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18-02-13 21:45
[걸그룹] 12일 하루 동안 8200장 판매?... 납득할 수 없는 소속사의 해명
 글쓴이 : 쁘힝
조회 : 1,029  

한동안 잠잠했던 음악계 사재기 논란이 다시 시작됐다.

몇 해 전 음원 사재기 파문으로 몇몇 기획사가 검경 등에 수사 의뢰를 하는 일이 있었는데 이번에 문제가 되고 있는 건 음반(CD)에 대한 사재기 의혹이다.

모모랜드, 12일 하루에만 8200장 판매?

13일 오전 일간스포츠가 <모모랜드, 하루에 앨범 8200장 판매... 소속사 "사재기 아냐">란 단독기사를 보도하면서 논란이 불거졌다. 

지난 12일 음반 판매량을 실시간 집계하는 한터 차트에서 이상한 현상이 발견됐다. 걸그룹 모모랜드의 신보 < Great ! >가 이날 하루에만 무려 8천장 이상 판매되었기 때문이다.

지난 1월 3일 발매된 이 음반에는 최근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댄스곡 '뿜뿜'이 수록되었다. 공개 초기엔 반응이 미미했지만 일주일 만에 케이블 방송 1위를 차지했고 유튜브 조회수 3천만회 이상, 주요 음원 순위에서도 상위권에 오를 만큼 화제몰이를 하고 있다.

반면 < Great ! > 음반은 지난 1월 한 달 동안 5천여 장 판매 수준에 머물렀다. 음원 순위 상위권에 오른 이후에도 판매량의 증가는 미미했고 지난주엔 9백여 장(한터 차트 집계) 정도 팔린 것으로 나타났다.

그런데 그간 팔린 물량을 훨씬 뛰어넘는 판매고를 12일 불과 하루 동안 기록한 것이다. 발매 몇 주 후에 판매량이 뒤늦게 급증하는 사례도 없진 않으나, 이는 대부분 중국 등 해외 팬클럽의 대량 공동 구매인 경우가 많았고 구매 당사자 측의 영수증 공개 등을 통해 투명한 거래를 입증해왔다. 

방탄-엑소 등도 쉽지 않은 물량

음반판매량을 집계하는 곳인 한터차트 측은 한 네티즌의 고객센터 질의에 대해 "가맹점 한곳의 물량"이라는 답변을 내놓아 더욱 의문점을 낳게 했다.

팬 사인회 때문에 갑자기 판매량이 늘어난 게 아니냐는 일각의 견해도 있지만, 단일음반 100만장급 판매를 기록하는 방탄소년단-엑소-워너원의 음반만 하더라도 팬 사인회를 끼더라도 오프라인 매장 한 곳에서 8천장 판매는 불가능에 가깝다는 게 이들 유명 그룹 일부 팬들의 의견이다. 그도 그럴 것이 국내 유명 매장들조차도 인기 그룹 음반의 경우, 재고가 부족해서 영수증으로 대체하고 나중에 물량 입고 시 교환해주는 일이 빈번하기 때문이다. 

수요 예측을 넘어서 품절을 빚은 후에, 음반을 추가 제작하는 요즘 업계 상황에서 한달 5천장 팔고 있던 그룹의 음반에 대해 갑자기 하루 8천장 팔릴 걸 미리 예상하고 CD를 찍어 출고 및 판매한다라는 걸 과연 누가 납득할 수 있을까? 게다가 음반 8천장이면 일반적인 1톤 택배 트럭 한대에는 탑재조차 불가능한 수준이기 때문에 사전에 단일 오프라인 매장에서 재고로 확보하는 것도 쉽지 않은 물량이다.

모모랜드 소속사의 이해 못할 해명

반면, 모모랜드 소속사 더블킥 컴퍼니 측은 언론에 오락가락 해명을 내놓고 있다.

소속사 측은 언론과 인터뷰에서 "잘 모르지만 매장에서 행사를 진행한 것 같다", "잘 모르지만 공동구매 행사가 이뤄진 것 같다", "2월 예약분까지를 총 판매량으로 합산한 수치이며 하루에 판매된 물량이 아니다", "하루 동안 높은 판매고가 있었던 이유는 모모랜드의 한국어 버전 라이선스 앨범이 일본에서 출시됐고 국내에서도 추가 주문량이 한꺼번에 나갔기 때문" 등으로 시간에 따라 다른 해명을 내놨다. 

