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자동차 게시판
 
작성일 : 17-02-03 23:23
[자동차] 쿱의 인기가 높아지는 이유는
 글쓴이 : 경계의저편
조회 : 2,203  

644496679_T8NUJV3F_6c4c5de7ae80ebabd02e7456008df5eb.jpg

올해 글로벌에서
 58만대 판매 예상


SUV의 강세가 두드러지는 글로벌 자동차 업계에 최근 쿱 제품이 꾸준히 상승세를 타는 것으로 나타났다경쟁력 높은 제품이 등장하면서 유럽을 중심으로 쿱 및 쿱형 디자인을 채용한 제품의 수요가 끊이지 않는 것

완성차회사 입장에서 쿱의 중요성은 점차 높아진다는 게 전문가들의 분석이다같은 제품 내 세단과 제조설비 및 부품을 공유해 개발 단가를 절약할 수 있는 반면 역동적 이미지를 주기에는 매우 유용해서다또한 부가가치도 높아 제조사 입장에서는 생산을 이어갈 이유가 충분하다.

일반적으로 분류되는 쿱은 2도어를 지칭하지만 각 회사는 최근 4도어 쿱을 출시하는 등 디자인 다양화를 통해 쿱 시장의 공략을 시도 중이다시작은 메르세데스-벤츠 CLS로 이후 아우디 A7, 닛산 맥시마 등에 영향을 미쳤다최근에는 BMW X6, 벤츠 GLE 쿱 등처럼SUV에도 쿱의 DNA가 옮겨가는 추세다.

업계 관계자는 "쿱을 찾는 주 소비층은 스타일과 멋을 중시하는 젊은 층이어서 경쟁력 있는 디자인의 쿱형 제품이 계속해서 출시된다면 수요는 지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28일 자동차시장조사기관인 IHS오토모티브에 따르면 올해 글로벌 D세그먼트 및 E세그먼트 쿱 부문 판매는 지난해보다 3.4% 증가한 583,000대를 기록할 전망이다특히 메르세데스-벤츠 신형 E클래스 쿱아우디 2세대A5 쿱 등의 신차가 서유럽 내  상승세를 끌어올릴 전망이다.     

한국 브랜드 역시 판매 비중은 높지 않지만 쿱 제품을 꾸준히 내놓고 있다현대차는 지난해 제네시스 쿱을 단종 시켰지만 제네시스 브랜드의 스포츠 쿱을 내놓을 계획이다기아차는 현재 K3 쿱을 판매 중에 있으며최근에는 쿱형 스포츠 세단 '스팅어'를 글로벌에 공개해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왜날쀍 17-02-03 23:24
   
한국에서는 문짝2개면...

보험료 할증...ㅋ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61228019002&wlog_tag3=naver
경계의저편 17-02-03 23:29
   
보험료 무서워서.. ㄷㄷㄷ
 
 
Total 86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자동차 게시판입니다. 가생이 01-01 30220
221 [자동차] 싼타페 신형 예상도 (1) 왜날쀍 02-15 3051
220 [자동차] GM이 한국에서 철수할 것 같습니다 (19) TTTT 02-15 4294
219 [자동차] 같이 사는여자 운전 연수 (1) RoadRunner 02-14 2366
218 [자동차] 할부도 전부 갚았고.. 이제 후방카메라를 달아보려고 생… (6) 선괴 02-14 1506
217 [자동차] 3년만에 드디어 자동차할부를 전부 갚았습니다. (10) 선괴 02-14 2214
216 [자동차] MINI Superleggera (4) 오다래 02-12 1712
215 [자동차] 엔카 대문이 바꿔...ㅋ (1) 왜날쀍 02-11 1933
214 [자동차] [펌] 람보르기니 1년 유지비 (3) 경계의저편 02-10 4039
213 [자동차] 쉐보레 볼트 판매 시작 하네요 (4) 파마산 02-10 2733
212 [자동차] BMW i8 (2) 경계의저편 02-10 2212
211 [자동차] 쏘렌토 F/L 모델 LED 헤드램프 달고 나오나? 춘천서 포착 왜날쀍 02-08 2276
210 [자동차] 현대차 싼타페 후속(4세대), 이런 모습으로 나온다 (2) 왜날쀍 02-08 3558
209 [자동차] 별로스터 예상도 (1) 왜날쀍 02-07 2543
208 [자동차] lf 예상 이미지 (5) 왜날쀍 02-07 2392
207 [자동차] 현대차, 러시아 1위 쏠라리스 풀 체인지 모델 공개 (6) 왜날쀍 02-07 3372
206 [자동차] 일본차 별로 안좋아하는데, 이건 제 스타일이네요 (7) 카이텔 02-07 3618
205 [자동차] 개인적으로 현대가 잘한다고 생각하는 것 (11) 카이텔 02-05 3847
204 [자동차] 중고차 가격문의 해도 되나요? (1) 찰리채플림 02-05 1700
203 [자동차] 메르세데스 AMG GLC43 경계의저편 02-04 1922
202 [자동차] 2019 기아 K900 스파이 샷 경계의저편 02-04 2633
201 [자동차] 람보르기니 베네노 (5) 경계의저편 02-04 2026
200 [자동차] 관리 잘된 국산 올드카3대 (5) 경계의저편 02-04 3701
199 [자동차] BMW 2 & 3시리즈, 최고 안전 등급 획급 경계의저편 02-04 1344
198 [자동차] 오묘하다 (3) 왜날쀍 02-04 1554
197 [자동차] 2017년형 기아 니로, 판매가 2만 3,785달러 (3) 경계의저편 02-03 2769
196 [자동차] 쿱의 인기가 높아지는 이유는 (2) 경계의저편 02-03 2204
195 [자동차] BMW와 협력한 2019년형 토요타 수프라,부활 준비! (4) 경계의저편 02-03 1877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