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8-08-09 09:40
[기타경제] 중국 외환보유고의 허와 실
 글쓴이 : leahgotti
조회 : 2,457  

현재 중국의 외환보유고는 3조 1,000억달러로 세계 1위

하지만 중국의 경제 규모에 비하면
통화공급량 지표 M3(현금+예금)를 기준으로 했을 때 10%에 불과

게다가 외환보유고 3조 달러 중 약 1조달러 정도를
일대일로 사업을 위해 파키스탄, 스리랑카, 라오스 등에 대출해줬는데
해당 국가들이 경제가 어려워지고 일대일로 사업도 삐그덕 거려서
떼일 가능성이 커지고 있음


중국한테 막대한 달러를 빌려서 일대일로 사업을 진행하던 국가들이
경제파탄으로 IMF 구제긍윰을 요청하려고 하지만

IMF 대주주인 미국이 
이런 IMF 구제금융 자금이 결국 중국 대출금 상환에 쓰이고 
중국 좋은 일만 시킨다고 생각해서 IMF 구제금융 거부
(일대일로 등 중국과 손잡은 나라들에 대한 미국의 경고)

결론은 현재 중국의 실질 외환보유고는 
경제규모 대비 위험한 수준이며
미국이 금융으로 중국을 조금만 압박해도
중국은 심각한 타격을 입고 경제위기가 발생할 수 있음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마이크로 18-08-09 10:39
 
팩트체크가 필요한 분석이네요..

1) M3(현금+은행 예금등?) 실제론 10%에 불과한데

중국 달러보유고 총액 3조달러의 30%인 중국이 현금 1조달러 정도를  일대일로 사업을 위해 파키스탄, 스리랑카, 라오스 등에 대출했지만 해당국가 경기침체로 회수불가상태???????

이거 팩트맞나요? ㅋㅋㅋ 1조달러가 무슨 애이름도 아니고 개도국에 현금 1조달러를 퍼줬다구요?

이런거 쉽게 쓰는건 경제상황을 확대해서 부풀리기 좋아하는 한경,아경 애들이나 하는짓인데.
     
두개의시선 18-08-09 11:10
 
중국자체내에서 분석한 2013~2015년 사이 투자규모만 200조원입니다.
공정하게 밝혀지지 않았고 지금도 밑빠진독에 쏟아붇고 있는 실정입니다.
일대일로라는게 연관국가만 60개국이상 직접적 연관국가만 20개국입니다.
중국자국내에 송유관 버려진 철도와 유령도시 내수수급만만해도
엄청난 삽질이구요..
꼭 소련시절 우주 군수사업에 몰빵하다 쪼개진것처럼
중국도 위험한건 사실입니다.
에너지의 다양하고 안전한 루트확보에 쏟는다고 날린돈이 공중부해되었지요.
위안화의 국제화라는 타이틀로 돈을 쏟아 부었는데 그게 다 빚이였다는것.
이제 달러에 작살나는 상황이 온거지요
          
마이크로 18-08-09 11:23
 
제말뜻을 이해못하시나본데요..

실제 달러조달력이 외환보유고의 10%인 3천억달러밖에 안되는나라가 어떻게 1조달러를 꼴아박냐는 겁니다.. 그것도 해당국가에 1조달러나 대출해줘서???? 말이 된다고 보세요? 

저에겐 중국이 망한다고 하는말은 제가 원하는 답이 아닌데요. 짱개가 망하던 말던 상관없어요.

제가 알고싶은건 3천억달러 밖에 못쓰는나라가 무슨 용쓰는 재주가 있어서 1조달러를 신뢰도 못할 가난한 나라에 대출로 빌려주냐는거죠. 

참고로 1조달러면 1100조원이에요.
               
하나둘넷 18-08-09 11:48
 
마이크로/
위 본문은 발제자가 본인의 상상으로 적은게 아니라 매체 기사임

발제자가 출처 빼먹어서 발제자 혼자의 망상으로 보였는데
그게 아님

https://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015&aid=0003992878

그리고 본인이 착각하는 것도 있는데 외환이 통화공급량 대비 10%라는 말은
실제 쓸 수 있는 돈이 3조 달러중 10%인 3천억달러라는 말이 아님.

3조달러 자체는 막대한 양이지만 중국이라는 나라가 움직이는데 필요한
통화량중 유동성 M3측면에서 그 3조 달러도 전체통화량 대비 10%에 불과해
대외적 충격에 대비가능한 버퍼로써 부족한 상황이라는 의미임.

