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자료실
HOME > 영상자료 > 일반 동영상
 
작성일 : 18-07-11 03:04
[다큐] 외계 비행체의 광속이상의 엄청난속도 포착
 글쓴이 : 돌아온산적
조회 : 646   추천 : 1  




외계문명이라면 가능합니다... 현재 나사에서 워프엔진을 개발중에 있습니다. 광속보다 몇배 빠른속도를 낼수있다고 합니다.
방식은 공간을 왜곡시켜 찌그러뜨려 밀려나가는방식의 추진으로 내부탑승 인간에게는 큰무리를 주지않으면서 빛보다 빠른속도로 갈수있다는겁니다. 인간의 미미한 기술도 이정도인데.. 엄청나게 발달된 외계문명이라면 시공간왜곡기술은 더 발달되어.. 워프속도는 엄청나게 빠를수 있다고 봅니다. 제생각으로는 800 배 수준의 워프 수준이라면 한두개 은하 근처가 아니라 여러 은하단정도의 아주 먼거리에서 날라왔을 가능성이 큽니다... 만약 안드로메다나 지구가 속한 은하에서 왔다면 지구를 가만히 보고만 있을까요?? 엄청난 과학기술을 가진 아주 머나먼 은하에서 둘러보는 수준으로 이동했을 가능성이 큽니다.. 그들 기술로는 충분히 자기네 은하 안에서도 식민지는 충분히 가졌을것이고 광물또한 더이상 필요하지 않을겁니다.. 굳이 인간이 속한 은하에 까지 와서 지구에 관심 가질 필요는 없겠죠... 그들에겐 인간은 원숭이 수준일테니까요.. 지구과학의 워프 수준은 걸음마 단계입니다. 하지만 외계문명은 수십 수백배의 우월한 워프 기술을 가지고 있을 겁니다. 따라서 지구인이 생각하는 은하 안드로메다 단위가 아니라 그들은 아마도 무수히 많은 은하와 은하들을 건너 더 멀리에 있는 은하에서 왔을 가능성이 큽니다.. 보통 그렇게 멀리서 온 외계인이라면 침략을 위하 목적보다는 감시나 인지하는 정도로 끝날겁니다... 수많은 외계인 동영상을 보게되면 다양한 외계인 종족에 관해 얘기들 합니다. 그런 외계인들은 아마도 한 은하에서 한종족 있을까 말까 한 정도여서 지구 생명체를 정복하기 보다는 동반자로 생각할겁니다.. 다들 너무 멀리 떨어져 있으니까요.. 충분히 자기 구역안에서도 넓은 활동반경과 자원들을 보유하고있으니까요.. 예를 들어 지구의 문명이 엄청 발달했다 칩시다 워프기술이 엄청발달해서 한달안에 은하계를 다 뒤질수 있는 능력이 되었지만 인간과 같은 생명체는 찾지못했다 하지만 지구와 같은 행성은 여러개 찾았고 광물자원또한 풍부하게 보유했다면... 굳이 아주 멀리 떨어진 안드로메다 행성 까지 가서 거기에 살고있는 외계종족에게 전쟁을 시도하거나 식민지화 하려하진않을 겁니다. 서로 너무 멀리 떨어져있고 서로 너무 귀한 존재들이기 때문이죠.. 차라리 그정도의 과학기술을 발달한 문명들이라면 인공지능 기계로 다 해결할테니까요 아니면 생명체를 아예 창조해서 노예화를 하든 뭐든 다할테죠..
결론은 아주 엄청나게 발달한 문명이라면 지구까지와서 지구인을 괴롭히는 바보 같은 짓은 안한다는겁니다.
그들은 이미 모든걸 다 가졌으니까 말이죠...... 빛보다 800배 가까운 속도를 내는 문명이 뭐가 아시워서 뭐든 그들이 원하는걸 다 만들수 있고 가질수 있는데 지구에서 뭘 얻을게 있다고 오겠습니까? 그냥 아 저기 생명체가 살구있구나 하면서
수많은 은하와 은하들을 지나쳐 돌아 다닐 뿐이겠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박대장 18-07-11 11:39
 
잘 봤시요
 
 
Total 29,55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공지] 홍보(수익)목적의 영상은 삭제 겨울사랑 08-25 38169 4
공지 [공지] 유튜브 영상 등록 방법(필독) (3) 겨울사랑 12-07 85989 2
공지 [공지] 정치성향의 영상은 업로드 금지합니다 겨울사랑 12-01 57565 1
공지 [공지] 2012년 8월 2일 공지사항입니다(필독) (10) 겨울사랑 08-02 100376 2
공지 [공지] 동영상 올리는 방법 및 주의사항 (18) 가생이 03-21 94834 4
29549 [아이돌] 귀여운 꼬마 아미 양성중 귀염주의 파롸다이스 04:03 38 0
29548 [기타] La Brabanconne 전쟁망치 03:45 22 0
29547 [기타] 영화배우 '문숙' 21살 리즈 시절 (feat. 송창식) (1) 오캐럿 00:24 81 1
29546 [기타] "아빠 정신차려요 제발"…교통사고 피해자 딸 국민청원 2… 오캐럿 11-16 59 1
29545 [기타] 독립유공자 서훈 받은 박열 의사의 아내이자 동지 가네… 오캐럿 11-16 49 1
29544 [다큐] W를 더블브이가 아니라 더블유라고 하는 이유 지식공유 11-16 116 1
29543 [MV] 케이윌-그땐 그댄 뮤직비디오 뷰디뷰디 11-16 40 1
29542 [기타] 다이나믹듀오 술방! 뷰디뷰디 11-16 46 1
29541 [게임] 게임 1942의 모든 것 지식공유 11-16 94 1
29540 [가수] 정수라 25살때 발표한 노래 (30년 전) 오캐럿 11-16 112 1
29539 [기타] 컬링 '팀 킴', 부당 대우 논란 정리 "선수 생명 걸… 오캐럿 11-16 73 1
29538 [기타] 유럽 축구 선수들의 수능 응원 메세지 오캐럿 11-16 75 1
29537 [유머] 장난이 심한 친구들 BAD FRIENDS 오캐럿 11-15 65 1
29536 [사고] (시청주의) 물놀이 사고 모음 오캐럿 11-15 133 1
29535 [다큐] 세시간마다 뭘 먹지 않으면 죽는 동물 지식공유 11-15 300 1
29534 [기타] 조계사 국화축제 찰뚱이 11-15 110 1
29533 [게임] [워썬더] 진정한 표범 레오파르트 2K 전쟁망치 11-15 173 1
29532 [유머] 이말년으로 살기 vs 주호민으로 살기 지식공유 11-15 107 1
29531 [핫이슈] BTS 도쿄돔 콘서트 뒷 이야기 전해드림( + 최근의 논란과 … 오캐럿 11-14 272 1
29530 [아이돌] 방탄소년단·트와이스, 오리콘 1위 싹쓸이 오캐럿 11-14 134 1
29529 [엽기] 패스트푸드 드라이브스루 매장서 벌어진 황당한 ‘고객 … 오캐럿 11-14 78 1
29528 [기타] 574억원짜리 19캐럿 핑크 다이아몬드 @.@ 오캐럿 11-14 92 1
29527 [스포츠] (영상수정) 하얀 피부의 밸리 댄서 임성미 오캐럿 11-14 170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