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8-01-07 20:25
대만 정치인이 분석한 한국, 중국, 대만 경제
 글쓴이 : 귀요미지훈
조회 : 4,980  

한자로 되어 있는걸 영어로 변환한 것임으로 오역이 있을 수 있으니
감안하고 봐주세요.
또한 화살표와 동그라미는 기사 소스에 없는 것으로 이해를 돕기위해 삽입한 것입니다.

20171218003081.jpg

세로축 : 명목 GDP
가로축 : PPP(구매력기준) GDP / 명목 GDP 비율

ㅁ 135개국 분석 (미국달러 기준임으로 미국은 PPP/명목 GDP의 비율이 1)
고소득국가(명목 GDP가 높은 국가)일수록 PPP(구매력기준) GDP/명목 GDP의 비율이 낮다
저소득국가(명목 GDP가 낮은 국가)일수록 PPP(구매력기준) GDP/명목 GDP의 비율이 높다


전 민진당 소속 입법위원인 Shen Fu-hsiung이 분석한
1997 ~ 2016 년까지의 한국, 중국, 대만의 경제 상황

< 중국 >
ㅁ 명목 GDP가 780 달러 -> 8,123 달러로 증가
ㅁ 조만간 10,000만 달러대에 진입할 듯
PPP/명목GDP의 비율은 2.90 -> 1.89로 감소
ㅁ 하지만 2016년엔 PPP/명목 GDP의 비율이 증가, 이것은 위험신호이다


< 한국 >
ㅁ 많은 어려움이 있었으나 다 극복하고 반등
ㅁ 명목 GDP 12,133 달러 -> 27,534 달러로 증가
PPP/명목GDP의 비율은 1.15 -> 1.37로 소폭증가
하지만 전체적으로 명목 GDP 증가 및 PPP/명목GDP의 비율이 낮아지고 있음.(바람직한 방향)
ㅁ 곧 고속득군으로 진입할것으로 예상 
   (고소득군 기준을 30,000달러로 해놓았으니 저 기준에 따르면 이제 한국은 고소득권에 진입했네요)


< 대만 > 
ㅁ 대만의 퍼포먼스가 가장 나쁘다
ㅁ 명목 GDP 13,968 달러 -> 22,497 달러로 증가
ㅁ 대만은 14년간 중저소득권에서 벗어나질 못하고 있으며
ㅁ 또한 PPP/명목GDP의 비율도 1.28 -> 2.14로 크게 증가(역주행), 증가빈도는 20년간 12회에 달함
ㅁ 미래도 낙관적이지 못하다. 큰 위기인데 언론은 물론 전 국가가 이를 인지하지 못하고 있고
   사고방식도 옛날에 머물러 있다.





3줄 요약
1. 고소득국가일수록 명목 GDP와 PPP GDP의 차이가 별로 없다.
2. 한국, 중국은 명목 GDP가 증가하며 동시에 PPP GDP와의 차이가 줄어들고 있다.
3. 대만은 중저소득군에서 14년간 벗어나질 못하는 동시에 PPP GDP가 명목 GDP 대비 크게 증가하며 역주행을 하고 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입싱 18-01-07 23:49
 
버는건 23,000인데, PPP가 48,000이라는 건,
글로벌 마켓시대에는 구매력이 높아서 많이 살 수 있다는 것을 꼭 의미하지 않는듯...

결국 버는건 23,000인데 더 많이 살 수 있다는 계산이 나온다는건,
물가가 싸다는건데...
글로벌 마켓 시대에는 그만큼 품질 수준이 낮다는 이야기인 듯.
(대만의 햄버거와 미국의 햄버거 수준이 다르고, 대만인은 후진 햄버거를 먹고 있다는 얘기인듯.)

결국 이 낮은 소비수준을 보이는건 낮은 급여 때문인 듯..

그리고 PPP가 상대적으로 높다는 건 환율, 돈 가치가 안 좋다는 의미도 되기 때문에
같은 갤럭시를 사도 존나 부담스럽다는 얘기인 듯..

우리도 한국보고 헬이라고 하는데,
대만은 진짜 생지옥인듯...
이리듐 18-01-08 00:39
 
그러고보니 일본의 ppp와 gdp는 거의 동일하네요. 우리나라도 4만불되면 비슷해질듯
켄차 18-01-08 13:26
 
대만의 급여가 얼마나 낮은지를 보여주는 지표 같네요

예전에는 인건비를 낮게 유지하는게 진리인 듯이 떠벌이고 다녔는데
그게 틀렸다는 걸 완벽하게 보여주는 나라가 바로 대만이라는 의미인 듯
 
 
Total 2,32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10243
2321 中. OLED 포기 다른 패널로 전향 움직임 '솔솔'... … (15) 스크레치 01-16 3651
2320 가상화폐 일주일 안에 대폭락 예상 프레이재멍 01-16 1355
2319 동유럽 명목 GDP 예상치 (2018년) (4) 스크레치 01-15 1926
2318 INTEL 의 청화유니 그룹에 3D NAND flash 기술전수 예정 (10) 자의뉴스 01-15 2903
2317 삼성전자, 접었다 펴지는 '갤럭시X' CES2018서 비밀 … (9) 스크레치 01-15 3380
2316 中 枯死작전에도… 韓 전기車 배터리 ‘분투’ (5) 스크레치 01-15 2983
2315 美 신생기업 피스커 전기차에 LG화학 배터리 (1) 스크레치 01-15 1407
2314 WSJ "지난해 47조 투자한 삼성, 반도체 시장 중앙은행" (2) 스크레치 01-15 2195
2313 비트코인 파이프 삼아 '뉴 차이나머니' 몰려온다 (5) 굿잡스 01-15 1025
2312 인천공항 일일여객, 21만명 넘었다… 역대 최대 기록 (5) 굿잡스 01-15 641
2311 크라카타우 포스코, 누적판매량 1000만t 돌파…흑자전환 굿잡스 01-15 742
2310 석유화학 빅3, 지난해 7조원 벌었다…저유가 수혜 '톡… (2) 굿잡스 01-15 771
2309 선박 발주 증가세…조선업 올해가 고비 (1) 굿잡스 01-15 684
2308 인텔, 또다른 치명적 결함 발견…"30초면 해커 침입" 굿잡스 01-15 484
2307 삼성 매장 찾은 美소비자 "월풀 큰 코 다칠 것" (2) 굿잡스 01-15 1683
2306 동유럽 1인당 GDP 예상치 (2018년) (7) 스크레치 01-15 1061
2305 중앙아시아 스마트폰시장 점유율순위 (2017년) (1) 스크레치 01-15 937
2304 채권가격과 수익률 등 채권시세 화면 이해 (4) 옐로우황 01-14 953
2303 삼성전자, 반도체 격차 더 벌렸다…세계 최대 전송량 … (23) 스크레치 01-13 4535
2302 현대·기아차, 멕시코서 도요타 꺾었다 (3) 스크레치 01-13 2126
2301 화웨이, 미국 진출 좌절…대중 견제 (10) 스크레치 01-13 2423
2300 샤프 '한국 OLED'에 도전장…스마트폰용 패널 양산… (4) 스크레치 01-13 2753
2299 해외 홍콩 거래소 바이낸스나 여러 타 거래소,, 일본,중… (1) jeff 01-13 807
2298 구글·페이스북·아마존, 삼성 반도체 물량 확보에 혈안 (8) 굿잡스 01-12 2950
2297 IBM과 삼성의 관계가 주종관계라는게 ㄹㅇ임? (14) apple1225 01-12 326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