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방송/연예 게시판
 
작성일 : 19-07-22 09:59
[보이그룹] '프로듀스 X 101' 송유빈 자필소감 "더 성장한 모습으로 돌아오겠다"(전문)
 글쓴이 : 뉴스릭슨
조회 : 610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12&aid=0003190961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뮤직웍스 송유빈이 ‘프로듀스 X 101’ 출연소감을 전했다. 

지난 19일 Mnet ‘프로듀스 X 101’ 파이널 생방송에 출연한 송유빈은 마지막 데뷔 평가 곡 ‘소년미’의 센터를 맡으며 국민 프로듀서들의 큰 기대를 모았지만 안타깝게 최종 데뷔조(엑스원)에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방송 이후 송유빈은 자필 소감을 자신의 SNS에 공개했다. 송유빈은 “많이 성장하고 배웠고 살면서 앞으로 느껴보지 못할 감정들도 많이 느끼고 경험했던 것 같아요”라고 전했다. 

이어 “결과도 많이 아쉽고 더 잘해야 했었나라는 생각도 많이 많이 했었지만 저는 최선을 다했기 때문에 아쉬워하지 않고, 조금 더 성장한 모습으로 돌아올게요 다들 걱정하지 마세요!”라며 팬들을 안심시켰다. 

또한 송유빈은 “모두 예뻐해 주시고 저에게 좋은 추억을 만들어 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잊지 못할 거고 이 기회를 바탕으로 더 잘 될 저의 모습 다들 지켜봐 주세요”라고 당찬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김국헌을 비롯하여 정수환, 김요한, 이진혁, 최병찬 등 프로듀스X101 동안 함께했던 모든 연습생과 함께 해서 행복했다고 전하며 훈훈한 우정을 과시했다. 

-다음은 송유빈 자필 소감 전문

안녕하세요 국민 프로듀서님 뮤직웍스 송유빈입니다

우선 저라는 사람을 좋아해 주시고 응원해주신 국민 프로듀서 님들 정말 정말 감사드립니다! 

사실 준비를 하면서부터.. 프로듀스x101에 참가하기까지도 많은 용기가 필요했고 

촬영을 하는 도중에도 많은 힘든 순간들도 있었습니다 .. 

하지만 포기하지 않고 좋은 사람들과 함께 나아가다 보니 어느새 같이 즐기고 있고 여유도 생기더라구요. 많이 성장하고 배웠고 살면서 앞으로 느껴보지 못할 감정들도 많이 느끼고 경험했던 것 같아요 

결과도 많이 아쉽고 .. 더 잘해야 했었나 .. 라는 생각도 많이 많이 했었지만 

저는 최선을 다했기 때문에 아쉬워하지 않고, 조금 더 성장한 모습으로 돌아올게요. 다들 걱정하지 마세요 ! 

그리고 지마 때부터 시작해서 럴러바이, 보여, 슈스걸, 소년미 까지 하면서 

만난 모든 연습생들에게 정말 고생하셨고 재밌었다는 말 꼭 해드리고 싶습니다 

특히 국헌이형 ! 미팅 때부터 춤 못 추고 사지 제어 못하는 저를 사람으로 만들어 줘서 고마워요 형 아니었으면 끝까지 절대 못 왔을 거예요 

꽃길만 걷자 다들 

마지막으로 프로듀스x101 얼굴천재 대표님, 제작진 여러분, 모든 스태프분들, 선생님들, 저를 도와주신 모든 분들! 모두 예뻐해주시고 저에게 좋은 추억을 만들어 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잊지 못할 거고 이 기회를 바탕으로 더 잘 될 저의 모습 다들 지켜봐 주세요

진짜 마지막으로 101명 중에서도 저를 좋아해 주신 많은 국민 프로듀서님들과 응원해 주신 유자단 모두 복 받으실 거예요 

앞으로도 잘 부탁드려요(꾸벅) 

