그래요. sm6시리즈는 더 불편하지만...ㅋㅋ
6시리즈는 뒷자석이 아주 잼뱅이임.
5시리즈는 임프가 최고였었는데..

르노가 유럽에서도 중소형차 위주의 저가 브렌드라서 대형차에 들어가야하는
편의성이 다른 브렌드에 비해서 떨어지죠.
     
선괴 17-05-07 08:07
   
아하.
그렇군요.
몰랐던사실이네요.
     
chicharito 17-05-12 16:36
   
사진은 그냥 2세대 SM5 인데요.
그냥 2세대 SM5가 시트 포지션이 높아서 그런겁니다.
공무원 17-05-06 22:53
   
택시로 몇번 타봤었지만, 게기판 네비게이션 정말 답답해보여요ㅠ

너무 깊숙히 집어넣어놓지 않았나 싶은 느낌이 없잖아 있죠

슈퍼비전 클러스터도 아닌데;;;ㅋㅋ

동굴속에 박아놨나 싶은 생각도 들었던 인테리어였죠
     
선괴 17-05-07 08:10
   
그쵸.
저도 운전대잡고 헐... 하는 심정이었습니다.
그러면서 실내인테리어는 확실히 국산차가 평균은 치는구나 싶던...
다이니 17-05-23 12:53
   
sm5 LE 플레티넘 오너로써 아직 그다지 불편함은 모르겠네요. 게기판이 좀 들어가있긴한데 불편함 느낄정도는 아닌..
 
 
Total 1,48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자동차 게시판입니다. 가생이 01-01 44490
1404 [자동차] 중고 소형차 (6) 족발차기 05-09 7148
1403 [자동차] 제네시스 G80 스포츠 내·외관 공개, 후륜 조향 최초 적용 (11) 스크레치 07-06 7146
1402 [자동차] 2018년 쏘렌토 구매 할려고하는데 도움 좀 주십시요. (14) ondaganda 01-24 7118
1401 [자동차] 현대 역대최고 유럽점유율 기록 (8) 스크레치 07-28 7098
1400 [자동차] 루리웹 허세 거짓말 시승기 글삭튀 사건 (9) RoadRunner 05-30 7090
1399 [자동차] 네델란드 시승업체 스팅어 시승기 (19) 전쟁망치 04-01 7075
1398 [자동차] 제네시스 GV70 최초 공개.."GV80과는 다른 쿠페형 SUV" (20) 스크레치 10-29 7062
1397 [자동차] 르노삼성거 한번 타봤는데요 이게 참 불편하네요.. (6) 선괴 05-06 7057
1396 [자동차] 40km운행 결과 (10) JJUN 03-09 6999
1395 [자동차] 600만원 '깜찍 전기차' 불티..GM, 중국서 테슬라 턱… (9) 스크레치 09-28 6976
1394 [자동차] 준중형 자동차 추천점!!! (28) 앳지 07-03 6963
1393 [자동차] 제네시스 GV60 후면부 일부공개, 가변식 스포일러 적용되… (5) 스크레치 03-05 6961
1392 [자동차] "이 차가 우즈 살렸대"..현대·기아차 美서 판매 신기록 (6) 스크레치 04-03 6959
1391 [자동차] 혹시..티볼리 타신 분이나 타 보신 분 계신가요? (16) 팜므파탈k 11-30 6947
1390 [자동차] 현대 아이오닉7 이미지 공개 (4) 스크레치 09-12 6928
1389 [자동차] 제네시스 G70 테스트카 휠종류 (6) 91choi 08-31 6904
1388 [자동차] 테슬라 '모델X' 폭발 운전자 사망 "배터리에서 엄… (10) 로드리게쓰 03-28 6899
1387 [내차인증] 여차저차 아반떼 뽑긴 뽑았습니다. (15) 선괴 09-14 6872
1386 [자동차] 현대 세계1위 순익달성 (2020년 1분기) (15) 스크레치 05-24 6844
1385 [자동차] 제네시스X 벤틀리 뺨치는 최고급 실내..변속기가 로봇처… (14) 스크레치 04-01 6816
1384 [자동차] i30N 고속도로 한계 풀가동 (12) 전쟁망치 12-15 6789
1383 [자동차] 320d 노멀을 ... 견적을 받아봤는데요 (12) hacu 09-04 6781
1382 [자동차] 외제차 리스 궁금한점! (6) 앳지 07-13 6779
1381 [자동차] 대형 SUV 강자 혼다 파일럿 "팰리세이드 나와!" (9) 스크레치 12-22 6707
1380 [자동차] 현대기아 美판매기록 다시 썼다…사상 첫 월 15만대 돌파 (8) 스크레치 05-04 6701
1379 [자동차] 아반떼AD계약했는데요. (13) 선괴 08-28 6689
1378 [자동차] 국산車 안 사 中소비자들 "브랜드 경쟁력 떨어져, 외제차… (15) 스크레치 11-15 668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