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18-11-09 05:29
[정보] “아이돌 소개해줘” K팝 줄대기 바쁜 해외 팝스타
 글쓴이 : MR100
조회 : 3,540  

세계 대중 음악계 한국에 러브콜
美 아오키 앨범 첫곡에 방탄 등장… 英 리파는 블랙핑크와 함께 노래
신인-2군 그룹에게도 손 내밀어, 서로에게 윈윈… 추세 이어질듯

최근 잇달아 합작 곡을 낸 팝스타와 케이팝 스타들. 사진은 블랙핑크와 영국 싱어송라이터 두아 리파(가운데). 케이팝과 해외 팝의 협업 물결은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사진 출처 두아 리파 인스타그램“힙합 잘하는 남성그룹 ‘○○○’과 일하고 싶다. 연결 부탁한다.”(프랑스 음반사 관계자)

“귀여운 느낌의 걸그룹 ‘×××’에 맞는 멜로디를 지었다. 소개 부탁한다.”(브라질 작곡 회사 관계자)

요즘 한국 음반사들로 답지하는 전 세계 음악 관계자들의 ‘러브레터’의 주요 내용이다.

놀라운 것은 ‘○○○’나 ‘×××’가 한국 대중도 잘 모르는 신인급이라는 것. 한 글로벌 음반사의 한국지사 관계자는 “케이팝 신인 그룹의 데뷔나 앨범 발표 관련 자료를 각국 지사에 e메일로 배포하면 이처럼 즉각적으로 반응이 오고 있다”면서 “케이팝에 줄을 대려는 열망이 대단함을 느낀다”고 귀띔했다.
○ “케이팝에 줄을 대보자”… 전 세계에서 러브콜

이런 ‘케이팝 줄 대기’ 현상은 방탄소년단이 빌보드 앨범차트 정상을 차지한 5월 이후에 폭증했다.  이들의 시선은 방탄소년단이 빌보드에서 믿기 힘든 실질적 성과를 내자 달라졌다. 소니뮤직엔터테인먼트코리아 관계자는 “해외 팝 스타는 케이팝 스타가 갖지 못한 현지 주류 매체에서의 파워를, 케이팝 스타는 해외 팝 스타를 능가하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가졌다”면서 “서로의 비교우위를 결합해 시너지를 내려는 ‘윈윈’ 전략”이라고 분석했다.
계산기를 두드리는 물밑 작업이 이뤄지고 있는 가운데, 공룡들의 만남이 먼저 수면 위로 고개를 든다. 미국 유명 DJ 스티브 아오키는 이 게임에서 가장 발 빠르게 움직였다. ‘최대어’인 방탄소년단을 붙잡은 것. 지난해 방탄소년단의 ‘MIC Drop’ 리믹스 작업으로 테이프를 끊더니 최근엔 아예 방탄소년단이 참여한 ‘Waste It on Me’를 자신의 새 앨범 ‘Neon Future III’(9일 발매)의 첫 공개 곡으로 지난달 25일 세계에 내밀었다. 미모와 음악성을 겸비해 자국 차트 1위를 여러 차례 차지한 영국 팝스타 두아 리파는 최근 블랙핑크와 함께 한 노래 ‘Kiss and Make Up’을 세계시장에 내놨다.

○ 그라임스, 에이치큐… 2군 팝스타들도 속속 합류덜 알려졌지만 흥미로운 조합들도 나온다. 걸그룹 ‘이달의 소녀 yyxy’는 5월 캐나다 싱어송라이터 그라임스를 참여시킨 곡 ‘love4eva’를 냈다. 독특한 음악과 시각효과로 유명한 그라임스는 미국 음악 웹진 ‘피치포크’ 등 해외 평단이 극찬한 아티스트. 인디 음악가에 속하지만 데뷔 초부터 “지드래곤을 좋아한다” “케이팝의 비주얼에서 영향을 받는다”고 해 관심을 모았다. B급 정서의 예술가는 결국 한국의 주류 걸그룹과 협업하는 파격을 택했다.

