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자동차 게시판
 
작성일 : 18-09-04 20:56
[자동차] 아우디 미필남 사건을 보니 제가 처음 자동차 사려고 할 때가 생각나서....
 글쓴이 : 선괴
조회 : 3,515  

 네....

저도 그때당시에 면허도 땄겠다 제 차를 갖고싶었던 때였죠. 하지만 뭐.. 아무리 그렇다고 뭐 아우디나 비엠같은 건 꿈도 안꿨지만요. 아무리 머리에 든 게 없어도 그정도로 생각이 바닥을 치진 않았었죠.

여튼, 아무것도 조사해보지도 생각하지도 않은 채 전철을 타고 인천에 있는 중고차 매장으로 갔었습니다.

처음에는 저도 중고차를 살 생각은 없었습니다. 그냥 한번 보겠다고 했었던 거였죠.

딜러에게도 전화했을땐 그렇게 말을 했었구요.

그런데 인천에 도착하고 어느새 계약서가 놓여진 테이블에 앉아있게되었고 어어 하다가 결국 계약까지 체결하고 말았죠.

솔직히 그냥 오늘은 차만 보려고 온거뿐이라고 하면서 자리를 박차고 나갈 수 있었습니다.

그런데 저도 마음속으론 제 차를 갖고싶다는 생각이 컸기때문에 분위기에 타서 그러질 못했죠.

그리고 결국 그렇게 제 첫 차인 모닝을 사게됩니다.

그것도 할부로요.

돈을 빌려준곳은 듣보잡 캐피탈이었는데... 정확히 중고모닝가격이 870만원이었습니다. 3년할부에...  한달 32만원정도 냈었거든요.

지금 생각해보면 이건... 미친건데.

중고모닝 그것도 8만키로 탄 차를 새차가격에...

돌았던거죠.

미친거져.

머리를 빻았다 못해 물에 섞은 뒤 꿀꺽꿀꺽 삼킨 거죠.

근데 저도 그때는 이게 3만키로 탄 차라고 들었거든요. 근데 나중에 차에 올라타보니 8만키로더라고요.

그러나 이미 계약서에 싸인은 했고,

일은 끝났고...

그리고 감이 안돌아왔을 때입니다. 8만키로나 3만키로나 거기서 거기라고... 생각했던...

조금 속았다고 생각은 했지만 사회경험 했다 생각하고....(돌은ㅅㅋ)

제 차가 생겼다는 기쁨에 깊게 생각하질 못했었습니다.

그러다 친구들에게 한소리 듣고..

아버지에게 맞아죽을뻔하고.

정신이 돌아왔는데 이미 때는 늦어도 한참 늦었죠.

그리고 차값만 생각하다가 보험이며 기름값이며 기타등등 잡다하게 돈이 깨진다는 거...

거기까진 생각해보지도 않았습니다.

그러니 태연히 이런 일을 저질렀던 거겠죠.


그리고 당연하다면 당연한건데..

3년 지나서 돈을 다 갚고나서 저의 신용도는 바닥을 쳤습니다.


페이스북 광고에 홀라당 넘어가서 외제차사는애들 보면 그때의 제가 생각나서요.

걔네들도 아마 그때당시의 저처럼 많은 걸 생각해보지도 않은 채 차만보고 그래버린거겠죠. 그리고 할부로 한달에 정확히 얼마를 내야하는지조차 자세히 보지도 않고 간단하게 생각할 겁니다.

저는 그나마 돌아가지도 않은 머리로 생각한다고 산 게 중고모닝이었지만,

그렇기때문에 감당할 수 있는 여력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저와는 반대로 외제차를 질러버린 애들은....

