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22-08-12 19:30
[솔로가수] 아이유 폭우 피해복구 위해 1억 쾌척 1년8개월간 20억 이상 기부
 글쓴이 : 셜록
조회 : 505  

FVqq0rTUUAA9V6R.jpg

plusebani.jpg



가수 겸 배우 아이유(본명 이지은)가 집중호우 피해 복구를 위해 1억 원을 기부했다.

아이유 소속사 이담엔터테인먼트 측은 8월 12일 뉴스엔에 "아이유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 측에 1억 원의 성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2008년 데뷔한 아이유는 가수와 배우로서 종횡무진 활약 중이다. 데뷔 초부터 꾸준히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다양한 나눔을 실천해왔다. 지난해 1월부터 올해 8월까지 1년 8개월 동안 대외적으로 알려진 기부액만 20억 원을 훌쩍 넘는다.

아이유는 지난해 3월 정규 5집 앨범 발매를 기념해 아이유와 팬클럽 유애나를 합친 ‘아이유애나’라는 이름으로 사단법인 링커와 사랑의 달팽이에 각각 5,000만 원씩 기부했다. 5월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과천시민을 위해 써 달라며 과천시에 1,000만 원 후원금을 전달했다.

지난해 자신의 생일인 5월 16일에는 한국소아암재단, 희귀질환 아동 지원 단체 여울돌, 한국 미혼모가족협회,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 푸르메재단, 아동복지협회 등 소외계층에게 총 5억 원을 기부했다.

이어 아이유는 지난해 9월 18일 데뷔 13주년을 기념해 자신이 광고 모델로 활동 중인 각 브랜드 측과 함께 소외계층, 선별 진료소 의료진을 위해 운동화와 의류, 이불 세트, 구급상자 세트, 생수 등 8억 5,000만 원 상당의 물품을 전달했다. 이에 그치지 않고 12월 24일 암 환자와 저소득 가정의 아동 청소년들을 위해 써 달라며 총 2억 원을 쾌척했다.

올해에는 3월 경북 울진에서 시작돼 강원 삼척까지 번진 대형 산불 피해자들을 돕기 위해 1억 원을 기부했다. 이어 5월 16일 자신의 생일을 맞아 사랑의 달팽이, 한국 미혼모가족협회, 이든아이빌, 사회복지법인 창인원 등에 성금 총 2억 1,000만 원을 전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태촌 22-08-12 20:35
   
아이유는 이제 뭐...
그냥 나라에 좀 무슨 일이 생겼다하면 무조건 1억 내놓는게 루틴이 되버려서...
수지도 아이유 비슷하게 만날 1억씩 내놓던데,,,,이번에도 그랬을라나
솔솔바람 22-08-13 19:21
   
아이유를 보면 이미지 메이킹이 너무 잘 된 가수가 아닐까 싶어요. 물론, 버는 만큼 기부도 자주 하는 모습 보면 긍정적이고, 저 역시 아이유 노래를 종종 찾아 듣고 있습니다만.. 최근 많은 곡의 표절 논란이 올라오고 있는데, 묵묵부답에다 일종의 성역화된 아이유를 건들면 안 된다는 인식이 있는지 언론에서도 다루질 않더군요. 이에 대비 비슷한 시기에 논란이 된 이무진의 신호등은 단 한 곡임에도 금방 언론화가..
     
셜록 22-08-13 19:38
   
사이버렉카에서 나온 떡밥이군요 그것도 옛날에 철 지난걸 다시 밀고있는
왜 언론에서 다루질 않을까요 이미 과거에 정리가 됐거든요 표절이 아닌걸로
박진영곡도 표절이 아니라는 법원 판단이 이미 옛날에 났습니다
묵묵 부답이 아니라 대꾸할 가치를 못느끼는것이고 유튜브라 신상 파악에 어려움이
없었다면 진작에 소속사에서 법적 책임을 물었을겁니다
몇몇 악플다는 안티집단 여초도 그렇고 부동산 투기라고 우길때처럼
눈에 불을켜고 논란거리 만들거 없나 끌어내릴 건덕지 없나 10년 이상
그래왔고 기레기들한테 성역이 어딨습니까? 이슈꺼리면 진실이든 아니든 물고 보죠
근데 왜 그런 기사를 안 쓸까요? 이미 옛날에 정리가 됐고 사실이 아닐뿐더러
허위기사로 법적 책임을 지게 되기 때문이죠
 
 
Total 166,19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2) 가생이 08-20 248520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276895
166189 [걸그룹] 아이브 타이틀 3곡의 장르가 모두 다른 이유 (1) 고영희 12:33 78
166188 [솔로가수] 돈스파이크, 호텔 파티룸 빌려 男女 단체로 필로폰… (1) 방황감자 11:47 436
166187 [솔로가수] 돈스파이크 영장심사 출석 영상 '묵묵부답' (2) 방황감자 11:06 477
166186 [기타] 윤지성 "울면서 빌어, 워너원 탈퇴시켜달라고.." (9) 강바다 10:24 993
166185 [기타] '마약 혐의' 남태현♥서민재 경찰 입건 (8) 강바다 10:17 1002
166184 [기타] 마약파티 혐의 돈스파이크, 결국 구속영장 신청…… (7) 강바다 10:16 335
166183 [기타] ‘몰카 소비’ 용준형, 정준영 단톡방 파문 3년만 … (2) 강바다 10:15 575
166182 [기타] 로이킴, 정준영 논란 기소유예 딛고 "배로 갚을게… 강바다 10:13 436
166181 [걸그룹] 케플러, 새 앨범 트랙리스트 공개..타이틀곡 'We… 뉴스릭슨 09:58 123
166180 [보이그룹] 엑소 찬열, 오늘 육군 현역 만기 제대 (3) 방황감자 09:46 313
166179 [잡담] 송소희 한복 핏.jpg (3) 강남토박이 04:17 1357
166178 [그외해외] 日걸그룹 멤버, 유흥업소 취직 "하고 싶었던 … (5) 스쿨즈건0 02:57 2046
166177 [걸그룹] [블랙핑크] 빌보드 핫100 & 글로벌 200 진입 (6) 마당 09-27 1346
166176 [걸그룹] NMIXX - COOL (Your rainbow) | SPECIAL VIDEO (2) XXIWN 09-27 315
166175 [잡담] 트와이스 사나랑 닮은꼴이라는 일본 여배우 (17) 마스크노 09-27 2953
166174 [걸그룹] [트와이스] "Talk that Talk" M/V Behind the Scenes EP.03 (2) 하얀사람 09-27 310
166173 [정보] 2022 걸그룹 빌보드 글로벌200 최고 순위 기록 (4) 분서크 09-27 775
166172 [잡담] "차라리 티켓 팔지"…BTS 무료 공연에 원성 쏟아진 … (2) 무영각 09-27 1361
166171 [솔로가수] 돈 스파이크, 필로폰 1천회분 압수 (9) 방황감자 09-27 1389
166170 [걸그룹] 대학축제 행사왕도 아이브야! (3) MR100 09-27 865
166169 [기타] 나나, 온몸 타투에 관해 입장. (4) NiziU 09-27 1511
166168 [걸그룹] 아이브, '애프터 라이크' 뮤비도 1억뷰 (2) MR100 09-27 418
166167 [걸그룹] 라임라잇, 아이즈원 사단 업고 '데뷔' (1) MR100 09-27 709
166166 [솔로가수] 法, 박유천 가처분인용취소 기각 (1) 방황감자 09-27 782
166165 [솔로가수] 돈스파이크, 필로폰 투약 혐의로 체포 (12) 방황감자 09-27 146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