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0-10-21 00:48
[보이그룹] Jason deluro가 bts 를 의도적으로 무시해서 난리난 상황
 글쓴이 : 열무김치
조회 : 2,249  

https://youtu.be/Y9Bqcuks5o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모나미펜 20-10-21 01:15
   
모나미펜 20-10-21 01:25
   
뭐 방연게에서 올라오는 말로 대충은 알고 있었는데
사건의 전말을 더 잘 알게됐네요

이렇게 또 인성 폐급 한명 거르고
이후 협업하는 외국가수들은 이런 모습을 보며
이런 오만한 행동 하는게 줄어들겠죠

저런 타입의 사람들은 본인에게 안좋은 영향이 온다는걸
경험해 봐야 그제서야 뒤늦게 수습하려는 타입인데
좋은 본보기가 되지않을까 싶음

그나저나 이런 대놓고 한국인 전용채널에도
영어댓글 일부가 한국댓글 보다 좋아요가 적음에도
상위에 위치하는걸 보면
유튜브 영어댓글 우선정책은 아직도 여전하네요

저거 문제 제기 된지 2년정도 된거 같은데
그때 답변으로는 무슨 실험중이라고 하던데
헛짓거리 그만하고 정상으로 고치길
     
그대만큼만 20-10-21 01:29
   
진짜 우월주의 정말로 재수없습니다..
철미니 20-10-21 01:47
   
이용해 먹고 씹고 으시댈 타이밍 잡는 모습에서 오취리가 보이네요.
뭐 이미 스타인 저 인간과 비교할 바는 아니지만
오취리가 원하는게 저것이었겠죠
미국 가서 성공하고 한국 씹는거 ㅎㅎ

teakpop 드립 친 이중성 생각하면 아직도 소름
미나리2 20-10-21 02:42
   
너무나 어리석죠. 저 가수 같이 이름올린 사람한테도 대우문제로 말썽있었다던데 그냥 인성이 거기까지인겁니다. 빅히트도 너무 아쉽네요. 왜 하필 저런 가수곡을 리믹스했는지. 이런거보면 인성나쁜가수들까지 내가 왜 성공에 도움줘야되는지 모르겠다는 박진영 말이 떠오릅니다.
피터림 20-10-21 05:12
   
미국의 엔터시장은 관심이 곧 돈이 되는 곳입니다.

테일러 스위프트, 칸예 -- 이미 많이 알고 있겠지만 이들은 갈등이 이야기를 만들고 그 이야기를 통해서 사람들이 루머를 소비하면서 인지도를 높이면 그것이 최종적으로 돈이 된다는 것을 누구보다 잘알고 판짜기를 하는 사람들입니다.

유튜브에서 사람들이 가장 열렬하게 소비하는 콘텐츠는 그냥 남까기이죠. 진실과는 상관없이 일단 분란을 만들면 클릭수가 올라가고 그것이 돈으로 환산되는 시스템. 미국의 연예시스템은 좋던, 나쁘던 일단 인지도가 그 자체로 돈이 되는 시장입니다. 그래서 인지도를 얻기 위해 수많은 기획과 간보기는 기본이라고 할 수 있는 시스템 속에서 인간관계를 어떻게 관리하면서 이런 관계를 정리해 나갈 수 있느냐하는 것이 매니지먼트의 실력이라고 할 수 있겠죠.

급나누기, 인지도 ----> 돈 : 미국의 엔터는 살벌한 정글입니다. 좋은 동료를 잘찾아서 관리하는 것이 저 정글에서 오래 살아남을 수 있는 실력이라고도 할 수 있겠죠. 이렇게 한 두 번씩 똥 밟는 것은 어쩔 수 없는 것이고 그럴때 그냥 차분하게 손절을 하면 되는 것이죠. 괜히 테일러 스위프트처럼 좋은 게 좋은거라는 식으로 모든 관계를 좋게 만들거나 유지할려고 하면 이런 판에서는 그것 자체가 재앙이 될 수 있으니 오히려 이런 형국은 피아식별에 확실한 기준점이 되어준다는 점에서 좋은 경험이라고 생각하고 지나가면 될 듯 하네요.
수호랑 20-10-21 08:24
   