참고로 한국이 IMF에서 구제금융받고 한 것 역시 당시 한국의 외환보유고가
경제규모 대비 지나치게 낮은 수준이었는데 대외 경제 쇼크와 대내 부실채권등
으로 통화소요로도 작용하는 외환보유고로는 버퍼로써 제대로 작동하기에는
그 양이 부족해서 이를 막아내지 못했고 우방국들 특히 일본의 고의 방치로
일어난 상황이었음

기자  왈 외환 절대금액 자체야 세계 탑이지만 대내 대외 유동성 충격을 흡수하기에는
불충분한 양에다 그와중에 1/3은 일대일로에 발이 묶여서 더 빡빡한 상황이
되었다는 주장을 하는 것
                    
두개의시선 18-08-09 11:54
 
아 제가 설명을 우찌해야하나 망설였는데 넘 감사
                    
마이크로 18-08-09 12:04
 
쓸돈 1조달러가 묶인 상황이지 상대국가 대출로  돈이 떼였다는건 헛소리인가요?
                         
하나둘넷 18-08-09 13:11
 
중국이 빌려줬거나 빌려주기위해 묶인돈 1조 달러를
정작 중국이 필요한 시점에 회수할 수 있냐가 핵심입니다.

1조달러중 상당액이 일대일로 국가에 현물화 자산화
채권화 등 여러형태로 바뀐 상황인데다 이금액 회수는
1-2년에 되는 금액들이 아닙니다.

자산회수에는 절차와 시간이 소요되고 여러가지
복잡한 정치적 외교적 상황도 걸려있죠.
자본으로 해당국가에 영향력 행사해왔는데
돈 회수하겠다고 하면 지금까지의 일대일로는 꽝이죠.

더군다나 중국의 일대일로방식이 중국제일주의로
상대국 상황은 고려않는 일종의 고리대부업자같은
양상을 진출 중국 기업들이 벌이면서 상대국 반발도
격해지고 있고
사업이 좌초되거나 아예 상대국 경제가 파탄지경에
이르면서 빌려준 금액 회수가 어려워진 곳도 속출 중이죠.

그러니 중국이 자본회수를 위해 상대국에 알력을 행사
IMF구제금융 받도록 종용하고 상대국도 역시 그렇게
IMF와 접촉하지만 IMF뒤의 미국이 누구 좋자고 구제금융
해주냐며 반대압럭 행사중이니 현재 중국은 투자 자본중
일부는 회수불가능 불량 채권을 떠앉기 시작한 겁니다.

그러하니 미중 금융전쟁이 본격화되면 중국은 정작 필요할 때
실탄부족에 빠질 수 있다는 이야기입니다.

물론 묶인 돈 1조 달러가 다 떼인돈이다라는 건 잘못된  이야기죠.
필요할때 현금화 불가능한 상황인거고요.
               
두개의시선 18-08-09 11:51
 
아 위에분 글 천천히 읽으셔요.. 저도 저 자료는 어디선 나온지 모르겠으나

(통화공급량 지표 M3(현금+예금)를 기준으로 했을 때 10%에 불과)

즉 통화공급량 지표 M3(총유동성)이 30조달러입니다.

총유동성에 3조원이 10%겠지요?
                    
마이크로 18-08-09 12:06
 
총 달러 유동성이 30조달러요???????? 중국이???
                         
두개의시선 18-08-09 12:18
 
달러가 아니라 중국내 자본 총화폐통화액
총 유동성 포함가치에요
그러니 위안화 하락하거나
미국장기채금리 인상되면

여기 저기서 문상오것지요
                         
마이크로 18-08-09 12:23
 
ㅇㅇ 이해했습니다. 30조달러가치의 화폐를 가진것중의 10프로인 3조달러라 외환보유가 적은 편이다.
김쌍큼 18-08-09 11:21
 
미국 패권에 도전해서 살아남길 바랬더냐
두개의시선 18-08-09 11:23
 
2010년부터 미국,EU등 중국에 직접투자가 쏙 빠집니다.
중국에 가장큰 자본을 투자하는 집단은 화교입니다.
1위 홍콩(넘사벽)->2위 싱가포르->3위권 (한국,일본,대만)->5위권밖 미국-EU
달러,EU자본은 이제 손절하고있는 상황입니다.
홍콩은 아주 자본이 다 빨리고 있지요
2~10위를 합쳐도 홍콩에 안됩니다.

미국과 유럽이 쏙빠진 중국에 우린 왜 투자하는가?
안전한곳에 잘 투자했다가
중국 망하면 그때 헐값에 살수있는데...ㅜㅜ
프리홈 18-08-09 13:44
 
바로 그점이예요.

원래 미국은 도전국가의 GDP가 자국 GDP 의 40 % 에 도달하게 되면 손을 써왔지요.

