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17-11-14 20:28
[일본] “일본 10대여성 절반, 한국패션 참고”
 글쓴이 : 수요미식신
조회 : 4,419  

1.jpg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일본 신문 중 판매부수가 가장 많은 요미우리신문이 14일 일본에서 부는 한국 패션과 화장품 열풍을 조명했다. 일본에 부는 ‘세번째 한류 열풍’이라는 소개도 곁들였다.

이 신문은 도쿄(東京) 하라주쿠(原宿), 시부야(澁谷) 등 패션 중심가 풍경을 전하며 젊은층을 중심으로 한류 패션·화장품 붐이 일고 있다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작년 한국 화장품의 일본 수입액이 174억엔(약 1천712억원)으로 전년보다 30% 이상 늘었다고 소개했다.


2.jpg


신문은 젊은이들이 많이 찾는 도쿄 하라주쿠 다케시타(竹下)거리에 작년 문을 연 한국 화장품 판매점 에뛰드 하우스에 젊은 여성들이 끊임없이 방문하고 있다며 “일본의 화장품에는 없는 선명한 색깔이어서 SNS에 사진을 올려도 예쁘게 보인다”는 고등학교 3학년 여학생의 한국 화장품 사랑을 전했다.

또다른 번화가인 시부야의 쇼핑몰 ‘시부야109’의 경우 작년 겨울부터 젊은 소비자를 겨냥한 이미지 모델로 한국 인기 아이돌 그룹을 기용하고 있다. 올해 크리스마스 광고 캠페인의 모델은 남자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이다.

요미우리는 이같은 화장품·패션 열풍을 드라마, K팝에 이은 ‘세번째 한류 열풍’으로 소개했다.

2003년 NHK에서 ‘겨울 소나타’가 방송되며 불었던 드라마 붐이 첫번째, 2010년 소녀시대, 빅뱅 등 한국 아이돌 그룹들의 일본 진출이 계기가 된 K팝의 인기가 두번째 한류라면, 화장품과 패션으로 지금 젊은층 사이에서 불고 있는 붐이 세번째 한류라는 것이다.

실제로 젊은 소비자의 행동을 조사하는 ‘프릴 랩’이 6월 진행한 설문에서는 10대 여성의 절반 가량이 패션과 관련해 참고하고 있는 나라를 ‘한국’이라고 답하기도 했다.


3.jpg


요미우리는 이 세번째 한류 열풍이 기존과 달리 대상이 되는 세대가 10~20대로 젊고 전파 방법이 SNS라는 점에 주목했다.

칼럼니스트 도도로키 씨는 요미우리에 “유튜브 같은 동영상과 트위터,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 한국 현지의 모습이 일본의 젊은이들에게 곧바로 전달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어른세대에서는 한일 간 정치문제 등의 관계 악화가 신경 쓰이는 사람이 많겠지만, 젊은 세대에게는 그런 경향이 없다”며 “‘한국이기 때문에’라는 식의 감정은 옅고 단지 ‘쿨(cool)한 문화로 (한국의 패션과 화장품이) 정착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시부야109 관계자는 “일본에 처음 소개된 한국 브랜드 20개 정도의 매장이 있는데, 이미 젊은이들은 SNS를 통해 어떤 브랜드인지 알고 있다”며 “(한국 브랜드들은) 화려한 색과 저렴한 가격 등 젊은이들이 좋아할 만한 요소를 갖추고 있다”고 설명했다.


4.jpg


요미우리는 제3의 한류 열풍으로 인해 도쿄의 한류 거리인 신오쿠보(新大久保)를 찾는 젊은이들이 늘고 있다고 전하기도 했다. 신오쿠보 한류상점가에서는 한류열풍이 잠잠해지고 한일 관계가 악화되자 한동안 영업난을 호소하는 상인들의 목소리가 컸다.

요미우리는 신오쿠보에서는 한국 음식 치즈 닭갈비를 먹기 위해 평일 저녁에도 90분을 기다려야 할 정도로 긴 줄이 늘어서고 있다며 화장도, 패션도, 음식도, SNS 선진국인 한국으로부터 일본의 젊은이들에게 퍼지고 있다고 소개했다.


bkkim@yna.co.kr


https://www.dispatch.co.kr/989398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빌라배트 17-11-14 20:41
 
일본은 좋게 말하면 개성이 있고 나쁘게 말하면 변화가 없는거 같음
십수년전에 패션잡지에 나오는 이른바 옷잘입는애들이
지금 그대로 똑같이 입고 다니고 있음
머리또한 변한없는 샤기컷...
어릴때는 개성있네~ 이러네 하고 봤는데
이젠 진자 이또한 그들만의 갈라파고스..;;;
지나가는이 17-11-14 20:56
 
3번째? 흐음...
박하맛사탕 17-11-14 20:59
 
중요한게 초,중,고, 대학생 이런 젊은층이라는거....
이젠 휴대폰, 인터넷, sns, 동영상채널등 접할 수 있는 툴이 너무 많아서 못 막음...
레떼느님 17-11-14 21:07
 