윗 분 말대로 미국 연예계는 무플보다 악플이 낫다는 말이 가장 잘 적용되는 세계죠

논란이 곧 돈이 되는 세계다 보니 어그로도 하나의 마케팅으로 자리 잡은지 오래고 심지어 소비자들도 이를 당연하게 받아들임

그러다보니  자신을 어필함에 있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죠
특히 흑인 아티스트들이 이런 성향이 강함 

한국처럼 상도덕(?) 지켜가며 서로를 배려하는 행위를 당연하게 기대했다가는 큰 코 다칠수 있다는 거죠
미국 연예계가 괜히 야생의 정글이라는 소리를 듣는게 아니라는 거

그만큼 인성쓰레기들이 넘쳐나기 때문에 협업을 할때 하더라도 이런 쓰레기들을 잘 가려내서 해야 함
열무김치 20-10-21 09:36
   
의도적으로 악플을 의도한거는 아닌거 같습니다. 자기가 그냥 도취되서 저런거 같은데..어그로도 못되고, 욕만 먹고 끝날거 같네요.
아미들이 그 곡 보이콧하면 1위에서 내려갈수도 있습니다.
 
 
Total 145,41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22657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66928
145415 [방송] 김세정 - 컬투쇼에서 사연소개 하는데 정말 대박이… (5) 커피향기 03:22 139
145414 [걸그룹] [IZ*ONE] 뻥튀기 먹는 워뇽 (5) 크롸롸 01:19 545
145413 [걸그룹] 블랙핑크-Lovesick Girls 토코피디아 TV Show (10) 난사 00:43 552
145412 [걸그룹] 아이즈원 One reeler 씬2 12절 합본 (6) 비알레띠 00:26 449
145411 [일본] 방탄 그래미 소식에 일본 반응 (9) 베르테르 00:22 1348
145410 [미국] 미국 ABC 방송 굿모닝 아메리카, 방탄소년단(BTS) perf… 김님 00:19 492
145409 [MV] 스트레이 키즈 "ALL IN (Korean Ver.)" Dance Practice Video 동안천사 00:17 113
145408 [MV] BTS (방탄소년단) 'Life Goes On' : in the forest (1) 동안천사 00:15 234
145407 [걸그룹] 아이즈원 포토 티져 권은비, 김민주 미쳤네요.ㅎㄷ… (2) 갓등 00:14 599
145406 [잡담] Niziu 지겹다 (2) Gdee 00:05 397
145405 [걸그룹] 일본내 k팝 걸그룹 빅3, 뮤비수 (4) 대박나라 00:02 493
145404 [잡담] 니쥬(NiziU) 1천만뷰 달성^^ (21) NiziU 11-25 538
145403 [일본] 2020.11.25, 일본 2020 Best Artists, TOMORROW X TOGETHER『 Run Aw… (2) 김님 11-25 386
145402 [보이그룹] 방탄소년단, 'Dynamite' @ Best Artist 2020 무대 영… (3) BTJIMIN 11-25 377
145401 [잡담] KPOP 아니었으면 아시아 아티스트가 그래미어워드 … (3) 파란혜성 11-25 903
145400 [일본] 빌보드재팬 스트리밍송 주간차트 아이돌그룹 (1) 주자유 11-25 379
145399 [일본] 2020.11.25, 일본 2020 Best Artists, 아이즈원(IZONE)「Beware… (6) 김님 11-25 586
145398 [일본] 2020.11.25, 일본 2020 Best Artists, 방탄소년단(BTS)「Dynami… (3) 김님 11-25 547
145397 [잡담] 연예게시판 글은 알바생 글이 80%라 보면 됩니다. (3) 부강 11-25 405
145396 [보이그룹] BTS가 한국인만 있어서 얼마나 다행인지 (7) 커밍쑨 11-25 926
145395 [기타] 멜론 연간이용자수 (5) AHRIN 11-25 306
145394 [걸그룹] MAGICOUR - 'MAGIC' MV NiziU 11-25 157
145393 [솔로가수] 송소희 - 봄날 (1) 코리아 11-25 183
145392 [걸그룹] 올해 여돌 음원 성적 (5) 생각하며삽… 11-25 541
145391 [걸그룹] 니쥬(NiziU) Step and a step, 베스트아티스트 2020 (14) NiziU 11-25 90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