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18-02-13 21:45
[걸그룹] 12일 하루 동안 8200장 판매?... 납득할 수 없는 소속사의 해명
 글쓴이 : 쁘힝
조회 : 989  

한동안 잠잠했던 음악계 사재기 논란이 다시 시작됐다.

몇 해 전 음원 사재기 파문으로 몇몇 기획사가 검경 등에 수사 의뢰를 하는 일이 있었는데 이번에 문제가 되고 있는 건 음반(CD)에 대한 사재기 의혹이다.

모모랜드, 12일 하루에만 8200장 판매?

13일 오전 일간스포츠가 <모모랜드, 하루에 앨범 8200장 판매... 소속사 "사재기 아냐">란 단독기사를 보도하면서 논란이 불거졌다. 

지난 12일 음반 판매량을 실시간 집계하는 한터 차트에서 이상한 현상이 발견됐다. 걸그룹 모모랜드의 신보 < Great ! >가 이날 하루에만 무려 8천장 이상 판매되었기 때문이다.

지난 1월 3일 발매된 이 음반에는 최근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댄스곡 '뿜뿜'이 수록되었다. 공개 초기엔 반응이 미미했지만 일주일 만에 케이블 방송 1위를 차지했고 유튜브 조회수 3천만회 이상, 주요 음원 순위에서도 상위권에 오를 만큼 화제몰이를 하고 있다.

반면 < Great ! > 음반은 지난 1월 한 달 동안 5천여 장 판매 수준에 머물렀다. 음원 순위 상위권에 오른 이후에도 판매량의 증가는 미미했고 지난주엔 9백여 장(한터 차트 집계) 정도 팔린 것으로 나타났다.

그런데 그간 팔린 물량을 훨씬 뛰어넘는 판매고를 12일 불과 하루 동안 기록한 것이다. 발매 몇 주 후에 판매량이 뒤늦게 급증하는 사례도 없진 않으나, 이는 대부분 중국 등 해외 팬클럽의 대량 공동 구매인 경우가 많았고 구매 당사자 측의 영수증 공개 등을 통해 투명한 거래를 입증해왔다. 

방탄-엑소 등도 쉽지 않은 물량

음반판매량을 집계하는 곳인 한터차트 측은 한 네티즌의 고객센터 질의에 대해 "가맹점 한곳의 물량"이라는 답변을 내놓아 더욱 의문점을 낳게 했다.

팬 사인회 때문에 갑자기 판매량이 늘어난 게 아니냐는 일각의 견해도 있지만, 단일음반 100만장급 판매를 기록하는 방탄소년단-엑소-워너원의 음반만 하더라도 팬 사인회를 끼더라도 오프라인 매장 한 곳에서 8천장 판매는 불가능에 가깝다는 게 이들 유명 그룹 일부 팬들의 의견이다. 그도 그럴 것이 국내 유명 매장들조차도 인기 그룹 음반의 경우, 재고가 부족해서 영수증으로 대체하고 나중에 물량 입고 시 교환해주는 일이 빈번하기 때문이다. 

수요 예측을 넘어서 품절을 빚은 후에, 음반을 추가 제작하는 요즘 업계 상황에서 한달 5천장 팔고 있던 그룹의 음반에 대해 갑자기 하루 8천장 팔릴 걸 미리 예상하고 CD를 찍어 출고 및 판매한다라는 걸 과연 누가 납득할 수 있을까? 게다가 음반 8천장이면 일반적인 1톤 택배 트럭 한대에는 탑재조차 불가능한 수준이기 때문에 사전에 단일 오프라인 매장에서 재고로 확보하는 것도 쉽지 않은 물량이다.

모모랜드 소속사의 이해 못할 해명

반면, 모모랜드 소속사 더블킥 컴퍼니 측은 언론에 오락가락 해명을 내놓고 있다.

소속사 측은 언론과 인터뷰에서 "잘 모르지만 매장에서 행사를 진행한 것 같다", "잘 모르지만 공동구매 행사가 이뤄진 것 같다", "2월 예약분까지를 총 판매량으로 합산한 수치이며 하루에 판매된 물량이 아니다", "하루 동안 높은 판매고가 있었던 이유는 모모랜드의 한국어 버전 라이선스 앨범이 일본에서 출시됐고 국내에서도 추가 주문량이 한꺼번에 나갔기 때문" 등으로 시간에 따라 다른 해명을 내놨다. 

