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17-12-07 23:27
[걸그룹] 서현이 그린 ‘소녀시대’의 미래
 글쓴이 : 쁘힝
조회 : 883  

“향후 소녀시대 활동 의사요? 당연히 있죠”

지난 2007년, 힘찬 발차기와 함께 대중들 앞에 나타난 소녀시대는 10년 동안 대한민국 대표 걸그룹으로 사랑받았다. 올 여름까지만 해도 “앞으로도 소녀시대 영원히 소녀시대”를 외치며 10주년 앨범을 발매했고 여덟 명의 멤버들은 대중들에게 영원한 소녀로 남을 듯 했다.

하지만 최근 서현과 수영, 티파니가 10여 년간 몸담았던 SM엔터테인먼트를 떠나 홀로서기에 도전하면서 팬들은 큰 충격에 휩싸였다. 이제 SM에 남은 소녀시대는 여덟 명에서 다섯 명으로 줄어들었고 사실상 소녀시대는 해체될 것이라는 얘기가 오갔다.

소녀시대를 향한 여러 가지 말들로 팬들의 걱정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서현이 대중들 앞에 섰다. 최근 예민할 수 있는 시기임에도 인터뷰를 자청해 시크뉴스와 만난 서현은 소녀시대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전했다.

“제가 새로운 도전을 하게 된 시기고, 이 결정을 하고 나서 팬 분들이 걱정을 많이 하셨을 거다. 빨리 애기를 해드리고 싶었는데 어떻게 생각을 잘 정리해서 진심을 전할 수 있을지 고민이 많았던 것 같다. 많이들 (진심을) 알아주시는 것 같아서 다행이고 죄송스러운 마음이 든다. 미리 얘기를 드렸으면 좋았을 텐데 완벽하게 타이밍이 되지 않았다”

이날 서현의 인터뷰는 세 사람의 재계약 불발 소식이 전해진 후 첫 인터뷰인 만큼, 소녀시대 해체 논란과 향후 활동에 관해 많은 질문들이 쏟아졌다. 이에 서현은 중요한 건 ‘방향성의 문제’라고 말했다.

“저희끼리 미래에 대해 시시콜콜한 것부터 진지한 것까지 얘기를 많이 했다. (중요한 건) 방향성의 문제인 것 같다. 데뷔 초 소녀시대 활동의 방향성과 지금의 방향성이 같을 수는 없다. 나이도 달라졌고 환경들도 달라졌다. 저희 모두가 명확한 답을 찾은 상태는 아니다. 저희가 이제 서른을 앞두고 있고 각자 하고 싶은 게 더 확고해 진 것 같다. 그 한 명 한 명의 길을 존중하면서 때로 뭉치기도 하고 각자 잘 사는 게 좋은 길이라고 생각한다. 설사 남아있는 다섯 명만이 활동을 한다고 해도 저희는 늘 소녀시대다. 예를 들어 (누가) 작품을 들어가면 그 사람을 빼고 활동할 수는 있지만 그 사람을 탈퇴시키고 ‘우린 이제 다섯 명이야’ 이건 아니다”

이제 막 홀로서기를 선언하고 도전을 시작한 만큼, 서현 역시 앞으로 소녀시대의 모습에 대해 많은 고민을 갖고 있었다. 하지만 분명한 건 그녀를 비롯해 멤버들이 그리고 있는 소녀시대의 미래에 해체는 없었다. 향후 소녀시대가 어떤 모습으로 대중들 앞에 나타날지는 모르지만, “소녀시대는 영원하다”고 자신있게 말하는 서현의 진심은 팬들의 걱정을 기대로 바꿀 듯 했다.

“소녀시대는 저희에게 너무 소중한 존재고 뭐로도 바꿀 수 없는 존재다. 일로 만난거긴 하지만 저희의 청춘을 함께했다. 소녀시대는 영원하다. 앞으로 소녀시대의 모양이 어떻게 보여 질지는 모르겠다. 회사도 그렇고 저희 개개인들도 여러 가지 생각을 많이 하고 있다. 저희가 첫 걸음을 내딛는 주자가 되지 않을까 싶다. 남자 그룹들은 한참 활동하다가 뭉치기도 하는데 ‘과연 우리는 어떻게 하는 게 좋을까’에 대한 고민이 크다. 추억으로만 남지는 않았으면 좋겠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79,19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9190 [걸그룹] [트와이스] 박자놓친 맏내 관리하는 막내 천가지꿈 04:20 106
79189 [걸그룹] 자연스레 손이 가는 솔지 ~ (2) 블루하와이 03:33 245
79188 [걸그룹] V앱 도중 나타난 귀신 ~ 블루하와이 03:19 226
79187 [보이그룹] 외국대학 English101에서 방탄 뮤비분석을 과제로 … 쿠로 02:47 210
79186 [걸그룹] 촉이 온 구구단 미미 ~ (1) 블루하와이 02:30 259
79185 [걸그룹] 강지영 근황 ~ (8) 블루하와이 02:26 583
79184 [걸그룹] 오마이걸 V Pick! 아유레디의 오락실 우승자는? (1) 얼향 01:44 124
79183 [걸그룹] 트와이스 - "Heart Shaker" Special V LIVE ~ (3) 블루하와이 01:40 258
79182 [걸그룹] 트와이스 낙낙은 진짜 좋았는데 (25) 담배맛사탕 01:14 591
79181 [기타] 19세 고등학생 친구가 커버하는 프로미스나인 유… (3) 얼향 00:51 409
79180 [솔로가수] [태연] Candy Cane , 쉿- 모두 추천! 카리스마곰 00:42 123
79179 [걸그룹] 구구단 세정 모닝콜을 부탁해 (1) 얼향 00:24 212
79178 [MV] BTS ft TWICE - LOVE YOUR SELF Compilation Story (6) 사랑choo 00:14 448
79177 [걸그룹] 나연 "미나 너무 야해" (7) 수요미식신 00:06 1270
79176 [걸그룹] 여자친구 MMA 비하인드 얼향 12-12 175
79175 [잡담] [태연] 믿듣탱. 크리스마스 미니앨범 이럴수가? (5) 카리스마곰 12-12 286
79174 [솔로가수] 이적 - 나침반 Teaser stabber 12-12 56
79173 [걸그룹] 러블리즈 다이어리 시즌5 ep.4 얼향 12-12 170
79172 [솔로가수] 그냥 주절거리는 소리라더니 대놓고 신곡 스포였… (2) stabber 12-12 473
79171 [걸그룹] 에이프릴 별들의이야기 응원영상 (1) 얼향 12-12 146
79170 [걸그룹] [트와이스] 표정부자 다현의 상황별 표정 (텐션폭… (9) 5cmp585 12-12 773
79169 [걸그룹] [트와이스] 난 그냥 뽑았을뿐인데~!! (7) 썩을 12-12 834
79168 [걸그룹] [트와이스] 쿠키 만들기 시간! (음란마귀 임나연) (4) 5cmp585 12-12 671
79167 [걸그룹] 레드벨벳 예리 태연 신곡 홍보 (1) 쁘힝 12-12 325
79166 [솔로가수] 태연 크리스마스 앨범 표지 실사 (1) 쁘힝 12-12 295
79165 [걸그룹] 프로미스나인 TV 비하인드 얼향 12-12 155
79164 [걸그룹] [트와이스] 자료 수정 - 자켓비하인드 원본사진 (… (11) 5cmp585 12-12 70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