이중 특히 "2월 예약분까지를 총 판매량으로 합산한 수치이며 하루에 판매된 물량이 아니다"라는 해명은 음반 판매량을 집계하는 한터차트의 운영 원칙 및 집계 프로세스와는 정면 배치되는 주장이다. 한터차트 운영 원칙에 따르면 실시간 판매량만 계산에 넣으며 예약 취소 및 다양한 상황 변수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예약 판매분은 포함시키지 않는다. 그리고 판매점에서 판매완료 전산처리가 되었을 경우에 한해 반영을 한다. 소속사의 이 말이 사실이라면 모모랜드 팬들로부터 실제 구매 영수증 인증샷 등이 올라올 법도 한데 아직까지 그런 움직임은 보이지 않고 있다. 또, 예약 판매를 진행했다는 매장 역시 여전히 실체가 확인되지 않고 있다. 

"모모랜드의 일본 내 한국어 버전 라이선스 앨범 추가 주문"이라는 식의 해명 역시 설득력이 떨어진다. 한국에서 생산된 물량이 일본 등 해외 소매상에서 팔리는 건 라이선스가 아니라 판매 국가 입장에선 수입반에 해당되기 때문이다. 일본 라이선스 음반이 되려면 엄연히 일본 내 공장에서 생산이 된 제품에 국한된다.

상황이 이렇다면 소속사 측의 제대로 된 추가 해명이 있어야 하지 않을까?

http://m.entertain.naver.com/read?oid=047&aid=0002178872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티오 18-02-13 21:52
 
반칙이에요.
호갱 18-02-13 22:04
 
이단옆차기같은 소리하고 있네
 
 
Total 102,9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2986 [솔로가수] 양다일, 자이언티-아이유 사이 차트 초상위권 안… MR100 14:54 43
102985 [보이그룹] 알파벳 신곡 '신세계' 뮤비 비하인드.avi 뉴스릭슨 14:38 72
102984 [걸그룹] 아이즈원 츄 D-9′히토미의 스트레스(?)′ (4) WithU 14:19 449
102983 [걸그룹] [트와이스] 모모링이 전하는 태풍주의보 (feat. 기… (4) 5cmp585 14:05 416
102982 [정보] 심진화, H.O.T.콘서트 인증샷 MR100 14:02 192
102981 [걸그룹] [트와이스] 감기 조심하세요~ (4) 5cmp585 13:47 299
102980 [걸그룹] 가즈아원정대 네온펀치 방송분.gif (3) 요요요용 13:43 177
102979 [방송]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대망의 알파고… MR100 13:37 711
102978 [걸그룹] [트와이스] 日 오리콘 월간차트도 1위 '올킬�… (13) 5cmp585 13:30 826
102977 [걸그룹] 문체부 장관 표창 받는 레드벨벳 (2) 쁘힝 13:15 446
102976 [걸그룹] [러블리즈] 블랙리즈.jpg (1) heavensdoor 13:10 272
102975 [걸그룹] 바둑 기원에서 공연하는 걸그룹 여자친구 (4) 개개미S2 12:47 897
102974 [걸그룹] 살짝 방심한 모모 ~ (3) 별찌 12:47 1164
102973 [걸그룹] 설현 최근 비주얼 ~ (5) 별찌 12:45 1185
102972 [솔로가수] 현아 근황 개개미S2 12:39 862
102971 [걸그룹] [트와이스] “TWICE AIRLINES” Teaser (10) 5cmp585 12:14 695
102970 [걸그룹] 지수 찰지게 치는 미주 ~ (2) 별찌 11:54 848
102969 [걸그룹] 아이즈원 이름에 대해.. (26) 테케리리 11:38 832
102968 [정보] 박성혜 키이스트 行, "SM 영상 제작 중심으로 성장 쁘힝 11:30 544
102967 [정보] 2018 대중문화예술 문화훈장 수훈자 현황 (1) 쌈장 11:22 267
102966 [걸그룹] 사쿠라 재밌는 영상.. (2) 방가라빠빠 11:18 827
102965 [잡담] 방탄 일본어버전 아이튠즈 순위 (7) 우다럄 11:17 970
102964 [걸그룹] 아이즈원 티저 분석영상인데 꽤 그럴듯 하네요ㅎ… (1) 방가라빠빠 11:11 452
102963 [걸그룹] 오마이걸 효정 나주 2행시(10월 15일 나주 빛가람… (1) 얼향 11:10 95
102962 [걸그룹] 오마이걸 꼰대라이브 예고 (2) 얼향 11:04 167
102961 [솔로가수] 보아 정규 9집 ‘WOMAN’ 공개! (2) MR100 10:50 229
102960 [배우] 김혜수, '국가부도의 날' 소감 (1) MR100 10:50 66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