아마 정신이 돌아올때쯤에는 감당할 수 없는 현실에 미쳐서 돌아버리겠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토미에 18-09-04 22:31
   
두루넷이 막 보급되던 시절.
막 제대한 상태에서 다마스 중고 400만원 짜리를 올 할부로 거진 30% 이자로 산다음 일을 시작했음.
결론은 한달만에 갚아 버렸음.
인터넷 설치 일이 차고 넘치던 시절.
껀당 3만원 받고 하루에 20건을 넘게 했었음.
저와는 시작이 많이 달랐네요.
     
선괴 18-09-05 15:42
   
그렇군요.
차는 할부든 현금박치기든
중요한건 이걸 감당할 여력이 있는가 하는거겠죠.
슈퍼카를 공짜로 준다고해도  받으면안된다는 말도 있으니까요.
 
 
Total 87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자동차 게시판입니다. 가생이 01-01 30265
871 [자동차] 제네시스 첫 SUV 'GV80', 신형 'G80' 얼굴 드러… (1) 스크레치 08-20 750
870 [자동차] 빅히트가 예감되는 기아의 셀토스 (Seltos) (3) 스포메니아 08-20 1105
869 [자동차] 형님들 마후라 질문좀여 (5) 님아친추좀 08-16 586
868 [자동차] 재미있게 달리는 방법 (2) c0rax 08-16 416
867 [자전거] '얼터 바이크' 1회 충전에 150km 달리는 수소 자전… (5) c0rax 08-14 1339
866 [자동차] LG화학 유럽 전기차배터리 시장 1위 등극 (6) 스크레치 08-08 3114
865 [자동차] 이스라엘, 독일차 최고랭킹 순위 (13) fymm 08-07 3403
864 [자동차] 현실 이니셜d (4) 푹찍 08-05 2441
863 [자동차] 현대·기아차 해외 판매 9000만대… ‘아반떼’ 최다 (5) 스크레치 08-01 3457
862 [자동차] 우리가 몰랐던 프랑스 애국의 역사 푸조 이야기 (7) c0rax 07-28 2784
861 [자동차] 테슬라보다 뛰어난 전기차 회사가 크로아티아에? 제로백… (4) 스크레치 07-28 2914
860 [자동차] 일본 새차를 없애봅시다~ (10) fymm 07-28 2848
859 [자동차] 혹시 질문해도 되나요? (2) 피를로짱 07-27 415
858 [자전거] -시마노 보다는 SRAM이죠- SRAM AXS™ 영상 (2) c0rax 07-26 1158
857 [오토바이] 유투브) BMW Motorrad Motorcycle ENGINE PRODUCTION (1) c0rax 07-26 332
856 [오토바이] [핫클립]BMW의 전기 바이크 미래 청사진 (2) c0rax 07-26 746
855 [자동차] 쏠라티 대신 마스터를 사는 이유 (4) c0rax 07-26 1420
854 [자동차] 한국GM, 볼트 EV 유지비 낮춘다.. (1) c0rax 07-26 540
853 [자동차] 그랜저IG 부분변경 예상도 (1) c0rax 07-26 1164
852 [자동차] 인도 1위 日스즈키 '흔들'.. 호기 맞은 2위 현대차 (1) c0rax 07-26 1358
851 [자동차] 현대차, 獨 상반기 판매 10위 달성…SUV·N라인 ‘효자’ (1) 스크레치 07-25 1160
850 [자동차] 핵폭탄급 충격의 콜벳C8 (10) TTTTTTT 07-24 2753
849 [자동차] 스팅어 회피기동.gif (7) 경계의저편 07-24 2871
848 [자동차] 셀토스 조금 수정 (6) 허수허수 07-23 1539
847 [자동차] 없어서 못파는 팰리세이드···현대차 영업이익 30% 늘었… (1) 스크레치 07-23 1525
846 [자동차] "사이드미러가 사라진다"…현대모비스, 카메라 모니터 … (7) samanto.. 07-21 2215
845 [자동차] 현대기아 伊FCA 제치고 유럽 역대최고 점유율 (2) 스크레치 07-20 148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