좋은건 받아드리는게 맞지만
반한을 정치로 이용하는 일본과 대만은 자국 경기가 안풀리면 어느새 한국 차단을 시전할거다.
중국이야 공산국이니 정해진 수순이었고..
류현진 17-11-14 22:03
 
요즘 일본 연예인들도 맨날 샤기컷이였는데 요즘은 간혹 한국 머리 스타일도 보임
여자 연예인들 앞머리 숱치는 머리도 간혹 보이고요
     
핫자바 17-11-14 22:43
 
무슨 애니메이션에서 나오는 머리 같은거 따라 하는 것 같던데...ㅋㅋ 진짜 직접 머리 짤라주고 싶을 정도로 꼴보기 싫었음ㅋㅋ
불청객 17-11-14 22:11
 
공교롭게도 일본내의 한국문화 영향력은 2003년부터 2010년을 거쳐 현재까지 7년단위로 몰아치는군요. 2024년에는 또 어떤일이 벌어질지 궁금해지네요.
카리스마곰 17-11-14 23:42
 
일본은 지하철 광고포스터 든, 잡지든 매거진이든 앞 표지에
글씨가 빡빡하게 많네요. 

와~ 방탄 얼굴 빼놓고 다 글씨야.. ㅋㅋㅋ

활자 중독인가? 여백의 미를 몰라. 지저분.
검은북극곰 17-11-14 23:45
 
일본애들은 패션이 문제가 아니라 그 답안나오는 체형이 문제임. 대가리는 크고 어꺠는 좁고 허리는 길고 다리는 짧은 최악의 신체조건.
세레브로 17-11-15 01:37
 
일본이 옷 자체는 오히려 다양하게 입음.. 다만 한류의 문화적 영향력이 커진만큼 영향이 흘러가는거겠죠
옵하거기헉 17-11-15 09:32
 
흠흠
 
 
Total 85,21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5213 [걸그룹] 정연에게 맞은 지효 (2) 수요미식신 00:24 330
85212 [걸그룹] 레드벨벳 웬디 학창시절 트리플 크라운 쌈장 00:01 330
85211 [걸그룹] 新음악중심MC 강미나 스페셜무대.gif (1) Kokoro 02-24 360
85210 [걸그룹] "여기여기여기"만 외치다 끝난 CLC ㅋㅋ [파트바꾸… (2) 얼향 02-24 392
85209 [걸그룹] 블핑하우스 EP 8 (3) 블루레빗 02-24 247
85208 [영화] 치인트 캐릭터 8인 영상 뉴스릭슨 02-24 223
85207 [걸그룹] 에이핑크 새해 한복 포토 (5) MR100 02-24 296
85206 [솔로가수] 구하라, 인형보다 더 인형 같은 미모 과시.."눈이 … (3) MR100 02-24 734
85205 [걸그룹] [트와이스] 돌고래와 노는 모모링 (7) 베말 02-24 834
85204 [기타] "영미" 소리에 안영미 반응은? (2) 수요미식신 02-24 1961
85203 [잡담] [여니 & Dice] " 한숨 " 국내가수 95팀 cover updating (1) 조지아나 02-24 122
85202 [배우] 유인나가 즐겨 입는 패션 (4) llllllllll 02-24 1282
85201 [걸그룹] 예리 애교의 냉정한 슬기 (1) 플랙 02-24 495
85200 [보이그룹] 하이라이트 윤두준의 흔하지않은 애교 플랙 02-24 209
85199 [걸그룹] 19금 영화보자고 하는 변태 유아 (5) 크리스탈과 02-24 1382
85198 [걸그룹] [오마이걸]후배돌 노래 듣는 선배돌(Feat.온앤오프 크리스탈과 02-24 206
85197 [솔로가수] [한겨레] 미국특파원 이하이 "한숨" 언급..~ ㅋ 조지아나 02-24 1111
85196 [잡담] [스피닝 ver] 모모랜드 "뿜뿜" & IKON " 사랑을 했다" 조지아나 02-24 298
85195 [보이그룹] 이방카 방탄소년단 언급 (8) 콜롸 02-24 2014
85194 [방송] [너의목소리가 보여] 레드벨벳(Red Velvet) 슬기, 예… (2) 조지아나 02-24 404
85193 [걸그룹] 컬링에 심취한 은지와 친구들 (은지 인스타) (4) 가비야운 02-24 1435
85192 [잡담] 게임,KID 와 Kpop 관련성 적지만. 유투버의 영향력… 조지아나 02-24 463
85191 [잡담] 한국 개인 유튜버 구독자 수 TOP10 조지아나 02-24 1130
85190 [잡담] "연예인보다 유튜브 스타 더 좋아"…디지털 물결… 조지아나 02-24 1047
85189 [기타] 신이 내린 몸매 (9) 언어도단 02-24 3998
85188 [걸그룹] 가장 기대되는 런칭 예정의 여자 아이돌 그룹? (10) 바닐라킹 02-24 1366
85187 [잡담] 헤이즈 신곡, 창작안무 프로모션 이벤트 해도 될… 조지아나 02-24 14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