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0-03-31 11:20
[기타] [단독] "빵 봉투 2개에 현금 1억을?"..YG, 1억원 공여설에 '묵묵부답'
 글쓴이 : stabber
조회 : 3,449  

[단독] "빵 봉투 2개에 현금 1억을?"..YG, 1억원 공여설에 '묵묵부답'


"놀이터에서 빵 봉투 2개 담아온 1억 원을 받고 집에서 부인과 반반씩 세어봤다고 했다."

YG엔터테인먼트가 소속 가수였던 빅뱅 전 멤버 승리의 음주운전 의혹 기사를 내보내던 연예기자 김용호 씨에게 현금 1억 원을 건넸다는 의혹이 다시 수면으로 올라왔다.

최근 이진호 기자는 자신의 유튜브에서 "연예기자 김 씨가 2017년 YG엔터테인먼트의 마약 및 승리의 음주운전 의혹 보도를 하다가 소송을 당했고, YG엔터테인먼트는 소송에서 일부 승소해놓고도 소송 취하와 함께 김 씨에게 1억원을 건넸다."고 폭로했다.

지난해 2월 미디어오늘은 한차례 'YG 1억원 합의금 수수설'에 대해 보도했지만, YG엔터테인먼트측은 이 의혹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부인했다. 김 전 기자 역시 "뜬소문을 수집해 제기한 오보"라며 미디어오늘을 상대로 민형사상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공언한 바 있다.

하지만 김 전 기자가 YG엔터테인먼트로부터 1억원을 받았다고 직접 다수의 사람들에게 발언한 걸 직접 들었다는 구체적인 증언들이 속속 나오고 있다.

김 전 기자의 측근 A씨는 SBS funE 취재진에 "김 전 기자가 '놀이터에서 1억원을 현금으로 빵 봉투 2개에 나눠 담아서 받았다'고 분명히 얘기했다. 당시 이 말을 함께 들은 사람도 있다. '5만원 권이라서 그런지 생각보다 많지 않더라'라고도 했다. 집에 가서 부인과 함께 반반씩 세어봤다'는 자랑도 했다."고 기억했다.

또 다른 측근 B씨 역시 "김 전 기자가 직접 '1억원을 받았다'고 얘기하면서 '그 돈으로 목동으로 이사 간 전세집의 대출금을 갚겠다'고 한 말을 들었다"고 발언 정황을 설명했다.

B씨는 "YG 측에서 천만원 단위를 제시해 김 전 기자가 거부했고, 김 기자 측에서 1억을 제시했더니 수락했다더라. '걔(YG)네 돈 많은데 액수를 높일 걸'이라고 김 전 기자가 말했다. 또 '양현석 대표가 끝까지 싸우고 싶어 했는데 양민석 대표가 합의를 제안했다'고도 했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심지어 또 다른 연예 관계자 C씨는 김 전 기자가 YG엔터테인먼트와 작성한 합의서를 직접 보여주기도 했다고 기억했다.

C씨는 "김 전 기자가 묻지도 않았는데 먼저 'yg에서 1억을 받았다'고 자랑하더니 휴대전화기를 꺼내서 합의서로 보이는 걸 보여줬다. 문서상 금액을 확대해 보여주기까지 했는데 액수가 1억이 아니었다. 9천 얼마였던 걸로 기억한다"고 강조했다.

또 다른 측근 D씨 역시 김 전 기자로부터 직접 YG엔터테인먼트로부터 돈을 받았다는 말을 들었다며, 김 전 기자의 것으로 보이는 육성파일을 들려주기도 했다.

D씨는 "김 전 기자가 YG엔터테인먼트에서 1억원을 받은 얘기를 하면서 'YG가 아닌 원 회장이 줬다'는 얘기를 했다."고 말했다. '원 회장'은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회장과 절친한 주식계 큰손 '원영식 회장'으로 추측된다.

앞서 김 전 기자는 YG엔터테인먼트로부터 1억원을 받았다는 의혹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강하게 부인한 바 있다.

김 전 기자는 "YG가 저에게 1억을 줬다네요"라는 제목의 방송에서 "기사 무마를 대가로 돈을 받은 적이 없다."고 강조했다. 해당 동영상은 20만 건이 넘는 조회수를 기록했다. 또 김 전 기자는 이 의혹을 최초로 제기한 미디어오늘 측에 민형사상 법적 조치를 하겠다고 밝혔지만 1년 넘게 아무런 조치도 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YG엔터테인먼트는 "원 회장을 통해서 김 전 기자에게 1억원을 줬나."라고 묻는 SBS funE취재진의 질문에 수차례 답변을 회피하며 침묵으로 일관하고 있다.

금해 법률사무소 대표 나현호 변호사는 "해당 의혹이 사실일 경우 금품 수수 자체만으로도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일명 '김영란법') 제8조에 위반되므로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으며, 직무 관련성이 인정되면 그렇지 않은 경우에 비해 형이 더 가중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또 "김영란법과 별도로, 관련 기사를 내지 않는 대가로 거액의 돈을 수수한 것이 인정되면 형법 제357조의 '배임수재'에도 해당될 수 있으며, 이 경우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고 강조했다.

한편 YG 엔터테인먼트는 2014년 9월경부터 승리의 음주운전 의혹과 YG엔터테인먼트의 마약 의혹 등을 지속적으로 악의적으로 기사화 한 김 전 기자에 대해 민형사상 법적 대응을 했고, 그 결과 1심 재판부는 '김 전 기자가 사실 확인 없이 한 사람의 말만 듣고 기사를 썼다'며 700만원 배상 판결을 내렸다. 이에 김 전 기자가 항소하자 되려 원고인 YG는 항소를 포기해 그 이유에 의구심을 낳았다.



