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1-10-24 18:09
[정보] 오징어게임 찬반 토론 영국방송
 글쓴이 : 도밍구
조회 : 3,182  


실제 흔히 보이는 배경에서 실제처럼 연기하는 것은 미술에서 사실그대로 그리는 사실주의 같은 걸 겁니다.
하지만 전혀 보지 못했던 배경에서 실제 같이 연기하지 않는 것은 미술에선 추상주의라고 부를지 모르지만
오징어게임은 그러한 추상화와 단순화를 거쳐서 현실의 본 모습을 드러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잔혹한 현실이 어떻게 만들어지는지 엄청난 권력으로 무장한 특정세력이나 이념이 필요없이도 
어린이 놀이의 단순함과 그에 참가한 사람들만 가지고도 설명될 수 있다는 것을 드라마는 보여주었습니다.

이 드라마가 끼치는 영향에 대한 위와 같은 토론은 아마도 보다 잔혹한 영화나 드라마가 있어왔지만 오징어게임은 전 연령에 영향을 주고 있기 때문 같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서명은 무엇인가요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한입만 21-10-25 10:24
   
게임은 마약과 같은 수준의 사회악이라면서 마치 우리사회의 청소년 문제와 픅력성이 게임이 원인인것처럼 몰아가  게임셧다운제라는 공산국가들도 안하던 뻘짓을 관철시켰던 우리나라 여가부같은 사람들이 영국에도 있나 보네요
(물론 이후  중국이 이렇게 좋은 검열 제도가 있었구나하며 우리나라를 벤치마킹해 전세계에서 게임 셧다운제를 하는 나라는 한국과 중국 두 나라가 되었으나 올해 우리나라는 강제적 게임셧다운제 폐지하기로 하면서 이제 선택적 셧다운제만 남음 반면 중국은 오히려 기존 셧다운제를 더 강화해 이제 청소년은 일주일에 한시간만 부모 동의하에 게임을 할수 있게됨 사실상 청소년은 게임 못하게 되었다는 거 )
한입만 21-10-25 10:31
   
저기 여성 패널같은 즉 우리나라 여가부 같은 사람들의 가장 큰 문제는 가정에서 해결해야 할 가정교육을 제도를 통해 국가에게 대신 전가시키려는 것임
즉 이런게 좋다 이런게 나쁘다 이런 것을 가정교육을 통해 부모가 아이들에게 직접 가르치기 보다는 아에 자기들 기준에 나쁜 것은  미리 선별을 해서 아이들의 접근 자체를 원천적으로 차단하는 방식을 요구한다는 거 이를테면 게임의 내용을 떠나 게임은 무조건 나쁘니 접근을 제한하자는 게임셧다운제 같은 것이 대표적인 케이스인거죠
따라서 이건 그냥 청소년 보호라는 미명하에 국가를 자기들 방식의 공안사회로 만들겠다는 거
그것이 이념같은 아젠다가 아닐뿐 정치적 성격을 띄는 것은 어차피 마찬가지라는 이야기임
그리고 이런 아젠다를 이용해  자신들의 사회적 정치적 영향력도 키우려는 거죠
 
 
Total 41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86 [정보] 슈퍼스타K5 준우승자 박시환 근황 휴가가고파 12-28 928
385 [정보] 12월 가수 전체 브랜드평판 순위 (11) 분서크 12-25 1478
384 [정보] [2021 JYP EDM DAY] 2002년 부터 시작된 사회공헌활동 (2) ITZY 12-25 366
383 [정보] 그냥 설강화는 안기부 악행을 알리는 애국 드라마… (25) 돼지야폴짝 12-21 2406
382 [정보] 전문가 31인 선정 2021년 최고 신인가수 (3) 분서크 12-20 550
381 [정보] 한국 음악공연시장 매출비율변화 (4) 주자유 12-17 809
380 [정보] 스포티파이 누적순위 (4) 주자유 12-15 1449
379 [정보] 정은지, 다이나믹듀오, 장윤정.. 위로의 "반창고 콘… (1) 가비야운 12-14 420
378 [정보] 콘텐츠 대격변의 시대…MZ세대, 프로그램 흥행 기… 휴가가고파 12-13 317
377 [정보] 갓, 기원 논란에 日 "한국이나 잘 해라! 보기 흉해… (13) 스쿨즈건0 12-12 4099
376 [정보] 반창고 콘서트! 시즌2 티저 영상 (1) 가비야운 12-11 736
375 [정보] 21년 앨범판매 top 20 11월까지 (3) 주자유 12-10 988
374 [정보] 데뷔음반 초동1위 "아이브" 초동 7일차 마감 (3) ITZY 12-08 1006
373 [정보] 요즘 유명한 영국 신스팝 밴드 (1) 쇼코칸 12-07 605
372 [정보] 여기서 악평들은 일레븐 멜론 9위? (24) 의성마늘 12-07 1495
371 [정보] 솔비, 전세계 홀렸다…"엄청난 작업" 작품에 쏟아… (12) 코리아 12-06 1835
370 [정보] 스포티파이 글로벌 일간 top 200차트중 kpop (1) 주자유 12-06 559
369 [정보] 데뷔 음반 초동 1위 "아이브" 초동 5일차 성적`` (10) ITZY 12-06 1425
368 [정보] 7시부터 카카오 티비에서 멜론 뮤직 어워드 합니다 (4) 파란혜성 12-04 644
367 [정보] BTS 소파이 빌보드 박스스코어 역사상 6번째 기록 (8) 김모래 12-04 1940
366 [정보] 스포티파이 21년 스트리밍수 kpop 아티스트 순위 주자유 12-02 516
365 [정보] 팝핀논란 모니카, 디자이너->교수님이 되기까지 ITZY 11-27 845
364 [정보] kpop 스포티파이 총 누적 스트리밍수 (2) 주자유 11-26 822
363 [정보] 팝핀? 팝핑? 스우파 모니카 집단저격 (8) 영원히같이 11-25 948
362 [정보] BTS 그래미 본상 후보 배제 "일침 날린 외신들" (18) ITZY 11-25 344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