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17-12-07 23:27
[걸그룹] 서현이 그린 ‘소녀시대’의 미래
 글쓴이 : 쁘힝
조회 : 1,034  

“향후 소녀시대 활동 의사요? 당연히 있죠”

지난 2007년, 힘찬 발차기와 함께 대중들 앞에 나타난 소녀시대는 10년 동안 대한민국 대표 걸그룹으로 사랑받았다. 올 여름까지만 해도 “앞으로도 소녀시대 영원히 소녀시대”를 외치며 10주년 앨범을 발매했고 여덟 명의 멤버들은 대중들에게 영원한 소녀로 남을 듯 했다.

하지만 최근 서현과 수영, 티파니가 10여 년간 몸담았던 SM엔터테인먼트를 떠나 홀로서기에 도전하면서 팬들은 큰 충격에 휩싸였다. 이제 SM에 남은 소녀시대는 여덟 명에서 다섯 명으로 줄어들었고 사실상 소녀시대는 해체될 것이라는 얘기가 오갔다.

소녀시대를 향한 여러 가지 말들로 팬들의 걱정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서현이 대중들 앞에 섰다. 최근 예민할 수 있는 시기임에도 인터뷰를 자청해 시크뉴스와 만난 서현은 소녀시대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전했다.

“제가 새로운 도전을 하게 된 시기고, 이 결정을 하고 나서 팬 분들이 걱정을 많이 하셨을 거다. 빨리 애기를 해드리고 싶었는데 어떻게 생각을 잘 정리해서 진심을 전할 수 있을지 고민이 많았던 것 같다. 많이들 (진심을) 알아주시는 것 같아서 다행이고 죄송스러운 마음이 든다. 미리 얘기를 드렸으면 좋았을 텐데 완벽하게 타이밍이 되지 않았다”

이날 서현의 인터뷰는 세 사람의 재계약 불발 소식이 전해진 후 첫 인터뷰인 만큼, 소녀시대 해체 논란과 향후 활동에 관해 많은 질문들이 쏟아졌다. 이에 서현은 중요한 건 ‘방향성의 문제’라고 말했다.

“저희끼리 미래에 대해 시시콜콜한 것부터 진지한 것까지 얘기를 많이 했다. (중요한 건) 방향성의 문제인 것 같다. 데뷔 초 소녀시대 활동의 방향성과 지금의 방향성이 같을 수는 없다. 나이도 달라졌고 환경들도 달라졌다. 저희 모두가 명확한 답을 찾은 상태는 아니다. 저희가 이제 서른을 앞두고 있고 각자 하고 싶은 게 더 확고해 진 것 같다. 그 한 명 한 명의 길을 존중하면서 때로 뭉치기도 하고 각자 잘 사는 게 좋은 길이라고 생각한다. 설사 남아있는 다섯 명만이 활동을 한다고 해도 저희는 늘 소녀시대다. 예를 들어 (누가) 작품을 들어가면 그 사람을 빼고 활동할 수는 있지만 그 사람을 탈퇴시키고 ‘우린 이제 다섯 명이야’ 이건 아니다”

이제 막 홀로서기를 선언하고 도전을 시작한 만큼, 서현 역시 앞으로 소녀시대의 모습에 대해 많은 고민을 갖고 있었다. 하지만 분명한 건 그녀를 비롯해 멤버들이 그리고 있는 소녀시대의 미래에 해체는 없었다. 향후 소녀시대가 어떤 모습으로 대중들 앞에 나타날지는 모르지만, “소녀시대는 영원하다”고 자신있게 말하는 서현의 진심은 팬들의 걱정을 기대로 바꿀 듯 했다.