1차가 소련연방이었고,
2차가 일본이었고,
3차가 중국입니다.
중국에 대한 손쓰기는 좀 시기가 늦은 감이 있지만 트럼프가 결심했네요.

일본은 몇년전부터 중국에서 발빼기 시작하였고, 한국은 사드후부터 발빼기를 시작했는데
상당히 늦은 감이 있어요......잘못하면 중국과 함께 몰피를 볼지도 모릅니다.

미국은 무역전쟁에서 환율전쟁으로 다시 비트코인으로 중국을 몰아붙일 겁니다.
조속히 한국내 비트코인시장을 폐쇄시켜야 물리지 않게 됩니다.
참치 18-08-09 16:32
 
일대일로에 쓰인 외환이 대부분 중국기업으로 되돌아가서, 실재 중국기업부채가 늘어났을 뿐이라, imf 가 이들 국가에 금융지원을 하면 결국 중국의 부채를 지원하는 꼴이 되어버림.
     
바람노래방 18-08-11 11:32
 
그렇죠, 어느 바보가 그런짓을 방치하겠습니까!
차라리 이참에 중국에 돈 안갚아도 국제 신용도에 반영 안 하겠다고 선언까지 해주면 확실히 작살 낼 수 있다고 봅니다.
 
 
Total 3,45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15394
3458 [기타경제] 누가 베네수엘라 여성을 성매매로 내모나 (3) 스크레치 08-14 486
3457 [전기/전자] 에르도안 "아이폰 말고 삼성도 있다" (3) 스크레치 08-14 470
3456 [과학/기술] 정부, 혁신성장 전략투자 내년 5조원 투자 (3) 귀요미지훈 08-14 604
3455 [과학/기술] 국내 연구진, 신소재 개발 (3) 귀요미지훈 08-14 979
3454 [기타경제] 글로벌 배터리 전쟁.."한국이 가장 앞서 있다" (4) 귀요미지훈 08-14 1112
3453 [기타경제] 1-7월 한, 중, 일 선박수주 동향 (1) 귀요미지훈 08-14 1032
3452 [잡담] 대만의 자존심 기업의 매출액 (14) 축신 08-14 2384
3451 [기타경제] [선진국 라이벌] 대한민국 vs 이탈리아 1인당 GDP 변화양상… (10) 스크레치 08-13 3589
3450 [기타경제] 도시바 미 lng 사업 손실액 메모리 매각 이익으로 처리. (5) 블랙미스릴 08-13 2619
3449 [전기/전자] 역대 최고 스펙 '갤노트9'…어떤 부품 들어갔나 … (13) 스크레치 08-12 2835
3448 [기타경제] 한국, 국제회의 개최 순위 2년 연속 세계 1위 (4) 귀요미지훈 08-12 1973
3447 [기타경제] "한류 확산중" 日언론 "한국방송콘텐츠 수출액, 일본의 6… (14) 스크레치 08-12 3618
3446 [전기/전자] 닛산 신형 리프에 LG 배터리 탑재 (7) 스크레치 08-12 1785
3445 [기타경제] 한화그룹, 5년간 22조 투자..3.5만명 일자리 창출 약속 (6) 아로이로 08-12 1171
3444 [기타경제] [주요 선진국 인구 현황] 최신 2018년 기준 (8) 스크레치 08-11 2635
3443 [기타경제] 日재해 속 빛난 네이버 라인…먹통 된 전화 대신 활약 (7) 스크레치 08-11 3211
3442 [전기/전자] SK하이닉스, 차세대 '4D낸드'로 메모리반도체 기술… (8) 스크레치 08-11 2335
3441 [자동차] 재계 1,2위 삼성·현대차, 자율주행차 힘 합칠까 (8) 스크레치 08-11 1738
3440 [주식] 유럽증시 급락 중 (4) leahgotti 08-10 2507
3439 [기타경제] 저무는 日조선업…아이치조선소 완전 폐쇄 (11) 진구와삼숙 08-10 2906
3438 [잡담] 아베 공적자금 660조 주식에 투자했다는데... (9) 파워레이서 08-10 2557
3437 [기타경제] 미 주간 실업신청, 무역마찰에도 오히려 줄어 21만3000명 (1) leahgotti 08-09 981
3436 [기타경제] 올 2분기 일본 기업중 순이익 1위는 도요타 아닌 도시바. (11) 블랙미스릴 08-09 2905
3435 [기타경제] 4대그룹 총 투자규모 현황 (12) 스크레치 08-09 1897
3434 [기타경제] [삼성 180조원 투자 특집] 삼성 130兆 ‘통 큰 국내투자’… (5) 스크레치 08-09 101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