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경제 게시판
 
작성일 : 19-05-15 14:11
[기타경제] “日에 절대 유리하면 좋겠지만 불가능” 日당국자, 징용판결
 글쓴이 : 스쿨즈건0
조회 : 4,908  


“日에 절대 유리하면 좋겠지만 불가능” 日당국자, 징용판결




“강제징용 문제가 해결되면 한일 관계는 다른 갈등 요소에도 불구하고 ‘빠른 속도’로 개선될 수 있다”는 일본 정부 고위 당국자의 발언은 일본 정부로서도 현재의 한일 갈등을 빨리 해결하고 싶다는 생각을 내보인 것으로 풀이. 최근 동아일보와 만난 이 당국자는 지난해 한국 대법원의 강제징용 배상 판결에 대한 후폭풍에 대해 “과거에는 한일 갈등이 있어도 안보 및 경제 부처 관계자 모두 ‘그래선 안 된다’고 한목소리로 말했다. 지금은 두 채널 모두 막혀 있다”고 했다.  안보와 경제 분야가 완충 역할을 하지 못해 갈수록 갈등이 커질 수밖에 없다는 뜻.



하지만 역설적으로 “이런 심각한 갈등이 강제징용에서 시작됐기에 해법도 강제징용에서 찾을 수 있다” 그는 “강제징용 해결책이 100 대 0으로 일본에 유리하면 좋겠지만 현실적으로 불가능하지 않겠느냐”고 말해 한일 양국 정상이 만나 자국 내 비판을 감수하고 정치적 타협을 해야 한다는 것을 염두에 두고 있는 것.



지금까지 강제징용 문제는 정부 차원의 의견 접근을 이루지 못했다. 강경화 외교장관은 2일 “정부가 (강제징용 피해자의 현금화 신청에) 개입을 한다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해 사법부 판단에 개입할 수 없음을 밝혔다. 12일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상도 “징용 배상 문제는 한국 정부 책임”이란 취지로 발언 요미우리신문이 전했다.



양국 관계는 지난해 10월 한국 대법원이 일본제철(옛 신일철주금)에 ‘강제징용 피해자에게 배상하라’고 확정 판결한 후 급속히 악화됐다. 소송 원고들은 이달 1일 “일본제철의 한국 자산을 현금화하겠다”며 한국 법원에 신청. 매각 절차를 고려할 때 이르면 8월경 일본제철은 실제 자산 손실을 입을 수도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쿨즈건0 19-05-15 14:11
 
클로바 19-05-15 15:19
 
아직도 정신못차렸네 ㅋㅋ
7년째 환율조작으로 한국경제 망쳐놓고 역사, 영토, 안보에서 자기들 이익만 추구하면서 반일감정탓이나 하고 혐한이나 부추기고. 한국과 일본은 애시당초 무슨 신뢰를 구축하고 자시고 한게 없음. 언제나 제로섬 게임중인 와중에 일본이 훨씬 더 큰 이익을 가져갔고 선진국에 진입해놓고도 포용은 커녕 무관심하거나 상품시장화 하려하고. 그러던 한국이 성장하니 혐한까지 튀어나온거지. 또한 역사 문제로 한국을 까는 논리는 언제나 일본에게도 적용된다.. 
무슨 국가차원에서 일본 국민들이 죄의식을 가져야한다 사과를 해야한다 그런걸 요구하는 것도 아녔고 최소한 사과하기로 했으면 뒷통수는 치지 말았어야지.. 이미 물을 엎질러놓고 한국좌파 반일탓해봐야 무슨 의미가 있을까.

일단 제발 트럼프한테 쎄게 한방 맞기를 바람.
유랑선비 19-05-15 16:10
 
사격레이더 조준했다고 빼애애액 댔으면서 방위상이 직접 관개개선을 원한다네 ㅋㅋㅋㅋ
어째 왜구들은 앞뒤가 안맞냐
쑤신장군 19-05-15 17:24
 
국내 여론몰이용인듯...
아베야 힘내라!!
 
 
Total 5,80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경제게시판 분리 운영 가생이 01-01 23437
5802 [기타경제] 1990년대 이전까지 대만이 한국보다 몇 년 앞섰다고 생각… (4) 바이크족 13:00 403
5801 [주식] 문대통령, 바이오헬스 산업 '반도체 만큼 키운다' (2) 영대오 09:32 1125
5800 [전기/전자] 삼성‧LG 아성에 中하이센스 '눈물의 가격 인하' (6) 스크레치 08:58 2464
5799 [기타경제] "오로지 화웨이만"…中 서 고조되는 '애국소비' (13) 스쿨즈건0 04:55 2736
5798 [기타경제] 中"미중 무역전쟁, 한국전쟁 처럼 中승리 될 것" (11) 스쿨즈건0 04:43 1696
5797 [기타경제] 베트남 국민 76% "한국 좋아요" (12) 스크레치 05-20 2775
5796 [전기/전자] 독일 기업도 "화웨이와 거래 중단" (8) 스크레치 05-20 2058
5795 [과학/기술] 생기원, 열전도율 최대 2배 뛰어난 방열 소재 개발 (3) 진구와삼숙 05-20 1711
5794 [전기/전자] 삼성전기, 5배줌 카메라모듈 양산 (1) 진구와삼숙 05-20 2295
5793 [기타경제] 1990년대 초반까지만해도 가정집에 자가용 비율이 그렇게… (17) 바이크족 05-20 1824
5792 [기타경제] "한국토요타, RAV4 기만 광고"..차주들 14억원대 소송 (5) 굿잡스 05-20 2386
5791 [기타경제] 中⋅베트남 '초코파이 정(情)' 약발 다했나..사라… (12) 스쿨즈건0 05-20 4498
5790 [기타경제] 日, 16년 만에 미국산 쇠고기 수입제한 철폐.. (8) 스쿨즈건0 05-20 1943
5789 [잡담] 우리가 무엇으로 경제가 힘들다는건가요? (31) wpxlgus1234 05-20 2095
5788 [기타경제] 일본, 자존심을 접다... MOL, 대우조선해양에 LNG선 발주 (12) 스크레치 05-20 4313
5787 [전기/전자] 화웨이, 차세대 스마트폰에 '구글' 못 쓴다 (20) 스크레치 05-20 2601
5786 [전기/전자] "동남아서 1등 굳힌다" 삼성전자 (9) 스크레치 05-19 3805
5785 [전기/전자] LGD CTO “폴더블 준비됐다…IT기기서 확산 기대” (3) 진구와삼숙 05-19 2780
5784 [기타경제] 베트남, 4월 업체별 자동차 판매량 (9) 귀요미지훈 05-19 2871
5783 [기타경제] SK그룹, 베트남 1위 민영기업의 1조 1800억원치 지분매입 (7) 귀요미지훈 05-19 2691
5782 [전기/전자] 위기의 화웨이, ZTE 전철 밟나...퀄컴·코보, 칩 선적 보류 (25) 스크레치 05-19 3813
5781 [전기/전자] '갤럭시폴드' 출격 임박…국내 5G폰 '3파전'… (3) 스크레치 05-19 1923
5780 [전기/전자] 韓 5G 배우러 KT 찾은 러시아 1위 통신업체 (2) 스크레치 05-19 2274
5779 [전기/전자] 車 부품산업 진출 부쩍 속도내는 LG (2) 스크레치 05-19 1174
5778 [자동차] 중국 밖으로 나오는 중국의 자동차 베터리 (6) 스포메니아 05-19 2651
 1  2  3  4  5  6  7  8  9  10  >