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이슈 게시판
 
작성일 : 20-04-06 13:33
"3040이나 2030은 대한민국이 얼마나, 어떻게 성장했는지 구조, 원인, 동력을 모른다"
 글쓴이 : 고속터미널
조회 : 3,133  

https://news.v.daum.net/v/20200406112305435


내친구들 내동생 다 욕먹었다~
내 후배들도 욕먹었다~
그렇게들 내 세대 욕하고 싶나ㅠ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안선개양 20-04-06 13:42
   
어라 2030도 지적했네

그러면 기사제목을 2040이라고 해야지 왜 3040으로 했을까
     
카밀 20-04-06 14:29
   
의도가 있어 보이죠.
     
winston 20-04-06 15:55
   
맛사지
파워풀 20-04-06 13:44
   
바닥부터 삽질해서 기초를 다졌으면, 다음세대는 그위에 집을 지어야지요. 끊임없이 삽질만이 정답이라고 주장해대며 젊은이의 앞길을 막는 것 같아서 매우 아쉽습니다.
Assa 20-04-06 13:50
   
과거 얽매여 사네 경제발전이 현세대와 미래세대들 잘살라고 한거아님?? 그럼 203040이 무엇을 보는지 봐야지 과거에 얽매이라고 할때인가?
똘추꼴 20-04-06 13:58
   
지마누라도 40 대 이구만  몰라서 좋긋다.  근데 모르긴 뭘 몰러  지금이 더힘든데
호센 20-04-06 14:03
   
미통당  당 수뇌부가 분위기 못 읽네 ㅋㅋㅋ

지금 코로나 터지고 권영진 뻘짓보면

살얼음 걸으면서 다녀야 할텐데 ㅉㅉㅉㅉㅉㅉㅉㅉ
만년방문자 20-04-06 14:08
   
저중에 개버러지들은 후보신청도 못하게 법을 바꾸어야 한다
클로바 20-04-06 14:12
   
너도나도 코인만 찾아다니는 현실인가.
팬더롤링어… 20-04-06 14:20
   
마찬가지 아냐?? 늙으니 들은 요즘 젊은 사람들이 어떻게 바둥자둥 거리면서 살아 갈려 하는지 알기나 하나??
     
호센 20-04-06 14:47
   
성장기에 대출받아도 은행이자도 쭉쭉 오르던 시절..빚내고 집장만 가능하던 시절분들이..

한목잡고~ 살아가다가 지금 부터 스펙쌓아보라고 말해보고싶음
     
고생이댓큼 20-04-06 16:36
   
연령간 세대갈등 유발 프레임에  걸려 들었군요 

추카 추카~~

매국 일국당의 노예가 될 자격이 충분하십니다.
가생이만세 20-04-06 14:34
   
찾아보니 당에서 사퇴 권고후 거부하자 징계 검토중이네
     
호센 20-04-06 14:47
   
ㅋㅋㅋ 이이제의 꿀재미네요
마나르 20-04-06 15:29
   
외람된 말씀이지만.... 때가 때이니 만큼 정게로 옮기는게 맞지 않나 싶습니다.
     
고속터미널 20-04-06 16:00
   
댓글이 10개 넘어서 수정이 불가능하네요.
다음부턴 조심하겠습니다. 지적 감사드립니다.
가생의 20-04-06 15:57
   
또가르치네 또가르쳐
고생이댓큼 20-04-06 16:34
   
북풍, 중국몽은 나가리됐다
지역 갈등 유발도 안 먹힌다
태극기부대, 전광훈 집회도 코로나로 묻혀 버렸다

윤짜장은 장모때문에 잠시 주춤했지만,
n번방 조주빈이 등장해서 역전의 발판을 마련했다
(진보층 인사와 박사방을 연결시키는 작업 진행... 언론의 사전작업 진행중)

이제는 세대간 갈등으로 몰고가자~~!!
3040 연령층 vs. 나머지 연령층.... 서로 싸우며 물어 뜯어라!!!

열심히 공작 중인  애국 뭐래당, 매국지랄당 놈들..
불짬뽕 20-04-07 00:49
   
표 안주면 다 해결됨.
rozenia 20-04-07 03:09
   
모자란 생각. 님들은 그래서 안됨

공인이란 그 모든것을 책임지는 자리. 옛날로 치면 사대부 명관이고 근대시대로 가도 책임지는 자리임
근데 이놈의 정치인들은 책임이란걸 져본적도 져야하는지도 이해를 못하니

그저 무슨말을 들어도 버럭버럭 ....

인간적으로 이해하는건 옆집 아저씨한테 하는거고
심지어 연예인마저 공인이기에 스스로의 생활과 모든점이 비판의 대상이된다는걸 인정하고 살아가는데

연예인도 아니고 심지어 정치인씩이나 되서 비판은 민감하다?
무분별한 비판자체도 문제가 있겠지만

기본적으로 생각자체가 글러먹었음
당당하게 "생계형 비리"라고 말했던 멍청한 양반하고 같은 수준의 생각.

80년대에나 이해받을수있는 이야기일뿐
그정도 눈을 피하고 싶었다면 정치인하지 말아야지

21살 22살짜리 사회초원생들 조차도 사회에서 살아남기위해 눈치볼거다보고 싫은소리못하면서도 자기 목표를 위해 희생하고 욕먹어도 왜 욕먹는지 몰라도 일단 이해하려고 노력하는데

뻔하게 욕먹는게 직업인 정치인이 그건 또 싫은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