“소녀시대는 저희에게 너무 소중한 존재고 뭐로도 바꿀 수 없는 존재다. 일로 만난거긴 하지만 저희의 청춘을 함께했다. 소녀시대는 영원하다. 앞으로 소녀시대의 모양이 어떻게 보여 질지는 모르겠다. 회사도 그렇고 저희 개개인들도 여러 가지 생각을 많이 하고 있다. 저희가 첫 걸음을 내딛는 주자가 되지 않을까 싶다. 남자 그룹들은 한참 활동하다가 뭉치기도 하는데 ‘과연 우리는 어떻게 하는 게 좋을까’에 대한 고민이 크다. 추억으로만 남지는 않았으면 좋겠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07,87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정보] 방탄소년단과 팬들을 '거짓'으로부터 지켜… (25) BTJIMIN 11-20 6537
107873 [걸그룹] 내년 데뷔 예정이라는 로엔(페이브) 걸그룹 비주얼… (3) 뉴스릭슨 10:39 277
107872 [걸그룹] 지금...아이즈원 일본 아이돌과 같이 신곡 내는 상… (8) 북창 10:32 495
107871 [미국] 90년대의 방탄소년단에 해당하는 미국 보이밴드 (1) 사이다맛쥐 10:26 296
107870 [걸그룹] 아쿠아 윤해솔.jpg (1) 뉴스릭슨 10:12 451
107869 [걸그룹] FNS 일본방송 풀로 볼수있는곳 있을까요? 팅동탱동 10:06 231
107868 [솔로가수] '하이어뮤직' 우기, 백두산 기타리스트 김… 뉴스릭슨 09:48 245
107867 [잡담] 팬심빼고 갠적으로 마마에서 가장 좋았던 무대는.. (4) 호뱃살 09:07 881
107866 [걸그룹] [아이즈원] 한글자막 2018.12.12 FNS 아이즈원(IZ*ONE) … (5) 누런봉다리 08:54 1097
107865 [걸그룹] [아이즈원] 일본 첫 버라이어티 예능 잡혔네요 (7) 루빈이 07:48 1727
107864 [걸그룹] 리사 검정 시스루 ~ (3) 별찌 03:14 2344
107863 [걸그룹] 네일 자랑하는 쯔냥이 ~ (1) 별찌 03:01 1180
107862 [걸그룹] 감전 되는 맛깔나는 연기 ~ (2) 별찌 03:00 831
107861 [걸그룹] 곰슬기 ~ (2) 별찌 02:57 663
107860 [걸그룹] 로즈퀸 지니 ~ (2) 별찌 02:54 563
107859 [기타] 레이싱 모델 송주아 ~ (1) 별찌 02:48 653
107858 [기타] 레이싱 모델 김보라 ~ (2) 별찌 02:36 680
107857 [방송] 백종원, 홍탁집 추가 솔루션 예고 "주변인이 더 무… (4) MR100 02:33 911
107856 [일본] ‘임신 5개월’ 아오이 소라, 日 AV배우→엄마로 인… (2) 베르테르 01:52 1760
107855 [잡담] 태연 - Fine 커버 C12VR 01:22 216
107854 [잡담] 밑에서 립싱크 어쩌고 하는 글들을 꽤 봤는데... (6) 안개비 00:50 1220
107853 [걸그룹] 中 인기가수, 에이핑크 'MyMy' 표절 의혹.."대… (11) MR100 00:47 2498
107852 [잡담] 제대로 나온 FNS콜라보 단체사진 ㅇㅅㅇ (21) 떡밥 00:38 2550
107851 [걸그룹] 181208 에이프릴(APRIL) Fullcam Nocut (2) kurun 00:32 167
107850 [방송] [한끼줍쇼] 슬기, 취향 저격 집밥에 감동의 미간 발… (1) 쌈장 00:29 581
107849 [걸그룹] 오늘자 마마무 화사와 아이즈원 반응 (35) 골드에그 00:15 3056
107848 [잡담] 장원영은 레드+큐트 조합이 갑이쥬 ㅇㅅㅇ (3) 떡밥 00:10 1487
107847 [잡담] 46시리즈 팬들은 왜 아이즈원이 센터냐고 싸우던데… (26) 에테리스 12-12 299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