천하의 YG 돈 뽑아먹을 정도의 사람이면 어느 정도일까 싶었는데

김용호라는 사람은 강용석 김세의와 함께 가로세로연구소 3인방....

조국 장관이 사퇴하는 날 설리가 세상을 떠났다고 저딴 식으로 트윗이나 올리는 인간

b3aed7b4ebcde6b468e57b172820fac1b9118aa0.jp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에페 20-03-31 12:03
   
와이지는 그냥 ㅋㅋㅋㅋㅋ 연예계의 ㅋㅋㅋㅋ
LakeWood 20-03-31 12:05
   
하필오늘? 미친놈이네 이거
너가져 20-03-31 12:12
   
어디서 많이 봤다 했더니만  이놈이었네....가로세로연구소 ㅋㅋㅋㅋㅋㅋㅋ
일빵빵 20-03-31 12:29
   
검찰 압수수색 들어가야지 ...
허까까 20-03-31 12:48
   
YG 미운건 둘째치고 저놈은 진짜 쓰레기죠.
꿈속나그네 20-03-31 12:52
   
한번 쓰레기는 영원한 쓰레기...
국뽕대일뽕 20-03-31 12:57
   
연예부 기자도 기자라고 하는구나 ㅋ
     
허까까 20-03-31 13:11
   
승리게이트 까발린 강경윤같은 사람들도 있습니다.
          
극악몽몽이 20-03-31 14:24
   
어우~ 그 여기자는 정말 대단하죠.
산달이 얼마 안남은 상태에서도 직접 취재하고 기사를 썼으니..
가십거리 보다는 사회성짙은 기사를(팩트로 조지는) 쓰는 연예부기자.
담양죽돌이 20-03-31 13:14
   
소미는 왜 하필 와이지를 가서....
사람이라우 20-03-31 13:32
   
검찰은 이것도 나몰라라 하겠네요 ㅡㅡㅋ
tbtbfld 20-03-31 14:00
   
회사= 가수 아니라고 하지만 와이지는 소비하고 싶지 않음 저 기자는 원래 유명했죠
마칸더브이 20-04-01 11:54
   
끼리끼리 모인다더니 ㅎㅎ
가로세로 인간들은 왜 다 그 모양인지
 
 
Total 135,04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40248
135047 [걸그룹] 주접댓글 읽는 오마이걸 비니 (1) 쌈장 22:13 187
135046 [걸그룹] 구구단을 까먹은(?) 아린이 (1) 얼향 21:59 277
135045 [걸그룹] 있지 막둥이 유나 쌈장 21:54 225
135044 [걸그룹] 2018-20 오마이걸 아린 (1) 쌈장 21:40 137
135043 [걸그룹] 바나나알러지 추는 오마이걸 미미 쌈장 21:22 207
135042 [걸그룹] 오마이걸 MPD 사진 (1) stabber 21:20 192
135041 [잡담] 요즘 신인들은 유튭 1천만뷰 잘 뚫네요... (8) 모나미펜 21:03 515
135040 [걸그룹] 윤아- 오늘 최초 개인 V -라이브 방송 끝낼시간이라… kmw7 20:59 166
135039 [방송] [티저] 레드벨벳 예리의 '예리한방' (1) 쌈장 20:55 203
135038 [솔로가수] 아이유, 5월 마지막 주 1위…‘트리플 크라운’ 달… (1) MR100 20:51 122
135037 [걸그룹] [교차편집] 오마이걸(OH MY GIRL) - 살짝 설렜어(Nonstop)… 얼향 20:46 49
135036 [걸그룹] 레드벨벳 조이 나이키 (1) 쌈장 20:42 255
135035 [MV] [MV]With Woollim '이어달리기' (1) 얼향 20:32 97
135034 [걸그룹] [트와이스] 런닝맨 6월 7일~!! 예고~!!! (11) 썩을 18:55 910
135033 [잡담] 12시에 아마 아이즈원 티저가 올라올듯 (6) 호에에 18:18 907
135032 [방송] 김연경, 전 세계 연봉 1위 "이 금액 받기 쉽지 않아" (6) MR100 18:07 1475
135031 [정보] '자자', 23년 만에 신곡.."희망의 메시지, 우… MR100 18:07 358
135030 [걸그룹] 블핑유튭 수익 1년에 700 억. 이거랑 블핑 월투 700 … (7) 후까시껒 17:54 919
135029 [걸그룹] 블핑 18 체조 콘이나 19 일본 돔 콘 이상하죠. (10) 후까시껒 17:18 723
135028 [걸그룹] 블핑19년 월투 110억 vs 트와 19년 4분기 일본 md 70 억 (6) 후까시껒 17:10 605
135027 [솔로가수] 비 인스타그램 업뎃(feat.박재범) 뉴스릭슨 16:51 465
135026 [걸그룹] [트와이스] BENCH Summer 2020 (6) 베말 16:20 405
135025 [잡담] 심심하신분 보세유. 걸그룹 이것저것 모음 ㅇㅅㅇ 호에에 16:15 535
135024 [걸그룹] 윤아의 원데이 라디오_90.530MHz stabber 15:44 218
135023 [잡담] 니지 프로젝트 망한듯..ㅋㅋ (23) HamasakiRio 14:52 260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