P.S. 일일이 말은 못 했지만 .. 수환이, 우리 요한이, 이 두결, 승우행님, 지녁이형, 우리 병찬이형, 승연조, 세진이 형, 싸선호 형, 백진타임, 유리 형 그리고 프로듀스X101 동안 함께했던 모든 연습생 형, 동생, 친구들 함께해서 행복했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_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안개비 19-07-22 10:19
   
1편 보고 안 봐서 모르지만... 얘는 왜 떨어졌나요? 보니까 노래는 거의 탑급이고, 춤도 잘 추고, 비주얼도 좋고...
데뷔 무난할 줄 알았는데... 아, 글 내용을 보니 춤을 못 추나요?
1화에서는 잘 추던데...;;
 
 
Total 123,92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품번 공유자 강력조치 가생이 03-13 16240
123926 [그외해외] "K팝관광객 늘리겠다"日타깃 대책, 효과 반감 … (5) 스쿨즈건0 04:16 1421
123925 [기타] BLACK PINK - kill this love (Metal Cover by KRASHKARMA) 평화존경 02:54 329
123924 [걸그룹] 그녀는 눈빛으로 말을 하지 #3 블랙핑크 JISOO, LOVELY_… (1) MR100 00:55 600
123923 [걸그룹] 레드벨벳 단체 티저 이미지 (2) 쌈장 00:07 836
123922 [기타] "빛나는 전세계 25관왕"..'벌새', 韓관객 감… (3) 그대만큼만 08-18 1754
123921 [방송] 유준상, 진관사 태극기 비밀에 오열→태극기함 제… (1) MR100 08-18 1142
123920 [배우] 아이유 장만월 인스타그램 (7) ByuL9 08-18 1461
123919 [영화] 인스타 댓글에 한국인밖에 없는 일본 신인배우 (6) 골드에그 08-18 3060
123918 [정보] 주예지 강사 영상 유튜브서 화제…"K-POP 위협하는 … (8) MR100 08-18 2214
123917 [보이그룹] 방탄소년단, 2억 뷰 뮤비 13편…'호르몬 전쟁… MR100 08-18 495
123916 [영화] '봉오동 전투' 열혈 전투신 찍는 유해진 형… (3) 골드에그 08-18 829
123915 [걸그룹] 정은지~ 생일 ♥ 축하해!!! (6) 가비야운 08-18 362
123914 [걸그룹] [트와이스] 일본원스들은 지금~!! (5) 썩을 08-18 1897
123913 [일본] 방사능 오염실태를 취재하던 일본 PD의 의문사 (2) 루빈이 08-18 2140
123912 [걸그룹] 체육돌 계보를 잇는 여자아이돌.jpgif (13) 에르샤 08-18 2423
123911 [보이그룹] BTS 뷔의 놀라운 인성 관련 일화 '자신을 따돌린… 한류케이팝 08-18 1276
123910 [배우] 구혜선·안재현 불화의 모든 것.. (13) 한류케이팝 08-18 2859
123909 [걸그룹] 윤보미 아버지 근황. (13) 싹뚝 08-18 3690
123908 [걸그룹] [ITZY] 긴머리 예지.jpgif (12) Brody 08-18 1558
123907 [걸그룹] 레드벨벳 타이틀 음파음파 미리듣기 (6) 쌈장 08-18 715
123906 [배우] 아이유 “오늘 약속 있다면 취소하세요” 본방 사… (2) MR100 08-18 1656
123905 [걸그룹] 아이즈원 어제 오늘 인별 (17) 비키 08-18 2386
123904 [걸그룹] 오마이걸 인기가요 1위후 대기실 감사 인사 (9) 쌈장 08-18 1249
123903 [보이그룹] 방탄소년단과 퐁피두센터의 콜라보레이션, 성사될… (4) BTJIMIN 08-18 1043
123902 [잡담] 오마이걸 데뷔 1581일만에 공중파 1위 (21) FIFA 08-18 143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