이중 특히 "2월 예약분까지를 총 판매량으로 합산한 수치이며 하루에 판매된 물량이 아니다"라는 해명은 음반 판매량을 집계하는 한터차트의 운영 원칙 및 집계 프로세스와는 정면 배치되는 주장이다. 한터차트 운영 원칙에 따르면 실시간 판매량만 계산에 넣으며 예약 취소 및 다양한 상황 변수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예약 판매분은 포함시키지 않는다. 그리고 판매점에서 판매완료 전산처리가 되었을 경우에 한해 반영을 한다. 소속사의 이 말이 사실이라면 모모랜드 팬들로부터 실제 구매 영수증 인증샷 등이 올라올 법도 한데 아직까지 그런 움직임은 보이지 않고 있다. 또, 예약 판매를 진행했다는 매장 역시 여전히 실체가 확인되지 않고 있다. 

"모모랜드의 일본 내 한국어 버전 라이선스 앨범 추가 주문"이라는 식의 해명 역시 설득력이 떨어진다. 한국에서 생산된 물량이 일본 등 해외 소매상에서 팔리는 건 라이선스가 아니라 판매 국가 입장에선 수입반에 해당되기 때문이다. 일본 라이선스 음반이 되려면 엄연히 일본 내 공장에서 생산이 된 제품에 국한된다.

상황이 이렇다면 소속사 측의 제대로 된 추가 해명이 있어야 하지 않을까?

http://m.entertain.naver.com/read?oid=047&aid=0002178872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티오 18-02-13 21:52
 
반칙이에요.
호갱 18-02-13 22:04
 
이단옆차기같은 소리하고 있네
 
 
Total 90,25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0259 [걸그룹] 아이린 레모나 TV 15초 새광고 쁘힝 13:59 12
90258 [보이그룹] '아시아 NEW 돌풍' VAV, 중국-태국-말레이시… (2) 쀼삐 13:44 394
90257 [잡담] 방탄 뮤비제작비 어느정도일까요? (1) 긔순 13:25 438
90256 [잡담] 펌] 미국 음악잡지 Rolling Stone(롤링스톤)지 방탄소… (1) BTJIMIN 13:13 855
90255 [걸그룹] 드림캐쳐 퍼포먼스력.gif (1) 컨트롤C 12:50 471
90254 [걸그룹] 여윽시 경리 (1) 컨트롤C 12:31 934
90253 [보이그룹] 샤이니 "데뷔 10주년, 프렌드쉽→패밀리쉽으로 바… MR100 12:24 197
90252 [배우] "밤에도 빛나는 미모"…이유비, 상큼 터지네 MR100 12:22 357
90251 [보이그룹] 방탄의 빌보드 라이브 무대 (9) 수요미식신 12:05 1592
90250 [걸그룹] 어제자 인기가요 베리굿 하트하트.gif 쀼삐 12:02 273
90249 [잡담] 아 현타옴...... (3) 골벅 11:57 813
90248 [걸그룹] 프로미스나인 소소한 DIARY #12 얼향 11:46 77
90247 [정보] JYP, 파이낸셜타임즈 선정 '亞 고성장 기업'… (12) 5cmp585 11:40 762
90246 [걸그룹] [여자친구] 비글미 터지는 흥자친구 (해요TV) (1) 김씨00 11:34 120
90245 [걸그룹] [여자친구] 180520 TOKYO GIRLS MUSIC FES 2018 (2) 김씨00 11:21 225
90244 [걸그룹] [여자친구] 휠체어 타고온 팬 앞까지 찾아가 무릎… (1) 김씨00 11:08 475
90243 [보이그룹] 방탄소년단 수상소감 (8) 수요미식신 10:35 1516
90242 [기타] 2018 빌보드 뮤직 어워드 생중계 좌표 (1) ChocoFactory 10:34 664
90241 [걸그룹] 그럼 다현이는 마트에서 살아~.jpg (7) 개개미 10:03 1284
90240 [잡담] 빌보드 방탄 입장하니 환호소리 (4) 김모래 09:36 1919
90239 [방송] ‘사자’ 나나, 여린 役 스틸컷 공개…독보적 아… 뉴스릭슨 09:36 574
90238 [배우] 성유리 최근 TV 영상 캡쳐 비주얼 조이103 09:32 427
90237 [걸그룹] 김세정, 양희은, 박세현 모녀 - 엄마가 딸에게 Live (1) 커피향기 09:11 294
90236 [솔로가수] 최근자 현아 란제리룩 (10) 수요미식신 02:56 3154
90235 [걸그룹] 프로미스나인 소소한 DIARY #11 얼향 01:34 389
90234 [잡담] 확실히 오류 아니면 해킹이 맞나보네요 (6) 김모래 01:31 1662
90233 [잡담] 방탄 조회수에 대해서 말이 많은데 확실한 부분… (5) 유령니이잉 01:14 141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