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잡담 게시판
 
작성일 : 18-07-12 21:21
"신부가 15살?" 사진작가가 신랑 코뼈 부러뜨려
 글쓴이 : 배리
조회 : 1,223  

코1.jpg

코2.jpg



터키의 한 결혼식 촬영을 맡은 사진작가 알바이락은 신부가 성인이라기엔 너무 어려보이자
의아해 신랑에게 신부의 나이를 물었습니다.

돌아온 대답은 '15살'이었습니다. 게다가 어딘가 불안한 듯 신부는 떨고 있었습니다.

이에 알바이락은 촬영을 거부했고 신랑측과 실랑이가 벌어졌습니다. 이 과정에서 알바이락
은 신랑의 코뼈를 부러뜨렸습니다.

이 소식이 언론을 통해 알려지자 터키 누리꾼들은 조혼으로부터 어린 소녀를 구한 알바이락
을 영웅으로 치켜세우고 있습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커피좋아 18-07-12 21:22
 
잘 했네
용픽 18-07-12 21:23
 
멋지네요.ㅎㅎㅎ 얼굴도 호탕해보임.ㅎ
하이1004 18-07-12 21:25
 
팔린건가...그러면 어설프게 도와주는 꼴인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