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0-02-22 02:22
[정보] "자막 못읽으니까"...'트럼프 기생충 저격' 응수한 美배급사에 10만 하트
 글쓴이 : MR100
조회 : 1,466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영화 '기생충'의 아카데미 수상을 공개적으로 비판한 데에 비난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20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은 콜로라도 스프링스에서 대선 유세 중 기생충과 같은 한국 영화가 작품상을 받은 것을 믿을 수 없다며 아카데미 시상식을 비판했다.

이날 트럼프 대통령은 "올해 아카데미 시상식은 형편없었다"며 "무려 한국 영화가 수상했다. 도대체 무슨 일이냐?"고 비난했다.

이어 "우리는 한국과 무역에 관해 충분한 문제가 있다. 아카데미는 그런 그들에게 최고 영화상을 줬다"며 "나는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와 같은 영화가 나오길 바랐다. '선셋 대로' 같은 좋은 영화가 많은데 수상작은 한국 영화였다. 아카데미 수상자가 한국출신이다. 처음엔 외국어영화상만 주는 줄로만 알았다"고 재차 말했다.

이에 '기생충'의 미국 배급사 네온(NEON)은 공식 트위터를 통해 에디터 클라우디아 코너가 올린 영상을 인용하며 "이해할 수 있다. 그는 (자막을)읽지 못하니까"라고 비꼬았다.

네온의 트위터 게시글은 SNS 상에서 큰 호응을 얻으며 10만에 가까운 좋아요로 많은 공감을 얻고 있다.

또한 민주당 전국위원회(DNC)는 트위터에 "'기생충'은 갑부들이 서민계층의 투쟁을 얼마나 의식하지 못하는지에 대한 영화로, 두 시간 동안 자막을 읽어야 한다. 물론 트럼프는 그것을 싫어한다"는 반응을 즉각 내놨다.

트럼프의 발언은 유튜브와 SNS로 널리 퍼지며 전 세계 네티즌들의 비난을 한 몸에 받고 있다. 미국 네티즌들은 이에 더욱 '기생충'을 응원하며 "누가 그에게 비비안 리와 올리비아 드 하빌랜드, 레슬리 하워드 역시 외국인이라고 말해줘라"라며 트럼프의 발언을 거세게 비판하고 있다.

트럼프는 '기생충'에 이어 '원스 어폰 어 타임...인 할리우드'로 남우조연상을 받은 브래드 피트에 대해서도 지적했다. 그는 "브래드 피트도 상을 받았던데 나는 절대 팬이 아니다. 그는 그냥 아는 척하는 사람"이라고 조롱했다.

앞서 브래드피트는 시상식에서 "여기 무대 위에서 (수상소감을 말하는데) 45초가 주어진다고 한다"며 "이 45초는 미 상원이 존 볼턴에게 줬던 시간보다 45초가 많은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 탄핵 심판 때 공화당이 볼턴 전 국가안보 보좌관의 증언을 무산시킨 상황을 의식한 발언이다.

한편 '기생충'은 한국영화 최초로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골든글로브 시상식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했을뿐만 아니라 제73회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 외국어영화상,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국제 장편 영화상을 수상하며 한국 영화사에 길이 남을 발자취를 남겼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AliceCore 20-02-22 09:00
   
오스카 이후에도 스페인에서 수상 하던데 전세계 220여 상을 수여한 수천의
영화 및 배우등 현 업계 전문가들을 전부 싸잡아 바보 취급하는 무지한 발언..
싸대기 20-02-22 11:13
   
그냥 돈 많은 노랑머리
수염차 20-02-22 11:36
   
저런자가 패권국의 지도자라니.....정말 비극이다
극우 인종차별주의자 트럼프......낙선되라
해충박멸 20-02-22 12:18
   
어떻게든 주변국에게서 삥뜯을 생각밖에 없는...
좋은여행 20-02-22 14:16
   
무식하긴하지만,  기생충의 화제에 그냥 발 한 번 담가 보는 거죠.
 
 
Total 133,38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35730
133388 [기타] ‘美친 듀오’ 노라조, 모바일 게임 모델 발탁 (1) 뉴스릭슨 15:34 825
133387 [걸그룹] 에이핑크, 다채로운 티저..."LOOK, 역대급 걸크러쉬" MR100 14:09 481
133386 [솔로가수] 코드 쿤스트 오늘 정규 4집 발표, 박재범·기리보이… 뉴스릭슨 13:59 107
133385 [걸그룹] 볼빨간사춘기 우지윤 탈퇴, 안지영 1인 체제로 (10) 늘배고픈 13:46 1754
133384 [기타] 정부 '김재중 만우절 코로나19 거짓말 처벌 어… (8) BTJIMIN 12:30 1655
133383 [걸그룹] [트와이스] 사나 1st Look 잡지 커버 및 화보일부 공… (14) 썩을 10:25 1674
133382 [배우] 디퓨저 광고 속 연우 비주얼 근황.jpg (1) 뉴스릭슨 10:17 1194
133381 [배우] '데뷔 14주년' 맞은 박해진 "힘든 시기 서로 … 뉴스릭슨 10:17 240
133380 [기타] 수지 3월 랑콤 화보 (7) llllllllll 06:01 1945
133379 [방송] [노래가 좋아] 한국 트롯을 이끌어갈 전유진, 조명… (1) 코리아 00:50 546
133378 [걸그룹] 오마이걸 유아 - Lights Up (Harry Styles) cover. (1) 얼향 00:12 781
133377 [기타] 구하라법 입법동의 (12) llllllllll 00:00 1861
133376 [잡담] 잔잔한 노래 커버 C12VR 04-01 109
133375 [솔로가수] 김세정 인스타에 올라온 신곡 - 두치따치 (2) 커피향기 04-01 891
133374 [정보] 김재중 코로나 거짓말 →중대본 "처벌 검토"[종합] (20) 아돌프 04-01 2022
133373 [솔로가수] 김재중, 사과문 전문 (17) 배리 04-01 1743
133372 [보이그룹] 방탄소년단 '빌보드 200' 24위…5주 연속 상… (4) MR100 04-01 605
133371 [방송] '해투4' 유재석, "2일 막방, 새로운 시작을 … (2) MR100 04-01 844
133370 [걸그룹] [ETC]아이즈원 시즌그리팅 SPRING COLLECTION [SECRET DIARY] (1) 얼향 04-01 600
133369 [걸그룹] "10년차" 에이핑크, 13일 완전체로 컴백...앨범명은 "… (3) 가비야운 04-01 463
133368 [걸그룹] [트와이스] 미나 TV “미나리의 레고 ASMR” (15) 썩을 04-01 2416
133367 [걸그룹] 스물 둘 아린, 만나서 반가워 (5) 얼향 04-01 1294
133366 [솔로가수] 휘성, 수면마취제 투약했다 쓰러져…경찰 출동 (10) 쁘힝 04-01 3152
133365 [솔로가수] 김재중 "만우절 농담, 경각심 마음에 새겨야" (29) 배리 04-01 3042
133364 [솔로가수] 김재중 소속사 "일본에 있어. 본인 확인 필요" (4) 배리 04-01 139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