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0-02-21 02:12
[정보] K팝 가수들은 어떻게 美토크쇼 '단골손님' 됐나
 글쓴이 : MR100
조회 : 1,859  

미국 유력 토크쇼 출연 이젠 일상
효과적인 프로모션 도구로 정착
"확연히 달라진 K팝 위상 실감"

[CBS노컷뉴스 이진욱 기자]

방탄소년단이 미국 CBS 토크쇼 '더 레이트 레이트 쇼 위드 제임스 코든'에 재출연한다는 소식을 전하는 홍보물(사진=해당 프로그램 공식 SNS)

K팝 가수들이 미국 유력 토크쇼 단골손님으로 자리잡고 있다. 현지에서 확연히 달라진 한류의 위상을 새삼 확인할 수 있는 대목이다.


방탄소년단이 오는 21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NBC 아침 토크쇼 '투데이쇼'에 출연한다. 이날 투데이쇼는 뉴욕 록펠러 광장 야외 특별무대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되는데, 방탄소년단은 이 자리에서 정규 4집 앨범 '맵 오브 더 소울: 7'(MAP OF THE SOUL : 7)을 소개할 예정이다.

K팝 가수들이 인지도 높은 미국 토크쇼에 출연하는 일은 이제 일상이 됐다.

슈퍼엠은 지난 11일 ABC '지미 키멜 라이브 쇼'에 출연해 첫 미니앨범 타이틀곡 '쟈핑'(Jopping) 무대를 선보였다.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28일 미국 CBS '더 레이트 레이트 쇼 위드 제임스 코든'에서 정규 4집 수곡록 '블랙 스완'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25일 이 토크쇼에 다시 한 번 출연한다. 스트레이키즈는 지난달 27일과 28일 각각 ABC '라이브 위드 캘리 앤드 라이언'과 폭스5 채널 '굿 데이 뉴욕'에 출연했다.

K팝 가수들의 미국 토크쇼 출연이 빈번해진 데는 미국 진출과 현지 인지도 상승 통로로 이들 프로그램을 활용하는 전략이 자리잡았기 때문이다. 미국을 공략하는 한국 연예기획사들은 현지 토크쇼를 프로모션 과정의 하나로 접근하고 있다. 한국에서 다양한 음악 프로그램을 통해 소속 가수들을 알려 온 것과 같은 맥락이다.

미국에서는 토크쇼를 표방한 프로그램이 유독 많은데다 그 인기도 높다. 한국 연예기획사들 입장에서 이야기를 들려주는 것은 물론, 무대까지 선보일 수 있는 자리를 찾다보니 수많은 현지 유명 토크쇼에 눈을 돌렸고, 그것이 이제는 파급력을 지닌 프로모션 도구로 입지를 굳힌 셈이다.

몇 년 전까지만 해도 K팝 가수들이 미국 토크쇼에 출연하면 한국에서 뉴스거리가 될 만큼 큰 화제를 모았다. 지난 2012년 소녀시대가 당시 미국 CBS 간판 토크쇼 '데이비드 레터맨 쇼'를 비롯한 현지 유력 토크쇼들에 출연했던 일이 그 단적인 예다. 그만큼 연예기획사들이 현지 토크쇼의 문을 두드려 여는 것은 이례적인 사건이었다.

하지만 한류가 아시아권을 넘어 유럽·미주까지 영향력을 넓히는 태동기를 거쳐, 그 인기가 전 세계를 휩쓸고 있는 이제는 사정이 달라졌다. 한국 연예기획사들이 소속 가수 출연을 제안하면 반길 뿐 아니라, 미국 토크쇼에서 먼저 제안을 해오는 경우도 많아졌다는 것이다.

한 대형 연예기획사 관계자는 "미국·유럽 등지에서도 K팝 가수들이 큰 인기를 얻고 팬덤도 커지면서 현지 토크쇼 출연 역시 자연스러운 과정으로 자리잡았다"며 "전과 달리 우리가 먼저 출연을 제안했을 때 '나오면 좋다'고 반응할 뿐 아니라 토크쇼 측에서 먼저 러브콜을 보내는 경우도 많아지는 추세"라고 전했다.