케이팝과 해외 팝 스타의 공동작업은 다양한 형태로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워너뮤직코리아 관계자는 “요즘은 SNS의 개인 메시지를 통해 가수 본인들끼리 사적으로 먼저 협업을 약속한 뒤 되레 음반사에 통보하는 식도 많다”면서 “케이팝이란 창구가 팝 시장 성공을 향한 대문처럼 열리고 있는 느낌”이라고 말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헬롱 18-11-09 07:16
 
케이팝이 돈이 되는 사업이라는걸 눈치를 깐거죠ㅎㅎ 앞으로 케이팝 파이는 더 커질 일만 남았네요.
기성용닷컴 18-11-09 09:30
 
굿굿~ 좋은 현상인거 같아요 ㅎㅎ
코리아 18-11-09 10:57
 
전 세계에 태권도장이 늘어난 것처럼 kpop댄스를 에어로빅과 결합해서 발전시키면 전세계에 퍼질 수 있을텐데~
키드킹 18-11-09 14:02
 
좋은 흐름이다 ㅎ
1lastcry 18-11-10 11:26
 
이번 롤에서 만든 k/da pop/ stars 를 들어보고 깜짝 놀랐죠. 좋은 곡으로 k팝스타과 해외 팝스타 콜라보를 했을 때 파급력이 엄청나다는 걸 느끼게 해줬거든요.
 
 
Total 106,42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보이그룹] 방탄소년단과 팬들을 "거짓"으로부터 지켜내기 위… (17) 김님 11-17 2054
106429 [보이그룹] 방탄소년단 소속사 측 “악플러 경찰에 고발 조치,… (2) BTJIMIN 18:39 108
106428 [MV] [티저] 우원재 - 울타리(1차 티저) 뉴스릭슨 18:26 25
106427 [걸그룹] 제니는 왜 요즘 똑같은 티만 입어요? (9) 쌈장 18:03 560
106426 [걸그룹] 아이즈원 아미고tv 예고편 (1) 쌈장 17:46 433
106425 [솔로가수] HYO & 3LAU 'Punk Right Now' Dance Practice (2) stabber 17:35 83
106424 [보이그룹] 동키즈, ‘놈’ 개인 티저 모두 공개…5인 5색 무지… 오픈픈 17:29 70
106423 [잡담] 대낮 홍대에 스타킹만 신고 출몰한 신인 개그맨 (11) 컨트롤C 16:47 1458
106422 [걸그룹] 안유진 중형 댕댕이 시절 수호랑 16:38 1113
106421 [걸그룹] 안유진 소형 댕댕이 시절 수호랑 16:37 894
106420 [걸그룹] 아이린 웬디 양반죽 새광고 (2) 쌈장 16:18 529
106419 [잡담] 특이점 온 아이즈원 아이돌룸 조회수 ㅋ (4) 내말은팩트 16:08 1294
106418 [걸그룹] 구구단 트위터 Live 방송중 (2) 커피향기 16:05 167
106417 [보이그룹] 방탄소년단과 팬들을 '거짓'으로부터 지켜… 누런봉다리 15:56 491
106416 [걸그룹] [IZ*ONE] 어제자 너무 귀여운 장원영 레전드 애교 (2) 폰티안 15:52 771
106415 [걸그룹] 일본 대학 축제 커버 순위에 올라있는 의외의 그룹 (8) 컨트롤C 15:47 1466
106414 [걸그룹] 아이즈원 밋앤그릿 영상 (2) 좋아좋아 15:37 476
106413 [정보] [아이즈원] 멜론 주간차트 갱신. 호뱃살 15:29 412
106412 [걸그룹] 역대급 커버영상 제니 SOLO 어쿠스틱 버전 (2) KHHG 15:07 353
106411 [잡담] 프듀48의 진정한 승자. (3) 하이게인 15:07 1352
106410 [걸그룹] 트와이스 TV ep 3 (3) 제제77 14:55 365
106409 [걸그룹] 공원소녀, 홍대 입성기로 JTBC4 ‘어썸피드’ 합류 (2) 요요요용 14:13 420
106408 [잡담] AKB48 해병대 체험 3탄 영상 나왔네요. (1) 견룡 14:11 870
106407 [정보] 이 시각 밋앤그릿 아이즈원 방송 좌표. (1) 호뱃살 14:08 442
106406 [보이그룹] 텀블러 (tumblr) 팬덤규모 순위 & No.1 BTS (4) 예랑 14:04 390
106405 [걸그룹] [트와이스] 상암팬싸 고화질컷...스압~!! (8) 썩을 13:59 332
106404 [걸그룹] 윤아 뚜레쥬르 포스터 (3) stabber 13:39 492
106403 [걸그룹] 여자친구 유주.. (7) 하이1004 13:30 70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