이어 "전 세계 어느 방송사든 유명하거나 검증된 이들을 섭외하려고 애쓰지, 모험을 꺼린다는 점에서 K팝 가수들의 미국 토크쇼 출연이 빈번해진 현상은 현지에서도 K팝이 크게 주목받고 있다는 사실을 증명한다"며 "팬덤 규모만 봐도 미국 등지에서 K팝 인지도가 크게 오르고 그 위상이 확연히 달라졌다는 것을 절감한다"고 덧붙였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호에에 20-02-21 02:24
   
일본 시장 열 때는 일본어가 어느정도는 필수코스였는데 요즘은 영어 잘 하는 멤버들 꼭 영입해 둠 ㅇㅅㅇ
EIOEI 20-02-21 08:16
   
울 방탄이들 역시 최고야 최고
수호랑 20-02-21 09:30
   
냉정하게 말하면 kpop 가수라기 보다는 방탄이 대부분이지만 그래도 그게 어딤
     
호에에 20-02-21 09:53
   
방탄 특수로 다른 그룹들까지 관심 갖는 케이스도 늘고 있으니 미래지향적으로 봐야쥬 ㅇㅅㅇ
 
 
Total 38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09 [정보] 율희, 쌍둥이 전격 공개…“수혈 고통까지, 울다가… (1) MR100 04-10 981
308 [정보] '둘째 임신' 이윤지, 막달 운동 계단 오르기… (3) MR100 04-09 2370
307 [정보] 김구라 "여자친구와 동거 중..아침밥 차려줘" 솔직 … (31) MR100 04-08 5836
306 [정보] "벚꽃, 내년에 보러가자" 박막례 할머니, 사회적 거… (3) MR100 04-08 1416
305 [정보] 음원차트 조작 “볼빨간사춘기·송하예 등 작업” (21) 쁘힝 04-08 2876
304 [정보] 모노트리 황현 작곡가, SM 친정 같은 곳 (1) 쁘힝 04-08 374
303 [정보] 하승진, 딸바보 인증 "날 안 닮아서 천만다행, 기적… (1) MR100 04-07 1006
302 [정보] JYP가 만든 노래들~ (16) ITZY 04-07 934
301 [정보] SM·JYP·YG 3대 기획사 연봉 (6) 쁘힝 04-07 2275
300 [정보] 천명훈, 생일에 코로나19 극복 위한 100만 원 기부.."… (9) MR100 04-07 1767
299 [정보] 현재 난리난 큐브엔터테인먼트, 회장이 호소문을 … (39) 베말 04-05 8299
298 [정보] 이시영 “오늘 청계산 정상까지 39분만에” 엄청난… (13) MR100 04-05 3292
297 [정보] 레드벨벳 슬기-조이 목소리, 지하철 전노선 안내방… (5) 쌈장 04-04 1235
296 [정보] 대한민국 빅4 엔터테인먼트 실적 현황 (19) 스크레치 04-04 3577
295 [정보] 유세윤, 폭소유발 ‘이태원 클라쓰’ 김다미 패러… (2) MR100 04-03 1312
294 [정보] 유투브 #개그맨 x 가수 # 몰카 조지아나 04-03 503
293 [정보] 유투브 #가수 # 몰카 조지아나 04-03 293
292 [정보] 유투브 #개그맨 # 몰카 # Sub ENG, CHN, IND etc 조지아나 04-03 375
291 [정보] 세계 주요팝가수 구독자수 현황 (+K팝 주요 구독자… (4) 스크레치 04-03 1328
290 [정보] 김재중 코로나 거짓말 →중대본 "처벌 검토"[종합] (20) 아돌프 04-01 2227
289 [정보] "정부, 북한에 땅 줬다"…장미인애, 정부 정책 비판… (52) MR100 03-31 6783
288 [정보] “방역 도왔다” 슬리피, 방역복 인증샷에 ‘이런… (3) MR100 03-30 1765
287 [정보] 잭 블랙, 유쾌한 사회적 거리두기…'코믹+격렬&… (2) MR100 03-30 1272
286 [정보] n번방 조주빈 트와이스 팬이라네요 (88) 츄로스 03-29 3491
285 [정보] '놀면뭐하니' 유산슬 컴백 예고 MR100 03-29 94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